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01-110 / 49,2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버핏이 찜한 클라우드주와 세계 1위 게임 엔진이 온다…미국장 달굴 IPO주

    ... 1억5066만달러로 증가했다. 다만 올 상반기에는 매출 3억5132만달러, 영업손실은 5228만달러로 축소되면서 매출 증가와 손실 축소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는 평가다. 유니티는 SEC에 제출한 투자설명서를 통해 기업공개로 조달할 자금을 운전 자금과 부채상환 및 인수합병(M&A) 자금으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식시장에서는 유니티엔진이 게임을 넘어 가상현실, 빅데이터, 건축, 교육분야에서 종합적으로 활용되는 미디어 제작 플랫폼으로 성장하기를 기대하고 ...

    한국경제 | 2020.09.15 16:14 | 전범진/한경제

  • thumbnail
    Premium "꿈 깨라, 금융으로 인정한 적 없다" 가상화폐 거래소에 쐐기 박은 금융위

    ...#39;에 제동을 걸었다. 금융위는 지난 14일 언론에 배포한 설명자료에서 "특금법은 가상자산사업자에 자금세탁방지 의무를 부과하는 것이 목적일 뿐"이라며 "가상자산사업자에 대해 금융사업자의 지위를 부여하거나 ... 변동성이 여전히 커 '대중적 투자처'로의 입지 구축은 멀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요즘 젊은 층이 주식과 부동산에 열광하고, 코인에는 큰 관심을 보이지 않는다는 점도 한계다. (끝) / tardis@hankyung...

    모바일한경 | 2020.09.15 16:12 | 임현우

  • thumbnail
    '빚투' 이제 그만…삼성증권, 또 신용용자 중단

    주식 투자를 위해 증권사에서 매수자금을 빌리는 사례가 크게 늘어나면서 증권사들이 다시 신용융자 거래를 중단하고 나섰다. 15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삼성증권은 신용공여 한도가 소진돼 오는 16일부터 신규 신용융자 매수를 일시 중단한다고 밝혔다. 삼성증권의 신용융자 매수 중단은 지난 7월 22일에 이어 두 번째다. 삼성증권은 증권담보 대출도 현재 중단해 당분간 신규로 빚을 내 투자할 수 없다. 단, 기존 이용 고객은 요건을 충족 시 만기 연장은 가능하다. ...

    한국경제 | 2020.09.15 09:17 | 차은지

  • 역대 최강의 20대 슈퍼개미는…박정윤, 대학생 때 2191% 수익률

    ... 2191%라는 수익률을 올리며 우승했다. 1997년 외환위기 때는 3년간 쌓은 투자 자산이 반토막 나는 것을 보고 주식에서 손을 뗀 적도 있지만 1년간 주식에 관해 기초 공부를 다시 시작한 뒤 도전해 얻은 결과였다. 그는 대회 우승 ... 황성환 타임폴리오 대표도 증시의 젊은 스타 출신이다. 1999년 군대 제대 후 옥탑방 전세금을 털어 1600만원을 주식에 투자했다. 각종 투자대회에서 탄 상금도 주식 투자자금으로 모았다. 5년이 채 되지 않아 1600만원은 20억원으로 ...

    한국경제 | 2020.09.14 17:46 | 한경제

  • 2030 고수들이 존경하는 투자자는…손정의·여수고래·버리 버핏

    ... 사이에서 ‘여수고래’로 불리는 유명 슈퍼 개미다. 하루에도 수백 번씩 거래하는 초단기매매를 바탕으로 2000년대 중반 각 증권사 실전투자대회를 휩쓸었다. 지금은 굿웨일즈라는 투자 법인을 세워 수백억원대 자금을 굴리고 있다. 직접 박씨를 찾아가 만났던 이씨는 “박현상 대표가 투자 마인드와 관련해 큰 도움을 줬다”며 “요즘은 단타뿐 아니라 성장성 있는 기업에 중장기로 투자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여수고래 ...

