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01-110 / 27,3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자산가 "규제에도 믿을 건 부동산 투자"…공모리츠·펀드 '완판 행진'

    ... 부동산펀드가 사상 처음 순자산 100조원을 넘어섰다. 정부의 연이은 고강도 부동산 대책이 발표되자 갈 곳 잃은 시중자금이 규제를 피해 상가, 오피스빌딩, 해외 자산에 투자하는 부동산펀드로 쏠리고 있다는 진단이 나온다. 22일 금융투자협회에 ...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올 들어서만 15조원 이상 급증했다. 순자산 55조원으로 국내 부동산펀드보다 많다. 개인 자금이 부동산펀드로 몰리면서 주식형펀드는 쪼그라들고 있다. 부동산펀드 순자산이 최근 10년 새 열 배 급증하는 동안 주식형펀드에선 ...

    한국경제 | 2019.12.22 17:24 | 이현일/이호기

  • 부동산펀드, 실물자산·PF 투자…배당 + 시세차익 노려

    ... 있다. 부동산펀드는 상가나 오피스 빌딩 등 단일 실물자산에 직접 투자하거나 부동산 개발을 위한 프로젝트파이낸싱(PF) 등을 통해 자금을 빌려주고 수익이 나면 투자자에게 배분한다. 이에 비해 리츠는 하나 또는 복수의 부동산을 보유하고 관련 사업을 영위하는 일종의 부동산운영회사로 보면 된다. 리츠 자체를 증시에 상장시켜 일반 주식처럼 거래할 수도 있다. 부동산펀드는 주로 3~5년 만기의 폐쇄형으로 설정돼 중도 환매가 거의 불가능하다. 사모펀드는 부동산 ...

    한국경제 | 2019.12.22 17:14 | 한경제

  • thumbnail
    [한경에세이] 가족과 '경제독립'

    ... 훨씬 중요해졌다. 이 사실을 온 가족이 인식해야 한다. 예를 들어 어린아이의 백일이나 돌에 물건을 선물하는 것보다 주식이나 펀드를 선물하는 것도 가족 경제독립의 좋은 출발점이 될 수 있다. 아이가 커가면서 학교에 입학할 때나 졸업할 ... 목격한다. 특히 사교육 문제를 놓고 다투는 부부를 보면서 금융문맹 탈피가 얼마나 중요한 것인가를 느끼게 된다. 노후자금을 자녀 사교육비에 올인하는 사람들은 본인의 노후도 어려워질 수밖에 없다. 자칫 아이들에게 가난을 물려줄 수도 있다. ...

    한국경제 | 2019.12.22 16:56

  • thumbnail
    우버 창업자, 지분 90% 팔았다

    우버의 공동 창업자이자 전 최고경영자(CEO)인 트래비스 캘러닉(사진)이 자신이 보유하고 있던 우버 주식을 사실상 전량 처분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금으로 환산해 25억달러(약 2조9000억원)어치를 팔았다. 우버는 여러 국가에서 ... 여러 분석을 내놓고 있다. CNBC는 “캘러닉이 자신이 새로 창업한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에 투입할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우버 주식을 매각했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WSJ는 “캘러닉이 과거 우버에서 ...

    한국경제 | 2019.12.22 16:03 | 정연일

  • thumbnail
    "24만원에 사 240만원에 판다"…젊은 봉이 김선달 '리셀러' 성황

    ... 제품에서 패션 아이템으로, 그리고 지금은 수십~수천 %대 수익률을 훌쩍 넘기는 재테크 투자 상품으로 발돋움했다. 주식시장처럼 신발을 거래하는 개념을 도입한 애플리케이션 해외업체 스톡엑스는 유니콘(기업 가치 1조원 이상) 기업으로 등극하기도 ... 일각에선 리셀 문화를 두고 지나친 가격에 거래되는 게 아니냐며 문제를 제기한다. 다만 현행법상 판매자가 인맥과 자금력을 동원해 얻어낸 특권 즉 백도어(불공정 방법으로 구매) 등으로 제품을 얻지 않았다면 자기가 산 물건을 되파는 행위는 ...

