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51,2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카뱅 공모가 논란…"비싸다" vs "성장성 높아"

    ... 구조가 은행과 크게 다르지 않다는 지적이 나온다. 은행주 주가는 자기자본이익률(ROE)에 따라 움직이곤 한다. 많은 자금을 운용하며 이익을 늘리는 산업이기 때문이다. 유안타증권은 최근 카카오뱅크에 대해 “은행업 특성상 ROE는 ... 카카오뱅크는 우선 상장 후 MSCI 신흥국지수나 코스피200지수에 조기 편입될 가능성이 높다. 이에 따른 예상 유입 자금은 약 3800억원으로 증권업계는 보고 있다. 상장 직후 유통 주식 수가 적다는 것도 수급상 유리하다. 공모 후 주식 ...

    한국경제 | 2021.07.19 17:27 | 고윤상

  • thumbnail
    냉정해진 '카뱅' 평가…"과도한 공모가" VS "수급 호재 기대"

    ... 게 일반적 흐름이다. 우선 상장 후 MSCI 신흥국지수나 코스피200 지수에 조기편입될 가능성이 높다. 이에 따른 예상 유입자금은 약 3800억원으로 증권업계는 보고 있다. 상장 직후 유통주식수가 적다는 점도 수급상 유리하다. 공모 후 주식수는 4억7510만237주. 이 중 보호예수(매도 제한)가 걸려있지 않은 주식수는 기존 기타주주 보유분(7596만5645주)과 우리사주를 제외한 일반공모(5236만주) 등 전체의 전체 상장 주수의 27.01% ...

    한국경제 | 2021.07.19 16:07 | 고윤상

  • thumbnail
    中 '빅테크 규제' 강화되자…국내 주식시장에 벌어진 일

    ... 규제가 강화되고 있다. '규제 리스크'로 이들 기업의 시가총액이 증발하고, 신흥국 증시에서 패시브 자금이 빠져나가면서 한국 시장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홍콩에 상장된 테크 기업 상위 30개 ... 20.7%, 11.2%에 달한다. 노동길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중국발(發) 규제가 신흥국으로 들어오는 패시브 자금 유입 둔화로 이어졌다"며 "중국 빅테크 기업 규제가 국내 주식시장 수급에까지 영향을 미친 배경"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7.19 15:54 | 고재연

  • thumbnail
    '현금 부자' 기업들도 채권 발행 러시

    ...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내리고 돈을 푼 결과였다. 최근 국고채 3년물 금리가 연 1.3~1.4%대로 오르면서 현금부자 기업들의 채권 발행을 더 부채질하고 있다. IB업계 관계자는 “금리가 오르기 전에 채권을 발행해 미리 자금을 확보해두려는 기업이 많다”며 “이는 현금을 두둑이 쌓아두고 있는 기업도 다르지 않다”고 말했다. 저금리로 타인자본 비용은 낮아졌는데, 주주 권리가 강화돼 자기자본 비용이 높아진 것과 관련있다는 의견도 ...

    한국경제 | 2021.07.19 15:32 | 임근호

  • 디앤디플랫폼리츠, 8월 코스피 상장…1750억원 조달 [마켓인사이트]

    ... 본격적인 공모절차에 돌입했다고 16일 밝혔다. 증권신고서에 따르면 디앤디플랫폼리츠의 공모가는 5000원, 공모주식수는 3500만 주로 이번 공모를 통해 1750억 원을 조달할 계획이다. 오는 26일~28일 3일간 국내외 기관투자자를 ... 것으로 알려져있다. 디앤디플랫폼리츠 관계자는 “프리IPO(상장 전 투자유치)에서 국내 주요 공제회의 자금을 운용해 상장 리츠에 전문적으로 투자하는 코람코자산운용 등 유수의 기관으로부터 1470억 원을 확보하는 데 성...

