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1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 6개월] 스포츠계도 직격탄…무관중에 구단 재정 '휘청'

    ... 프로농구는 일정을 예정대로 끝내지 못하고 조기 종료했다. 야외 스포츠의 대명사인 프로야구와 프로축구 구단들은 늦게라도 개막했지만, 무관중 경기 탓에 입장 수입을 한 푼도 벌지 못해 재정난에 직면했다. 먼저 프로배구와 프로농구는 중국발(發) 코로나19가 세계로 확산한 1월 말, 마스크와 손 소독제, 발열 검사 장치 등을 경기장에 비치하고 저지 태세에 들어갔다. 그러나 무서운 기세로 코로나19가 퍼져가자 여자프로농구가 가장 이른 2월 21일에 무관중 경기로 전환했고, ...

    한국경제 | 2020.07.16 05:01 | YONHAP

  • thumbnail
    금통위 D-1, 기준금리 동결 '전망'…"올해 인하 없을 것"

    ... 예상이다. 또 추가로 금리를 내릴 만큼 경기가 악화되지 않았다고 봤다. 한국은행은 지난 5월 기준금리를 사상 최저인 연 0.50%로 인하했다. 김상훈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미국 코로나 재확산으로 하반기 경기회복 지연 가능성과 중국발 경기회복 기대감, 최근 국내 부동산 가격 상승 등을 종합해 당분간 현 수준의 완화 기조를 유지할 것"이라며 "3차 추경 집행과 한국판 뉴딜 정책 추진까지 앞둔 만큼 8월 수정경제전망 발표 전까지 현 상태를 유지할 ...

    한국경제 | 2020.07.15 10:58 | 고은빛

  • thumbnail
    트럼프 "파우치 좋은관계" 불껐지만…참모는 비난 카툰 망신주기

    ... 안다"며 "나는 그를 개인적으로 좋아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도 "나는 항상 그에게 동의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파우치 소장과 의견이 달랐던 현안 중 하나로 중국발 미국 입국금지 조치를 꼽으며 "파우치 소장도 그것이 좋은 결정이었다는 것을 인정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케일리 매커내니 백악관 대변인도 이날 브리핑에서 백악관이 흠집 내기 계략을 퍼트리고 있다는 주장은 사실과 완전히 ...

    한국경제 | 2020.07.14 06:54 | YONHAP

  • thumbnail
    뉴욕증시, IT 강세에 상승 지속…나스닥 2.2% 올라 또 최고치

    미국 뉴욕증시는 6일(현지시간) 기술주 강세와 중국발(發) '훈풍'에 힘입어 오름세를 이어갔다. 이날 뉴욕증시에서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226.02포인트(2.21%) 오른 10,433.65로 장을 마감했다. 미 독립기념일 연휴 전인 지난 1일부터 3거래일 연속 최고치를 경신한 것이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459.67포인트(1.78%) 오른 26,287.03을,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

    한국경제 | 2020.07.07 05:35 | YONHAP

  • thumbnail
    中, 코로나·흑사병 발병에 쥐·마모트 등 설치류 "먹지 마라"

    ... 바옌나오얼시 보건당국은 4일 우라터중기(烏拉特中旗) 인민병원에서 보고된 흑사병 의심 환자가 이미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현재 이 환자는 병원에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다. 확진판정을 받은 사람은 남성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중국에선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가 전 세계로 퍼진 상황에서 또 다시 중국발 돼지열병과 흑사병 보고 사례가 나타나 국제사회의 우려가 커지고 있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6 14:59 | 강경주

  • thumbnail
    [2020 상반기 베스트 애널리스트] 이기훈, 한한령 완화로 하반기 엔터주 잠재력 커질 것

    ... 해결책이 필요한 상황이다. 전염병의 확산으로 여러 사람들이 모일 수 없자 여행·콘서트 등은 역성장 중이다. 기업들 또한 영업 적자로 현금이 고갈되고 있다. 다만 희망적인 것은 광고나 구작 드라마의 판매 등 한한령(한류 금지령) 이후 중국발 매출이 조금씩 확인된다는 점이다. 한한령이 완화된다면 높은 상승세를 기대할 수 있다. 최선호주는 코로나19 사태에도 견고한 실적을 기대할 수 있는 스튜디오드래곤이다. 또 7월 신인 그룹 데뷔와 중국발 매출 상승 잠재력이 가장 높은 ...

    한경Business | 2020.07.06 14:13

  • thumbnail
    중국서 또 터졌다…코로나 이어 돼지열병·흑사병까지 [종합]

    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가 전 세계로 퍼진 상황에서 또 다시 중국발 전염병이 창궐해 국제사회 우려가 커지고 있다. 돼지열병에 이어 흑사병까지 보고 사례가 나타났다. 중국 내몽고 지역서 흑사병 창궐 6일 중국 매체 차이신은 지난 4일 중국 내몽고에서 발견된 흑사병 의심 환자가 5일 오후 11시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내몽고 바옌나오얼시 보건당국은 4일 우라터중기(烏拉特中旗) 인민병원에서 ...

    한국경제 | 2020.07.06 10:23 | 강경주

  • thumbnail
    포스코케미칼·OCI 합작…고순도 과산화수소 연 5만t 생산

    ... 소재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지난해 4월 양해각서(MOU)를 맺고 △각종 카본소재 원료인 소프트피치 제조 △자동차 등에 사용되는 강화 플라스틱의 중간 소재 파라디클로로벤젠 생산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그동안 태양광 소재 사업에 주력해온 OCI는 합작사 설립을 계기로 고부가가치 소재 사업에 집중할 방침이다. OCI는 올해 초 중국발(發) 공급 과잉으로 국내에서 태양광 폴리실리콘 생산을 중단했다. 최만수 기자 bebop@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3 16:52 | 최만수

  • thumbnail
    감염자 스멀스멀…지금은 V방역·T방역 배울 시점 [여기는 논설실]

    ... 코로나 초기 미국 존스홉킨스의대는 가장 위태로운 나라로 대만을 꼽았다. 발병지 중국과 130km 거리에 위치한데다 중국에서 일하는 대만인이 400만명, 항공기 운항도 월 5700회에 달해서다. 하지만 대만은 초기부터 과감하게 중국발 입경을 봉쇄하고 중국인 입국금지조치까지 내렸다. 첫 확진자가 나오자 마자 마스크 수출을 중단하고 물량을 확보해 배포하는 '공적마스크' 의 원조 모델도 제시했다. 확진자 동선을 비공개하고도 확산을 효과적으로 차단한 점도...

    한국경제 | 2020.07.03 10:28 | 백광엽

  • 中 시장 다시 열리나…게임株 나란히 급등

    ... 넷마블(9.17%) 엠게임(10.98%) 넷게임즈(8.96%) 등 다른 게임주도 일제히 올랐다. 이날 게임업종 대장주인 엔씨소프트는 7.95% 오르며 현대차를 제치고 유가증권시장 시가총액 11위에 오르기도 했다. 이날 상승을 이끈 것은 중국발 호재였다. 지난 1일 중국 국가신문출판방송위원회는 천마시공의 ‘전민기적2’에 판호를 발급했다. ‘전민기적2’는 천마시공이 웹젠의 ‘뮤’ IP를 라이선스로 취득해 출시한 ...

    한국경제 | 2020.07.02 19:38 | 전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