전체뉴스 1-10 / 79,2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 채권금리 뛰어도 증시 급등한 역설 [조재길의 글로벌마켓나우]

    ... 53억8000만달러로 집계됐습니다. 개장 전 발표됐던 미국의 소매 판매 실적도 훈풍을 불러왔습니다. 미 상무부는 9월 소매판매가 전달 대비 0.7% 늘었다고 발표했습니다. 전문가들은 0.2% 떨어질 것으로 예상해왔습니다. 8월 지표도 종전 0.7% 증가에서 0.9% 증가로 상향 조정됐습니다. 델타 변이 확산에도 불구하고 소비자들이 지출을 늘리고 있다는 얘기입니다. 백악관은 다음달 8일부터 모든 해외 여행객의 미국 입국을 허용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코로나 백신 ...

    한국경제 | 2021.10.16 07:19 | 조재길

  • thumbnail
    연일 "북한에 구체적 제안 했다"는 미 국무부…속내는

    ... 30일 보도된 워싱턴포스트(WP)와 정의용 외교부 장관의 인터뷰에도 미 고위 당국자의 발언으로 등장한다. WP의 보도에 따르면 당시 정 장관은 바이든 행정부가 협상 테이블에서 북한에 내놓을 구체적인 것들을 제시하기를 권하며 종전선언을 예로 들었다. 익명의 미 고위 당국자는 바이든 행정부가 북한에 구체적인 것을 제안하지 않았다는 아이디어를 반박했다는 게 WP의 보도다. 이 당국자는 북한과의 전제조건 없는 만남에 대해 준비돼 있다는 바이든 행정부의 입장을 ...

    한국경제 | 2021.10.16 06:34 | YONHAP

  • thumbnail
    미, 하노이회담 앞두고 세계은행 가입 묻자 김정은 "그게 뭐냐"(종합)

    비건 前대북대표 "답변 못잊어…우리에게 할 일 많다는 메시지 줘" "북 대외메시지 발신, 재관여 시사…종전선언, 패키지 일부로 중요" 미국이 도널드 트럼프 전 행정부 당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세계은행 가입 제의를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트럼프 전 행정부에서 대북특별대표를 지낸 스티븐 비건 전 미국 국무부 부장관은 15일(현지시간) 화상으로 진행된 조지워싱턴대 한국학연구소 주최 북한경제포럼에서 2019년 하노이 북미 2차 정상회담을 앞두고 ...

    한국경제 | 2021.10.16 05:03 | YONHAP

  • thumbnail
    비건 前대북특별대표 "북 대외메시지 발신, 한미와 재관여 시사"

    "北, 대화를 지렛대로 활용…남북 핫라인 재개설, 대선개입 의도일수도" "종전선언, 패키지 일부라면 중요한 역할" 도널드 트럼프 전 행정부에서 대북특별대표를 지낸 스티븐 비건 전 미국 국무부 부장관은 15일(현지시간) 북한이 한국은 물론 미국과의 대화 재개를 고려하고 있을 수 있다는 분석을 내놨다. 비건 전 부장관은 이날 조지워싱턴대 한국학연구소 주최 화상 북한경제포럼에서 북한이 최근 일련의 대미(對美) 성명을 내놓고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

    한국경제 | 2021.10.16 03:33 | YONHAP

  • thumbnail
    한국 등 8개국ㆍEU "미얀마 사태 해결할 아세안특사 지지" 공동성명

    ... 심각한 상황과 국민 희생에 대해 깊은 우려를 나타내며 에리완 유소프 아세안 특사의 미얀마 방문을 환영하고 방문 목적과 노력을 지지한다고 명시했다. 그러면서 미얀마 군부가 폭력을 중단하고 부당하게 구금된 사람들을 즉각 석방하는 등 종전 합의사항을 지킬 것을 촉구했다. 미얀마 사태 해결을 위한 아세안의 노력에 대한 강한 지지도 재확인했다. 공동성명에 참가한 국가는 한국과 미국, 호주, 영국, 캐나다, 뉴질랜드, 노르웨이, 동티모르 및 유럽연합(EU)이다. 이와 ...