    한국경제 | 2021.07.19 08:54 | 전예진

  • thumbnail
    넘치는 여윳돈 1400조…암호화폐·달러에서 증시로 이동 [김익환의 외환·금융 워치]

    가계와 기업이 보유한 현금을 비롯한 단기자금이 사상 처음 1400조원을 돌파했다. 올들어서만 100조원 가까이 불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바깥 씀씀이를 억제하면서 여윳돈이 풍족해진 결과다. 가계·기업 뭉칫돈이 달러와 ... 증시로 흘러가는 양상이 뚜렷하다. 지난 6월부터 이달 16일까지 개인투자자는 코스피 시장에서 10조1048억원어치 주식을 순매수했다. 올들어 삼성전자를 비롯한 정보통신(IT)업체는 물론 석유·조선·화학업체들이 ...

    한국경제 | 2021.07.19 06:00 | 김익환

  • thumbnail
    국민연금, 코스닥 종목 직접 투자한다

    국내 주식시장에서 178조원을 운용하는 ‘최대 큰손’인 국민연금공단이 코스닥 종목 투자 비중을 대폭 늘리기로 했다. 전체 운용액의 절반가량인 직접운용 부문에서 그동안 코스피200 종목에만 투자했는데 앞으로는 ... △에코프로비엠 △펄어비스 △씨젠 △CJ ENM △SK머티리얼즈 △알테오젠 △휴젤 등이 있다. 한편 코스닥시장이 국민의 노후자금을 굴리는 데 적합하지 않다는 일각의 지적에 증권가에선 대부분 고개를 저었다. 코스닥 종목 전체를 담는 것이 아니라 ...

    한국경제 | 2021.07.18 17:33 | 이슬기/황정환

  • thumbnail
    새벽배송도 늦다…온종일 '30분 배송' 시대

    ... 있다. 물류 브랜드 ‘부릉’을 운영하는 메쉬코리아와 신선식품 새벽배송 기업 오아시스마켓은 주식회사 브이란 합작법인(JV)을 세워 연내 퀵커머스 플랫폼을 출시할 계획이다. “새벽배송처럼 보편화될 것” ... 초기에는 회의적인 시선이 많았다. 주문 직후 배송하려면 상품 재고와 배송 기사들이 상시 준비돼 있어야 한다. 자금과 인력이 대규모로 들어갔다. 사람들이 집 앞 편의점에 가는 대신 배달비 2000~3000원을 내면서 주문할지도 미지수였다. ...

    한국경제 | 2021.07.18 17:24 | 노유정

  • thumbnail
    골드만삭스의 첫 액티브 ETF…ESG 기업에 '베팅'

    ... ETF는 기후변화 해결에 앞장서는 40~60개 친환경 기업에 집중 투자할 계획이다. 케이티 코흐 골드만삭스 자산운용 주식파트 공동책임자는 “산업 전반이 세계적으로 급격한 변화를 맞고 있다”며 “산업혁명의 ... ETF로 몰린 돈은 161억달러에 이른다. 액티브 ETF 시장도 성장세다. 컨설팅업체 ETFGI에 따르면 세계 주식시장에서 올해 상반기 액티브 ETF로 향한 투자금은 821억달러에 달했다. 지난해 911억달러였던 것을 고려하면 반 ...

    한국경제 | 2021.07.18 17:02 | 이지현

  • thumbnail
    빅테크 날개 꺾인 중국 증시…믿을건 배·전·반 [강현우의 차이나스톡]

    차이나스톡에서 지난주와 지지난주 2주 연속 디디추싱 사태에 관해 말씀드렸습니다. 요즘 많은 분들이 중국 주식에 투자하는 게 맞냐는 질문을 하십니다. 이제 중국에서 텐센트나 알리바바 같은 빅테크들은 당분간 당국의 견제 속에 기를 ... 상승률이 20%에 육박합니다. 디디추싱 사태로 중국 본토 투자자들이 다시 본토 증시로 눈을 돌리면서 반도체에도 자금이 유입되고 있습니다. 종목들을 보면 중국 반도체굴기의 상징으로 꼽히는 중신궈지, SMIC도 당연히 들어가 있습니다. ...

    한국경제 | 2021.07.17 09:32 | 강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