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단양느림보길 걸으며 겨울 정취 즐기세요"

    ... 숲소리길, 대강 농촌풍경길로 구성된 36.6km 순환 코스다. 느림보유람길의 가장 큰 매력은 단성면과 대강면의 계곡 길을 따라 걸으면서 수려한 풍광을 만끽할 수 있다는 점이다. 소백산의 지맥을 따라 조성된 소백산자락길은 죽령옛길과 가리점마을 옛길, 황금 구만냥길, 온달평강 로맨스길, 십승지 의풍옛길 등 5개 코스로 총 73km 길이다. 군은 영춘면 하리부터 남천리 성골까지 3km 구간에 생태탐방로를 조성하는 느림보 생태유람길 조성사업도 추진 중이다. 지난해 ...

    한국경제 | 2020.01.15 11:29 | YONHAP

  • thumbnail
    "소나무는 죽령 마을 수호신…소유자가 캐내 팔지 않았으면"

    단양군 용부원 2리 주민들 농업용 창고 건립 추진에 안절부절 지난 30일 오후 죽령 옛길이 지나는 충북 단양군 대강면 용부원 2리. 주민 5명이 이장 집에 모여 걱정스러운 눈빛으로 '마을 수호신'의 앞날에 대해 의견을 주고받았다. 한 주민은 "창고를 짓는다는 것은 수호신을 캐서 팔겠다는 거겠지"라며 긴 한숨을 지었다. 이들이 가리킨 '수호신'은 마을 어귀의 죽령 옛길 옆에 듬직하게 서 있는 아름드리 소나무를 말한다. 수령은 알려지지 않았다. ...

    한국경제 | 2019.07.31 09:40 | YONHAP

  • thumbnail
    문경새재길·하늘재길·장성새재길…옛길에서 만나는 봄 향기

    ... 뿌리인 태백산맥의 아름다운 자연을 느낄 수 있는 일석이조 걷기여행 코스다. 숲에서 마을로 이어지는 ‘죽령옛길’ [코스] 죽령옛길~용부원길~장림말길 경북 영주의 죽령옛길은 신라시대부터 이어져 내려오는 옛길로 선조들의 ... 이야기가 깃든 길이다. 죽령옛길에서 시작해 용부원길을 거쳐 장림말길까지 이어지는 ‘소백산 자락길 03코스 죽령옛길’은 길이 11.4㎞의 비순환형 코스다. 영주에 속한 죽령옛길죽령마루에서 시작하는 길이 2㎞의 비교적 ...

    한국경제 | 2019.04.14 15:06 | 이선우

  • thumbnail
    봄 그리고 여행… 산·들·바다서 추억 쌓는 주말

    ... 올랐다. 속리산과 지리산, 가야산 국립공원과 대구 팔공산, 인천 강화도 마니산 등 다른 유명산에도 등산객이 몰려 주말산행을 즐겼다. 전국 축제장도 인파로 북새통을 이뤘다. 경북 영주시 풍기읍에서 열린 소백산 철쭉제에서는 산신제, 죽령옛길 걷기, 등반대회, 죽령장승제 등의 행사가 열려 관광객들의 발길을 붙잡았다. 경남 진주성 야외공연장과 남강 일대에서 열린 진주 논개제에서는 진주검무공연이 펼쳐졌고 조선 시대 관리인 진주목사 집무 체험, 미니어처 한복 만들기 등 다양한 ...

    한국경제 | 2018.05.26 15:44 | YONHAP

  • thumbnail
    경주 신라달빛기행처럼… 경북 '이색 야투어' 늘어난다

    ... 풍기인삼박물관, 소수박물관, 콩세계과학관, 여우생태관 등 영주지역 박물관여행과 소수서원 선비촌 등 역사여행 등이 포함됐다. 또 부석사 배흘림기둥에 기대어 석양노을 감상하기, 무섬마을 외나무다리 걷기, 무섬백사장 놀이 등은 젊은 층에 인기다. 죽령 옛길, 구곡문화 달~밭~길 걷기 등 소백산 자락길 가운데 가장 아름다운 길걷기에는 분장을 한 옛사람이 동행하고 산골특식도 시음할 수 있다. 2008년부터 야간여행을 운영해온 조재현 영주 소백산 예술촌장은 “지금까지 100여 ...

