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83,1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도이치뱅크, UPS '매수'로 상향

    도이치 뱅크는 유나이티드 파슬 서비스(UPS) 를 보류에서 매수로 상향했다. 목표 주가도 종전 197달러에서 220달러로 높였다. 이는 월요일 종가에서 22.3% 상승 여력이 있다. 29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도이치뱅크는 거시경제환경과 노동계약협상에 대한 우려가 주가에 이미 반영이 됐다며 투자 의견을 이같이 올렸다. UPS의 주가는 올해 16% 하락하면서 압박을 받았다. 이달 들어 7% 정도 상승했다. 이 회사 분석가 아미트 메로트라는 ...

    한국경제 | 2022.11.29 20:43 | 김정아

  • thumbnail
    한국이 포르투갈 꺾고, 우루과이가 가나 이겨야 '16강 실낱희망'

    ... 전력을 선보였기 때문이다. 우루과이와의 2차전에서 포르투갈은 빈틈없는 공격과 수비를 보였다. 루이스 수아레스를 앞세운 우루과이에 단 한 골도 허락하지 않고 2-0 승리를 거뒀다. 포르투갈은 16강행을 일찌감치 확정지었지만, 한국과의 최종전에서 힘을 비축할 생각이 없다고 했다. 조별리그 전승으로 16강에 진출하는 기록을 세우겠다는 것이다. 이날 경기를 끝낸 뒤 페르난두 산투스 포르투갈 감독은 “H조 2위 상대인 브라질은 16강 말고 그다음에 만나고 싶다”며 ...

    한국경제 | 2022.11.29 18:35 | 조수영

  • thumbnail
    "카드는 사적인 돈"…이탈리아, 현금 결제 확대 정책 편다

    ...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달 공식 취임한 멜로니 총리는 현재 마무리 작업 중인 첫 예산안에 소비자와 상인 간 거래시 최대 60유로(약 8만2천710원)까지 카드 결제를 거부하고 현금 결제를 요구할 수 있는 규정을 포함시켰다. 종전 기준액은 30유로다. 또 현금 결제를 인정하는 거래액도 종전 1천유로(140만원)에서 5천유로(약 690만원)로 늘릴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멜로니 총리는 의회에서 카드보다 현금 결제를 지원하는 정책의 타당성을 주장하면서 "이탈리아와 ...

    한국경제TV | 2022.11.29 16:45

  • thumbnail
    업무개시명령에도 시멘트 수송 여전히 중단…출하량 10분의 1

    ... 고비라는 관측이 나온다. 업계 관계자는 "외부 야적장을 많이 확보해놓았지만 제품 부피가 워낙 커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일주일에서 열흘 정도 지나면 위험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철강업계도 출하 차질이 이어져 평일 출하량이 종전 일평균 대비 절반 수준으로 떨어졌다. 포스코는 육송 출하 지연 물량이 하루 평균 포항제철소 1만t, 광양제철소 1만7천t에 달한다고 밝혔다. 다만 포스코가 화물연대에 포항제철소 수해 복구를 위한 설비 자재의 입출고 운송이 가능하도록 ...

    한국경제 | 2022.11.29 16:27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현금 결제 확대 정책 편다…"카드는 사적인 돈"

    ...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달 공식 취임한 멜로니 총리는 현재 마무리 작업 중인 첫 예산안에 소비자와 상인 간 거래시 최대 60유로(약 8만2천710원)까지 카드 결제를 거부하고 현금 결제를 요구할 수 있는 규정을 포함시켰다. 종전 기준액은 30유로다. 또 현금 결제를 인정하는 거래액도 종전 1천유로(140만원)에서 5천유로(약 690만원)로 늘릴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멜로니 총리는 의회에서 카드보다 현금 결제를 지원하는 정책의 타당성을 주장하면서 "이탈리아와 ...

    한국경제 | 2022.11.29 16:18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메시 vs 레반도프스키…함께 웃을까 아니면 한 명만 웃을까

    ...2월 1일 새벽 4시, 16강 진출 티켓 놓고 조별리그 3차전 격돌 리오넬 메시(35·아르헨티나)와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34·폴란드)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정면충돌한다. 아르헨티나와 폴란드는 12월 1일 오전 4시(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974 스타디움에서 조별리그 C조 3차전에서 맞대결한다. 조별리그 2차전까지 폴란드가 1승 1무로 조 1위, 아르헨티나는 1승 1패로 조 2위를 ...

    한국경제 | 2022.11.29 14:00 | YONHAP

  • thumbnail
    [big story]가업상속공제 '찬반 논쟁'...특단의 묘책은

    ... 상속세 납부를 유예할 수 있다. 개편안에 대한 찬반 논란 현재 국회에서 검토 중인 정부의 이번 가업승계 개편안에 대해서는 찬반 의견이 나뉘고 있다. 가업상속공제 제도 개편을 비판하는 목소리는 한마디로 지나친 혜택이라는 입장이다. 종전에도 공제 대상 범위가 넓고 공제 한도가 높다는 지적이 있었는데, 이를 더 확대하는 것은 과세 형평성에 어긋난다는 것이다. 극소수 자산가의 상속세를 경감해 ‘자산과 계급의 무상이전’을 위한 제도적 장치를 만들어준 ...

    한국경제 | 2022.11.29 11:40 | 김수정

  • thumbnail
    일본 전력회사, 내년 가정용 전기요금 28∼41% 인상 정부에 신청

    ... 필요한 가정용 전기요금을 전날 40.9% 인상하겠다고 경제산업성에 신청했다. 시코쿠전력 역시 28.1% 인상안을 냈다. 신청대로 인상되면 오키나와전력이 전기를 공급하는 오키나와현에서 평균 사용량(월 260kWh)을 쓰는 가구는 종전보다 3천473엔(약 3만3천500원) 오른 1만2천320엔(약 11만8천 원)이 부과된다. 원자력발전소가 없는 오키나와전력은 발전량의 대부분을 화력발전에 의존하면서 에너지 가격 상승의 영향을 더 크게 받았다. 오키나와전력의 ...

    한국경제 | 2022.11.29 10:51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외국 베팅업체 배당률 보니…한국 16강 진출은 '험난한 길'(종합)

    ... 윌리엄 힐과 비슷한 정도로 우루과이, 가나의 16강 가능성은 비슷하고 한국은 좀 떨어진다는 예상이다. 조별리그 2차전까지 마친 상황에서 가나가 조 2위, 우루과이가 4위인데도 우루과이의 16강 가능성을 높이 평가하는 것은 그만큼 최종전에서 우루과이가 가나를 꺾을 수 있다고 보기 때문이다. 우루과이가 가나를 물리치고, 한국이 포르투갈을 이기지 못하면 16강 티켓은 우루과이에 돌아간다. 반면 우리나라가 16강에 오르려면 무조건 포르투갈을 이겨야 하고, 우루과이가 ...

    한국경제 | 2022.11.29 10:03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H조 최고의 대결이 온다…손흥민 vs 호날두 '7번·캡틴의 전쟁'

    ... 삼아 온 손흥민, 대표팀서는 첫 맞대결 손흥민 '마스크 투혼'에 감동 아이콘으로…호날두는 인터뷰 논란·맨유와 결별 2022 카타르 월드컵 한국 축구 대표팀의 운명이 결정될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세계적인 두 공격수의 '정면충돌'이 벌어진다. 한국은 다음 달 3일 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포르투갈과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에 나선다. 한국은 24일 1차전에서 우루과이와 ...

    한국경제 | 2022.11.29 08: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