    한국경제 | 2021.10.15 19:04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 美 CIA 국장 접견…한반도 정세 논의(종합)

    ... 안보의 근간"…번스 "文 한반도 평화 노력 존경"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윌리엄 번스 미국 중앙정보국(CIA) 국장을 접견했다. 번스 국장에 이어 에브릴 헤인스 미국 국가정보국(DNI) 국장도 내주 방한하는 등 문 대통령의 종전선언 제안 이후 한미가 북한과의 대화 재개를 모색하는 와중에 미국 정보당국의 고위 당국자가 잇따라 한국을 찾아 주목된다. 문 대통령과 번스 국장은 이날 접견에서 한반도 정세 등에 대해 폭넓고 심도 있는 의견을 교환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

    한국경제 | 2021.10.15 18:15 | YONHAP

  • thumbnail
    프로농구 수도권 경기, 21일부터 접종완료자 '관중 20% 입장'

    ... 오리온, 수원 kt 5개 구단은 홈 경기를 무관중으로 치러왔다. 입장권 예매는 KBL 통합 홈페이지(www.kbl.or.kr)에서 전 구단 동일하게 진행된다. KBL 및 10개 구단은 관중 입장이 확대 시행돼도 좌석 간 거리두기, 경기 관람 중 마스크 착용, 관람석 취식 금지 등은 안전한 리그 운영을 위해 종전과 같이 적용해 운영한다. 비수도권 구단의 경우 연고 지역 지방자치단체 협의를 통해 구단별 추가 수용률을 발표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0.15 17:34 | YONHAP

  • '종전선언' 외교 총력전 펴는 정부

    정부가 종전선언을 위한 국제사회 설득전에 속도를 내고 있다. 러시아를 방문 중인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한국에 들르지 않고 바로 미국으로 향해 한·미·일 북핵수석대표 협의를 한다. 외교부는 15일 노 본부장이 16~19일 미국 워싱턴DC를 방문해 한·미, 한·일, 한·미·일 북핵수석대표 협의를 한다고 밝혔다. 3국 북핵수석대표 간 대면 협의는 지난달 14일 일본 ...

    한국경제 | 2021.10.15 17:01 | 송영찬

  • thumbnail
    [이 아침의 인물] 귄터 그라스, 나치 비판에 평생을 바치다

    ... 평가받는다. 그라스는 1927년 10월 16일 단치히 자유시(현 폴란드 그단스크)에서 태어났다. 제2차 세계대전이 한창이던 17세 때 히틀러 나치 친위대에 징집돼 복무했다. 여기서 얻은 죄의식은 그의 문학을 관통하는 주제가 됐다. 종전 후 그라스는 진보 성향 베를린 문인 모임 ‘47그룹’에 가입하면서 문학 활동을 시작했다. 1959년 낸 《양철북》이 호평을 받으면서 그라스는 인기 작가로 올라섰다. 그라스는 1999년 공로를 인정받아 노벨문학상을 수상했다. ...

    한국경제 | 2021.10.15 16:48 | 배태웅

  • thumbnail
    유니세프 "대북 지원물자 중국 다롄-북한 남포 뱃길로 보내"(종합)

    ...) 한국사무소의 마리안 윤 소장은 포럼에서 "북한 식량 상황에 가장 중요한 변수는 북한 정부의 인도적 지원 물품 반입 허용 여부"라며 봉쇄의 전면 해제가 필요하다고 촉구했다. 한편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포럼 영상 환영사에서 "종전 선언을 통해 한반도에서 전쟁을 완전히 끝내고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를 이루기 위한 노력을 결코 멈추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정부는 이어진 (남북) 통신연락선을 안정적으로 운영하며 한반도 평화와 남북관계 발전을 진전시킬 수 있게 ...

    한국경제 | 2021.10.15 16: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