    한국경제 | 2018.01.23 21:20 | 오경묵

  • thumbnail
    산림청, 국유림 경영·경관형 명품숲 10개소 발표

    ... 경영·경관형 명품숲 10개소를 28일 발표했다. 해당 숲은 경북 울진 소광리 금강송 숲을 비롯해 ▲강원 홍천 잣나무 숲 ▲강원 평창·강릉 금강송 숲 ▲경북 봉화 춘양면 우구치리 낙엽송 숲 ▲충북 단양 대강면 죽령옛길 숲 ▲전남 강진 서기산 침엽수 숲 등 10개소이다. 산림청은 앞으로 해당 명품숲을 체계적으로 경영해 산림관광 명소 등 지역경제 활성화 거점으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울진 소광리 금강송 숲 예약 탐방제 지속 운영 등 ...

    한국경제 | 2017.08.28 16:20 | 임호범

  • thumbnail
    [여행의 향기] 동해 바다 옆에 끼고…이 여름, 같이 걸을까

    ... (02)741-5278 코스: 동백섬~해운대해수욕장~미포교차로~해월정~달맞이 어울마당~청사포~해마루~죽도공원 소백산자락길 3코스 죽령 옛길, 기억을 더듬다 죽령 옛길은 경북 영주에 있는 중앙선 희방사 역에서 시작된다. ‘아흔아홉 굽이에 내리막 30리 오르막 30리’라고 불린 죽령은 오랜 세월 교통의 요충지였다. 한양과 경상도를 잇는 최단 경로인 까닭에 사람들은 힘들어도 이 험한 고개를 넘었다. 1910년대까지만 해도 사시사철 ...

    한국경제 | 2016.07.17 15:59 | 최병일/김명상 기자

  • thumbnail
    조령5악에 꼽히는 충주 포암산에 오르다

    ... 마냥 샛길로 숨어든 꼴이 되었으니 원! 하늘재 길은 신라 제8대 아달라왕이 북진을 위해 개척한 길로 소백산의 죽령길 보다도 2년이나 먼저 열린 우리나라 最古 옛길이다. 충북 충주 미륵리와 경북 문경 관음리를 잇는 이 길은 고려초기 ... 마의태자가 금강산으로 가다가 이곳에 머물렀다는 전설을 담고 있어 마의태자 자화상으로 불리기도 한다. 미륵사지 입구에서 옛길을 버리고, 낙엽 수북한 산비탈로 들어섰다. 전나무와 굴참나무 울창한 숲길을 따라 얼추 1시간쯤 걸었을까, 시야가 ...

    글방 | 2015.03.10 16:14

  • thumbnail
    백두대간 소백능선, 도솔봉과 묘적봉에 올라...

    나고 자란 시골마을의 겨울은 유난히 춥고 길었다. 죽령을 넘어온 삭풍이 늘 매섭게 몰아쳤기 때문이다. 혹한의 겨울밤, 거친 바람소리는 흡사 귀신 울음소리와 같았던 걸로 기억된다. 어스름 새벽녘, 이빨을 덜덜 떨며 뒷간에 나앉아 ... 할까. 길 건너 주막에서 흘러 나오는 늘어진 노랫가락을 뒤로 하고 산으로 든다. 도솔봉 방향 등로는 목조누각인 '죽령루' 우측 산허리를 끼고 나있다. 죽령루 아래로 난 오솔길은, 산아래 소백산역까지 이어진다. 이름하여 '죽령옛길'이다. ...

    글방 | 2013.02.08 15:53

  • thumbnail
    저렴하게 떠나는 청량산, 소백산 단풍여행

    ... 10월말~11월초에는 부석사 초입에 있는 황금빛 은행나무단풍길이 눈부시게 빛난다. 이후에 둘러보는 풍기인삼시장에서는 시골장터 가을날의 풍경을 맛볼 수 있으며, 약 1시간 30분 가량 소요되는 소백산 자락길 트래킹은 희방사역에서 죽령주막에 이르는 2.8km구간의 '죽령 옛길'구간으로 길이 호젓하고 운치 있어 트래킹 코스로 안성맞춤이다. 소백산 단풍여행은 10월~11월 매주 토, 일요일 출발한다. ▲ 절대비경, 청량산 단풍여행과 닭실마을 (당일여행) 경북 ...

    키즈맘 | 2011.10.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