    한국경제 | 2020.09.14 17:45 | 임근호/고윤상

  • thumbnail
    셀트리온과 소액주주 '끈끈한 전우애' 만들어간 사연은…

    증권가에서 셀트리온은 주식이 아니라 종교에 가깝다는 평가를 받는다. 소액 주주들의 결집력이 강하고 경영진에 대한 믿음이 확고하다는 의미다. 조금 과장된 표현이긴 하지만 일반적인 기업과 소액주주의 관계와 다르다는 점은 대부분 인정한다. ... 참여했다. 총 모금액이 2억원에 달했다. 셀트리온 소액주주위원회는 “악성 공매도와의 전쟁을 위해 독립군이 군자금을 모으듯 모금활동을 벌였다”고 했다. 셀트리온 소액 주주들은 이 돈으로 신문에 6회에 걸쳐 ‘악성 ...

    한국경제 | 2020.09.14 17:23 | 박의명

  • thumbnail
    다시 뛰는 삼성전자…電車군단이 움직인다

    ... 미국과 중국보다 높다”며 “역사적으로 한국 기업의 실적 기대가 다른 지역보다 높을 때 한국 주식시장은 강했다”고 말했다. 실적 장세로의 전환이 더 탄탄한 시장 구조를 만들고 있다는 평가도 나온다. ... 외국인의 복귀 가능성도 높아지고 있다. 정성한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알파운용센터장은 “외국인 패시브 자금이 들어오기 위한 전제조건은 한국 기업들의 이익 개선”이라며 “특히 외국인투자자가 돌아오면 매수할 ...

    한국경제 | 2020.09.14 17:20 | 고재연

  • thumbnail
    동전株 전락한 마니커…유상증자 '가시밭길'

    ... 200억원대 유상증자 준비에 들어갔다. 하지만 연이은 적자로 인한 투자심리 위축으로 동전주(주가 1000원 미만 주식) 신세로 전락한 처지여서 자금 조달 과정이 쉽지 않을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마니커는 오는 17~18일 이틀간 ... 수요 감소로 닭고기 가격이 하락한 데다 배송기사들의 파업까지 겹친 여파가 컸다. 여기에 대규모 신주 발행에 따른 주식가치 희석 우려가 더해지면서 주가가 힘을 내지 못하고 있다. 주가 하락으로 조달하려는 금액도 줄었다. 지난달 말 ...

    한국경제 | 2020.09.14 17:20 | 김진성

  • thumbnail
    '주식 아닌 종교'…셀트리온과 소액주주는 어떻게 팬덤 형성했나

    증권가에서 셀트리온은 주식이 아닌 종교에 가깝다는 평가를 받는다. 소액 주주들의 결집력이 강하고 경영진에 대한 믿음이 확고하다는 의미다. 조금 과장된 표현이긴 하지만 일반적인 기업과 소액주주의 관계와는 다르다는 점은 대부분 인정한다. ... 참여했다. 총 모금액이 2억원에 달했다. 셀트리온 소액주주위원회는 "악성 공매도와의 전쟁을 위해 독립군이 군자금을 모으듯 모금활동을 벌였다"고 설명했다. 셀트리온 소액주주들은 이 돈으로 신문에 6회에 걸쳐 '악성 ...

    한국경제 | 2020.09.14 15:19 | 박의명

  • thumbnail
    은행 채용 키워드 '디지털·전문화'…지방은행 'AI역량검사' 도입

    ... 인재’를 뽑을 수 있는 채용전형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나은행은 하반기에 글로벌, 디지털, 자금신탁, 기업금융, 투자은행(IB) 등의 분야로 세분화해 뽑을 계획이다. 우리은행도 직무별로 채용방식을 달리하기로 했다. ... “IT 디지털 분야에서 직원을 뽑을 때 코딩 테스트를 한다면, 전문직에서는 금리·환율·주식·인수합병 등 구체적인 금융시장에 대한 이해도와 업무역량을 평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방은행 ...

    한국경제 | 2020.09.14 15:12 | 공태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