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98,2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19 대응하던 독 헤센주 재무장관, 숨진채 발견돼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사태로 사회·경제적 위기를 맞고 있는 독일에서 헤센주(州) 재무장관이 숨진 채 발견됐다. 29일 현지언론에 따르면 토마스 쉐퍼(54) 주 재무장관은 전날 기찻길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헤센주가 발표했다. 검찰은 그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쉐퍼 장관은 유서를 남겼는데, 아직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다. 현지 언론은 쉐퍼 장관의 죽음과 출구가 보이지 않는 코로나19 확산 사태와의 연관성에 주목하는 ...

    한국경제 | 2020.03.30 00:02 | YONHAP

  • '코로나 테마' 새내기株 웃고 소부장 울고

    코로나19가 본격적으로 확산된 지난 한 달간(2월 28일~3월 27일) 신규 상장한 새내기주의 명암이 엇갈렸다. 주가 급락에도 ‘코로나19 테마’로 엮인 새내기주는 선방했지만 다른 주식은 공모가 밑으로 떨어졌다. 이전까지 ‘불패’라고 했던 소부장주(소재·부품·장비)도 무너졌다. 지난달 28일 상장한 아웃도어 의류 소재업체 레몬은 최근 한 달 동안 상장한 업체 6곳(스팩 제외) 중 ...

    한국경제 | 2020.03.29 18:22 | 이우상

  • 뉴욕증시, 경제지표·추가부양책 따라 변동성 장세 지속

    미국 뉴욕증시 바닥논쟁이 뜨겁다. 미 중앙은행(Fed)과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유례없는 부양에 나선 데다 길게 보면 주가가 더 오를 것인 만큼 매수할 때란 주장(래리 핑크 블랙록 최고경영자 등)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심대한 경제 충격을 줄 가능성이 있다는 시각(모함마드 엘에리언 알리안츠 수석고문)이 맞서고 있다. 이는 커다란 변동성으로 나타나고 있다. 지난주 주요 지수가 10%대 급등했지만 마지막 거래일인 27일 다시 ...

    한국경제 | 2020.03.29 18:21 | 김현석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읽기] 코로나 경기·증시 대논쟁…'쪽박론' vs '대박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짓눌렸던 월가에서 두 가지 논쟁이 일고 있다. 하나는 최근 주가 반등을 놓고 벌어지는 ‘증시 바닥론’과 ‘데드 캣 바운스’ 논쟁이다. 다른 하나는 미국 경제 앞날과 관련해 ‘I’자형 극단적 비관론과 ‘V’자형 극단적인 낙관론 간 경기 논쟁이다. 두 논쟁 결과는 한국 등 세계 증시와 경기 흐름을 좌우할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

    한국경제 | 2020.03.29 18:19

  • 소상공인 대출 A to Z, 4월부터 은행도 年1.5% 소상공인 대출

    ... 0.5%를 보증 수수료로 내야 한다. 대출 기간은 1년이지만 최장 8년까지 연장할 수 있다. 연 1.5%의 금리는 3년간만 적용하고 이후에는 금리가 높아질 수 있다. 다음달 하순까지는 기업은행에서 대출 신청 후 돈을 받기까지 2~3주가 걸릴 것으로 정부는 예상하고 있다. 다음달 하순 이후부터는 5일 이내에 대출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5) 소상공인진흥센터에선 홀짝제 신용등급 4등급 이하는 소상공인진흥공단의 ‘경영안정자금’을 이용할 ...

    한국경제 | 2020.03.29 17:57 | 이태훈

  • thumbnail
    주식 매수 대기자금 45조원…개미들 '코로나發 쩐의 전쟁'

    ... 같은 기간 외국인은 16조원, 기관은 9조원어치가량 팔고 떠났다. 이 물량을 모두 개인들이 받아내며 홀로 증시를 떠받쳤다. 이런 ‘주식 투자 열풍’은 학습효과 때문이다. 투자자들은 2008년 금융위기 때 주가가 어떻게 움직였는지 잘 알고 있다. 2008년 10월 24일 938.75로 하락했던 코스피지수는 1년 뒤 1640.17로 74.7% 상승했다. 이 패턴이 반복되면 어떤 투자와도 비교할 수 없는 수익률을 기록할 수 있다고 판단했다는 분석이다. ...

    한국경제 | 2020.03.29 17:35 | 임근호

  • thumbnail
    동학개미, 애플·테슬라도 '직구'…7.7조 베팅

    ‘동학개미’들은 글로벌 주식시장에서도 공격적으로 베팅하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애플 테슬라 같은 글로벌 기업들의 주가가 급락하자 이달에만 8조원어치 가까운 주식을 쓸어담았다. 29일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한국 개인투자자들은 이달 들어 27일까지 63억2486만달러(약 7조7163억원)어치의 해외주식을 사들였다. 지난해 같은 기간(16억4055만달러)보다 네 배 가까이 늘었다. 순매수 금액은 15억7070만달러에 이른다. ...

    한국경제 | 2020.03.29 17:26 | 강영연

  • thumbnail
    김종인 "과반 의석 확보해 코로나 비상대책 내놓겠다"

    미래통합당이 4·15 총선을 2주가량 앞두고 본격적인 ‘정권 심판론’ 띄우기에 나섰다. 김종인 통합당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은 29일 “지난 3년간 잘한 게 하나도 없고 나라를 경영할 능력이 없다는 것을 스스로 드러낸 정권은 심판을 받아 마땅하다”고 밝혔다. 그는 또 “이번 총선에서 과반 의석을 확보해 6월 21대 국회 개원 전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비상 ...

    한국경제 | 2020.03.29 17:26 | 하헌형

  • thumbnail
    "삼전 48층 주민됐어요"…빚내서 주식 몰빵 급증

    ... 금리도 연 2% 초반대다. 동시에 신용이 좋은 직장인은 신용대출 금리가 연 2% 중반대까지 떨어졌다. 27일 종가기준 삼성전자의 배당수익률이 연 2.73%다. 배당금으로 대출 이자를 낼 수 있단 얘기다. 하지만 우려도 따른다. 주가 상승 기대가 위험을 과소평가하게끔 만들고 있다는 지적이다. 주식시장이 이들 투자자의 기대와 달리 중·장기 횡보, 또는 추가 하락할 경우 원금 손실에 이자 비용이 더해지며 손실 규모를 키울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 한 증권사 ...

    한국경제 | 2020.03.29 17:25 | 고윤상

  • thumbnail
    주식형 펀드 유입자금 99%, 인덱스 펀드行

    ... 달간(2월 27일~3월 27일) 늘어난 금액은 5조3551억원. 이 중 5조3347억원이 인덱스 펀드로 흘러들어갔다. 비율은 99.6%. 매니저가 종목을 골라 투자하는 액티브 펀드로 간 자금은 204억원에 불과했다. 인덱스 펀드는 주가지수 상승률만큼 수익을 낸다. 주가가 급변동하는 시기 인덱스 펀드에 투자하는 것을 “시장을 샀다”고 말하는 이유다. 액티브 펀드가 시장에서 뚜렷한 실적을 내지 못하자 투자자들의 관심에서 멀어졌다는 분석이다. 짧게 ...

    한국경제 | 2020.03.29 17:22 | 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