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5,8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코스닥 기업공시] (18일) 스튜디오드래곤 등

    ▲스튜디오드래곤=강철구·김영규 공동대표 신규 선임. ▲삼기오토모티브=분할 관련 임시주총 소집. ▲선익시스템=20억원 규모 자기주식취득 신탁계약 해지. ▲유안타제6호스팩= 다보링크 흡수합병 결정. ▲NH스팩13호=안지오랩과의 합병 관련 모든 진행사항 취소.

    한국경제 | 2020.09.19 02:19

  • [유가증권 기업공시] (18일) 현대제철 등

    ▲현대제철=국외 주요 기관투자가 대상으로 22일 기업설명회 개최. ▲두산솔루스=10월 30일 임시주주총회 결의. ▲동아지질=필리핀 남북 통근 철도 확장 프로젝트 낙찰자 통지 수령. ▲일산방직=부지 매각에 따른 광주 1공장 제조 중단.

    한국경제 | 2020.09.19 02:17

  • thumbnail
    "배터리 보고 LG화학 투자했는데 1株도 못 받아"…뿔난 개미들

    ... 연구원은 “LG에너지솔루션의 독자적인 성장이 가능해지면 모회사인 LG화학에서도 숨어 있던 가치(히든밸류)가 빛을 발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4) 국민연금은 어떤 선택을 할까 LG화학은 다음달 30일 주주총회를 열어 분할 계획을 승인받기로 했다. 회사 분할은 출석 주주의 3분의 2, 발행주식 총수의 3분의 1 이상 동의가 필요하다. LG화학의 최대주주는 (주)LG(33.34%)인 만큼 부결될 가능성은 희박하다. 국민연금이 어떤 결정을 ...

    한국경제 | 2020.09.18 17:35 | 고재연/최만수/강경민/전범진

  • '개미 위력'에 놀란 대기업…주주소통·주가관리 '비상'

    ... 있다는 점도 고민이다. 기업들은 최근 소액주주와의 소통을 위한 대책도 잇달아 내놓고 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올해 주주총회부터 그룹 내 12개 상장 계열사 모두를 대상으로 전자투표제를 도입했다. 주주들이 주총장에 가지 않고 인터넷 전자투표를 ...rsquo;과 대립하는 대한항공도 소액주주의 표심에 신경을 곤두세우고 있다.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은 지난 3월 주총에선 국민연금의 지지 등에 힘입어 경영권을 사수하는 데 성공했지만 지분율 차이가 미미해 언제든지 경영권 분쟁이 재점화될 ...

    한국경제 | 2020.09.18 17:33 | 황정수/강경민

  • thumbnail
    신성델타테크, LG화학 배터리 분사 소식에 이틀째 '상한가'

    ... 긴급 이사회를 열고 LG화학의 전지사업부를 분할하는 안을 결의했다고 발표했다. 신설법인 매출을 2024년 30조원 이상으로 끌어올리고, 배터리 중심의 세계 최고의 에너지 솔루션 기업으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오는 10월30일 임시주주총회 승인을 거친 뒤 12월1일 신설 법인 'LG에너지솔루션(가칭)'을 공식 출범할 예정이다. 물적 분할 추진에 개인투자자들의 실망감이 이어지면서 지난 이틀간 주가는 11.48% 하락했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

    한국경제 | 2020.09.18 15:06 | 고은빛

  • LG화학 배터리 법인 가칭 'LG에너지솔루션' 12월 출범

    ... 분사를 확정했다. LG화학은 17일 긴급 이사회를 개최하고 전문사업 분야로의 집중을 통한 기업가치와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LG화학의 전지사업부를 분할하는 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LG화학은 이에 따라 10월 30일 개최되는 임시주주총회 승인을 거친 뒤 12월1일부터 배터리 사업을 전담하는 신설법인 'LG에너지솔루션(가칭)'을 공식 출범할 예정이다. 이번 분할은 LG화학이 분할되는 배터리 신설법인의 발행주식 총수를 소유하는 물적 분할 방식으로 진행하며 LG화학이 ...

    오토타임즈 | 2020.09.17 20:09

  • thumbnail
    LG "30조 배터리社 키운다"…압도적 1위 굳히기 '짜릿한 도전'

    ... 할 계획이다. 자본금은 1000억원, 자산총계는 10조2552억원이다. 분사 승인을 위해 다음달 30일 임시 주주총회가 열린다. 분사를 위해선 참석 주주의 3분의 2 이상 찬성, 전체 주주의 3분의 1 이상 찬성이라는 두 가지 특별결의 ... (주)LG로 지분 30.06%를 보유하고 있다. 2대주주는 지분 약 10%를 소유한 국민연금이다. 업계에선 “주총 통과가 무난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신설 법인 대표는 전지사업 본부장을 맡고 있는 김종현 사장이 유력하다는 ...

    한국경제 | 2020.09.17 17:33 | 안재광

  • thumbnail
    LG화학 세계 1위 배터리 회사 만든다…'LG에너지솔루션' 출범(종합2보)

    ... 현재 시점이 회사 분할의 적기라고 판단했다"며 "회사분할에 따라 전문 사업분야에 집중할 수 있고, 경영 효율성도 한층 증대돼 기업 및 주주가치를 한단계 끌어올릴 수 있는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LG화학은 다음달 30일 임시주주총회의 승인을 거친 뒤 12월1일자로 배터리 사업을 전담하는 신설법인을 공식 출범할 예정이다. 신설법인의 명칭은 가칭 '㈜LG에너지솔루션'이다. 분할 방식은 LG화학이 분할되는 배터리 신설법인의 발행주식총수를 소유하는 물적분할이며, ...

    한국경제 | 2020.09.17 16:10 | YONHAP

  • thumbnail
    거래소 "LG화학, 배터리 상장시 뉴딜지수에서 제외"

    ... K-뉴딜지수', 'KRX 2차전지 K-뉴딜지수' 등에 편입돼 있다. 이날 LG화학은 이사회를 열고 전문사업 분야로의 집중을 통한 기업가치와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LG화학의 전지사업부를 분할하는 안을 결의했다. 이번 분할은 LG화학이 분할되는 배터리 신설법인의 발행주식 총수를 소유하는 물적분할 방식으로 진행된다. 오는 10월 30일 임시주주총회의 승인을 거쳐 12월 1일부터 신설법인이 공식 출범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7 15:12 | YONHAP

  • thumbnail
    LG화학, 배터리 분사에 주가 '출렁'…사야 돼? 말아야 돼? [이슈+]

    ... 주가가 빠지면 매수 기회로 삼을 것을 조언했다. 배터리 사업부문 물적 분할 추진에 주가 '출렁' LG화학은 17일 긴급 이사회를 열고 LG화학의 전지사업부를 분할하는 안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오는 10월30일 임시주주총회의 승인을 거친 뒤 12월1일 신설 법인 'LG에너지솔루션'(가칭)을 공식 출범할 예정이다. LG화학은 이날 오후 1시1분 현재 전날보다 5만7000원(8.3%) 내린 63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에도 5.37% 내린 ...

    한국경제 | 2020.09.17 13:24 | 이송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