    한국경제 | 2019.12.21 08:38 | 배성수

  • thumbnail
    배달의민족 4.8兆 잭팟…獨에 매각 "대단한 엑시트…한·독 연합군 탄생"

    ... 보유한 우아한형제들 지분 87%가 딜리버리히어로에 넘어간다. 김봉진 대표 등 경영진 지분 13%는 딜리버리히어로 주식과 맞교환된다. 김 대표는 딜리버리히어로 개인 최대주주로 올라선다. 김 대표는 우아한형제들뿐 아니라 딜리버리히어로의 ... 나서는 셈이다. 김 대표가 해외에서도 성공 스토리를 써내려갈지 주목된다. 네티즌들은 “대단한 엑시트(자금 회수)와 한·독 연합군 탄생이다” “배달 노동과 골목상권의 그늘을 살필 때다” ...

    한국경제 | 2019.12.20 18:05 | 최진순

  • thumbnail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집권 4년차…단기 경기부양 '올인'한다 外 유료

    ... 탄핵을 추진했습니다. 상원의 탄핵 심판은 내년 1월 중 시작될 예정입니다. 관련 기사 바로 가기 : 美 하원 '탄핵의 역설'…트럼프, 보수층 결집으로 재선 성공할까 3. “채권으로 떠났던 자금, 내년엔 주식으로 유턴” (1면, 4,5면) 올해 채권으로 쏠렸던 자금이 내년에는 주식으로 이동할 것이란 전망이 나왔습니다. 투자 키워드로는 ‘4차 산업혁명’과 ‘글로벌 자산배분’이 ...

    모바일한경 | 2019.12.19 18:17 | 차병석

  • thumbnail
    "채권에 몰렸던 투자 자금, 내년 주식으로 돌아온다"

    올해 채권으로 쏠렸던 자금이 내년에는 주식으로 이동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투자 키워드로는 ‘4차 산업혁명’과 ‘글로벌 자산 배분’이 제시됐다. 한국경제신문사가 19일 서울 여의도 ... 이동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현만 미래에셋대우 수석부회장은 “올해 못 올랐던 신흥국과 유럽 주식, 금융주, 가치주 등이 수익률 따라잡기에 나설 것”으로 전망했다. 미·중 무역합의가 순조롭게 ...

    한국경제 | 2019.12.19 17:52 | 임근호/오형주

  • thumbnail
    "해외자산 비중 늘려야…인도 등 신흥국 주목 vs 美 여전히 유망"

    “글로벌 경기가 회복세로 접어들면서 미국 이외 신흥국이나 가치주로 자금이 몰리는 흐름이 나타날 것이다.”(최현만 미래에셋대우 수석부회장) “내년 미국 경제가 침체에 빠져들 가능성은 낮다. 양호한 수익률을 낼 수 있는 자산은 역시 미국 주식이다.”(안동현 서울대 경제학부 교수) 19일 ‘2020 대내외 경기·금융시장 대예측 세미나’에서 한상춘 한국경제신문 객원논설위원의 ...

    한국경제 | 2019.12.19 17:21 | 오형주/전범진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배달의민족' 매각으로 벤처캐피털도 '잭팟'

    ... 있는 장병규 크래프톤(옛 블루홀) 이사회 의장은 2011년 김봉진 대표가 갓 창업한 우아한형제들에 3억원의 초기 자금을 출자했다. 자신이 세운 벤처캐피털(VC) 본엔젤스를 통해서다. 그로부터 8년여가 흐른 지난 13일 우아한형제들은 ... 3.72%의 가치는 2212억원으로 불어났다. 네이버는 매각대금 중 1억달러는 현금으로, 8900만달러는 딜리버리히어로 주식으로 받기로 했다. KTB네트워크도 투자 원금의 15배에 달하는 차익을 거둘 것으로 보인다. KTB네트워크는 2014년과 ...

    한국경제 | 2019.12.18 17:22 | 김채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