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8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中 가계빚 급증…주범은 주식투자

    중국 증시 강세에 개인투자자들이 빚을 내 주식시장에 뛰어들면서 중국 가계부채가 급증하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14일 보도했다. 중국 국가금융발전실에 따르면 중국의 국내총생산(GDP) 대비 가계부채 비율은 지난 2분기 말 59.7%를 기록했다. GDP 대비 가계·기업·정부 부채 비율은 국가 경제의 건전성을 점검하는 지표로 활용된다. 중국의 GDP 대비 가계부채 비율은 2013년 1분기 말 31.1%로 처음 30%를 넘...

    한국경제 | 2020.08.14 16:56 | 강현우

  • thumbnail
    고온다습, 장마철 피부 주의보!

    ... 순환을 끌어낼 것. 옷장과 신발장 또한 습기에 취약한 곳. 이때는 '천연 제습제'라고 불리는 숯으로 수분을 빨아들일 수 있다. 칸마다 신문지를 깔아주는 것도 좋은 방법. 물을 머금은 그대로 방치할 경우 세균 증식과 악취 생성에 주범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하자. 원두 가루가 습기, 악취 제거에 효과적이라는 것도 중요한 사실. Chapter 2. 클렌징 해결책 지성 피부에 장마철은 극악의 스트레스. 안 그래도 번들거리는 피부 결에 축축한 공기까지 스며들면 ...

    bntnews | 2020.08.13 12:41

  • thumbnail
    SNS 라이브 방송으로 625억원대 위조상품 판매 일가족 4명 검거

    ... 인스타그램 등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라이브 방송 등에서 샤넬 가방 등 정품 시가 625억원 상당의 위조상품을 홍보하고 판매한 일가족 4명이 검거됐다. 특허청 산업재산 특별사법경찰(특사경)은 13일 이 같은 혐의(상표법 위반)로 주범 A씨(34)와 언니 B씨(38)를 구속하고, 남편 C씨(35)와 여동생 D씨(26)를 불구속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특허청에 따르면 이들은 2018년 6월부터 지난해 11월까지 울산 지역의 가정집으로 위장한 비밀작업장에서 ...

    한국경제 | 2020.08.13 09:58 | YONHAP

  • thumbnail
    620억원어치 짝퉁 명품가방 판매한 세 자매 일당 검거

    ... 명품 가방을 인스타그램 등으로 판매한 세 자매 일당이 검거됐다. 특허청 산업재산특별사법경찰은 인스타그램 등 SNS 라이브방송으로 위조 상품을 홍보하고 판매한 일가족 4명을 상표법 위반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13일 발표했다. 주범 A씨와 A씨의 언니는 울산지검이 구속기소했다, A씨의 남편과 A씨의 여동생은 불구속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이들은 2018년 6월부터 지난해 11월까지 가정집으로 위장한 비밀 작업장에서 배송작업을 하면서 샤넬 가방 등 해외 ...

    한국경제 | 2020.08.13 09:55 | 이해성

  • thumbnail
    5개월째 '고강도' 봉쇄했는데…코로나19 악화하는 남미 국가들

    ... 봉쇄가 5개월 가까이 이어지고 있지만 코로나19 상황은 전혀 나아지지 않고 있다. 마르틴 비스카라 페루 대통령은 12일(현지시간) 최근 다시 악화하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일요일 전면 통행 금지를 다시 시행한다고 밝혔다. 감염 확산의 주범으로 꼽힌 가족 모임도 금지됐다. 인구 3천300만명의 페루엔 지금까지 48만9천680명의 코로나19 확진자와 2만1천501명의 사망자가 나왔다. 7월 들어 일일 확진자 수가 3천 명 선으로 줄며 안정세를 보였다가 다시 최근 6천∼8천 명씩의 ...

    한국경제 | 2020.08.13 08:16 | YONHAP

  • thumbnail
    6700억대 부실채권 '캄코시티 사태' 주범 불구속 기소

    대법원 판례 변경 따라 일부 배임 혐의는 제외 부산저축은행의 부실 대출로 벌어진 이른바 '캄코시티' 사건의 핵심 피의자가 재판에 넘겨졌다. 13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형사11부(진철민 부장검사)는 지난달 31일 캄코시티 사업 시행사인 월드시티 대표 이모 씨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배임, 강제집행면탈 등 혐의로 불구속기소 했다. 이씨는 2000년대 부산저축은행 그룹에서 거액을 대출받아 캄보디아 수도 프놈펜에 ...

    한국경제 | 2020.08.13 07:00 | YONHAP

  • 한방병원 車보험 진료비, 4년새 4배 급증

    ... 대비된다. 한방병원의 자동차보험 외래 진료비는 2014년 333억원에서 2018년 1365억원으로 급증했다. 정수원 책임전문위원은 “자동차보험 한방 진료비가 지속적으로 증가해 손해율(보험료 수입 대비 보험금 지급 비중) 악화의 주범으로 지목되고 있다”고 말했다. 똑같은 한방 진료라도 자동차보험사에 청구된 한방 진료비는 건강보험 한방 진료비보다 훨씬 비쌌다. 경추 염좌 환자의 외래 한방 진료비는 하루에 7만원으로 건강보험 치료를 받는 경우(3만1000원)에 ...

    한국경제 | 2020.08.12 17:05 | 임현우

  • thumbnail
    권명호 의원 "태양광은 국민 생명 위협, 더 방치해선 안 돼"

    미래통합당 권명호 국회의원(울산 동구)은 태양광 발전소 시설이 폭우 때 산사태 발생 원인이라는 논란이 불거진 가운데 12일 "태양광은 국민 생명을 위협하고, 산사태를 유발하는 주범"이라며 "더 방치해선 안 된다"고 지적했다. 권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태양광 시설로 인해 산사태가 더욱 촉발됐고, 국정조사를 실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번 장마는 9년 만에 가장 큰 인명 사고가 발생했고, 특히 산사태로 피해가 컸다"면서 "우후죽순으로 ...

    한국경제 | 2020.08.12 15:17 | YONHAP

  • thumbnail
    [단독] '옵티머스 주범' 김재현·윤석호, 펀드 자금 280억 챙겨

    옵티머스자산운용 경영진이 공공기관 매출채권 펀드에서 빼돌린 돈이 최소 28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12일 금융투자업계와 금융당국 등에 따르면 김재현 옵티머스운용 대표(50·구속)는 트러스트올이라는 법인을 통해 옵티머스 펀드 자금 약 240억원을 개인적으로 횡령했다. 트러스트올은 김 대표가 만든 일종의 페이퍼컴퍼니(SPC)다. 1조원이 넘는 옵티머스의 공공기관 매출채권 펀드 자금이 비상장기업 사모사채 등으로 흘러들어가는 ...

    한국경제 | 2020.08.12 15:12 | 오형주/조진형

  • thumbnail
    "차보험 한방병원 진료비 4년만에 4배…적자 주범"

    ... 염좌의 1인당 외래 진료비도 자동차보험 한방 진료가 건강보험 한방 진료보다 4배가 넘는 비용이 들었다. 정수원 책임전문위원은 "자동차보험 한방 진료비는 지속적으로 증가하며 손해율(보험료 수입 대비 보험금 지출 비율) 악화의 주범으로 지목된다"며 "명료한 기준이 없어 한방 과잉진료가 존재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진단했다. 정 책임전문위원은 또 "비슷한 경상환자를 가정할 때 자동차보험 한방 진료비가 건강보험 한방 진료비보다 훨씬 높다"며 "경상 (한방) 진료에 ...

    한국경제 | 2020.08.12 07:3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