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69,9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일본 닛케이지수 0.90% 상승 출발

    28일 일본 닛케이225지수(닛케이평균주가)는 전일대비 193.67포인트(0.90%) 상승한 21,612.90으로 출발했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20.05.28 09:00

  • thumbnail
    "문제는 유동성이야, XX야"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 대해 비관적이었다"고 밝혔습니다. 베이지북이 발표된 오후 2시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3000을 간신히 넘은 수준이었습니다. 하지만 이후 상승폭을 키워 3036.13에 마감됐습니다. 다우도 2만5000선을 ... 감소할 것(팩트셋)으로 추정되는 가운데 주식이 지속적으로 급등하는 걸 설명할 수 있는 유일한 요인입니다. 현재 주가수익비율(PER)은 24배에 육박하고 있습니다. '홍콩보안법' 등을 둘러싸고 중국과의 갈등이 심화되고 ...

    한국경제 | 2020.05.28 08:22 | 김현석

  • thumbnail
    [모닝브리핑] 다우 또 2.21% ↑…중국 홍콩보안법 표결 강행

    ...9) 감염증 팬데믹(대유행)이 닥친 3월 이후 처음으로 약 석달만에 2만5000선을 넘어 장을 마쳤습니다. 다우지수는 전날보다 2.21% 오른 2만5548.27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 상승을 이끌었습니다. 항공사와 크루즈선사 등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았던 기업들과 은행 등 경기에 민감한 업종의 주가 상승 폭이 컸습니다. 폭락장 이후 저평가된 업종에 투자 관심이 되살아나고 있다는 평가입니다. 코로나 재유행 우려는 ...

    한국경제 | 2020.05.28 07:05 | 김민성

  • 뉴욕증시, 미·중 갈등에도 경제 회복 기대…다우, 2.21% 급등 마감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과 중국의 충돌 우려에도 경제 회복 기대로 큰 폭 상승했다. 27일(이하 미 동부 시각)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553.16포인트(2.21%) 상승한 25,548.27에 ... 말했다. 이에 따라 항공사와 크루즈선사 등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았던 기업들과 은행 등 경기에 민감한 업종의 주가 상승 폭이 컸다. 전문가들은 경제 회복 가능성을 반영해, 경기 사이클에 민감하면서 그동안 저평가돼온 업종으로 투자자 ...

    한국경제 | 2020.05.28 06:06 | YONHAP

  • thumbnail
    뉴욕증시 주요지수 3월초 이후 최고…S&P500 3,000선 회복

    다우지수 25,000선 넘어…유럽증시도 상승세 이어가 미국 뉴욕증시와 유럽증시가 부분적인 경제 정상화 조치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기금 조성 추진 소식 등에 훈풍을 이어갔다. 27일(현지시간) ... 200일 이동평균선을 넘었다. 이는 증시가 상승장으로 갈 것이라는 신호로 인식되는 지표다. 미국 전체 50개 주가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취했던 제한조치를 완화하며 부분적인 경제 정상화에 들어가면서 투자 심리가 다소 회복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5.28 06:02 | YONHAP

  • 뉴욕증시, 경제 재개 기대에도 미·중 갈등 우려 혼조 출발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27일 각국의 경제 활동 재개에 대한 기대와 미국과 중국의 갈등 우려가 맞서며 혼조세로 출발했다. 오전 10시 4분(미 동부 시각)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 나타나지 않으면서 투자 심리도 살아난 상황이다. 항공사와 크루즈선사 등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았던 기업들의 주가 상승 폭이 크다. 반면 그동안 비교적 큰 폭 오른 주요 기술 기업 주가는 약세 흐름을 나타내고 있다. 각국 정책 ...

    한국경제 | 2020.05.27 23:24 | YONHAP

  • 버핏이 버린 은행株의 재발견?…"금리 인하 우려 줄어 저평가 매력"

    워런 버핏으로부터 버림받으며 천덕꾸러기 신세로 전락했던 은행주가 한·미 양국에서 반등 조짐을 보이고 있다. 경기회복 기대감이 높아짐과 동시에 기준금리 인하에 대한 우려가 잦아들면서 저평가 매력이 부각된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27일 유가증권시장에서 KB금융은 1.53% 상승한 3만3100원에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지수는 0.07% 오르는 데 그쳤다. KB금융은 전날에도 3.99% 오르는 등 이틀간 5.58% 상승했다. 하나금융지주(6.25%), ...

    한국경제 | 2020.05.27 17:45 | 오형주

  • thumbnail
    배당주 투자 늘리는 5060세대 "연금처럼 따박따박…배당 받아 노후대비"

    ... 늘었다. 한 증권사 영업이사는 “연금 수익률도 2%를 넘지 못하는 사례가 많아 대안을 찾는 중장년층에게 주가 흐름이 안정적인 배당주를 권하고 있다”고 말했다. 배당연금 투자는 기본적으로 주식투자인 만큼 주가 하락에 ... 크다”고 말했다.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배당주 투자가 인기를 끌고 있다. 미국 배당주 펀드인 VIG 상장지수펀드(ETF)에 올 1~4월 신규 유입된 금액(설정액)은 29억6393만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3억8241만달러)에 ...

    한국경제 | 2020.05.27 17:44 | 양병훈

  • thumbnail
    '새로운 주도주' 언택트·바이오…코스피200·KRX300 대거 편입

    증시 주도주로 떠오른 비대면(언택트), 제약·바이오 관련주가 코스피200지수와 KRX300지수에 대거 편입됐다. 최근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쌍용자동차, 임상시험 난항과 임원의 내부자 정보 이용 혐의로 주가가 폭락한 신라젠 등은 제외됐다. 한국거래소는 27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지수 정기변경 방안을 발표했다. 코스피200지수에 새로 편입된 종목은 포스코케미칼, 태영건설, HMM, KG동부제철, 롯데관광개발, 더블유게임즈, 화승엔터프라이즈, 쿠쿠홈시스 ...

    한국경제 | 2020.05.27 17:37 | 양병훈

  • 액티브 펀드의 귀환…코로나 국면서 인덱스 수익률 제쳐

    ... 때문이다. 27일 삼성증권과 제로인에 따르면 올 들어 국내 일반 주식형 펀드 수익률(25일 기준)은 -9.79%로 코스피200 지수를 따르는 인덱스 펀드(-11.38%)에 비해 선방했다. 최근 3개월 기준으로도 일반 주식형이 -4.31%로 인덱스 펀드(-7.36%)를 앞섰다. 전균 삼성증권 연구원은 “시가총액 상위주가 꾸준히 오를 때는 패시브 펀드, 시장이 크게 요동칠 땐 펀드매니저가 직접 종목을 고르는 액티브 펀드가 수익률이 앞서는 모습이 ...

    한국경제 | 2020.05.27 17:35 | 임근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