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5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수원메쎄 수혜단지 '수원역 한양아이클래스 퍼스트'에 투자자 몰린다

    ... 역시 내년 말일까지 재산세도 전액 면제된다. 경쟁상품인 오피스텔의 취득세가 4.6%에 달하고, 별도의 세제 감면 혜택이 없는 점과 크게 대비되는 혜택이다. ‘수원역 한양아이클래스 퍼스트’ 분양홍보관은 현장 인근, 수원시 권선구 서둔동 296-95번지 일원에 위치한다. 홍보관 현장에서 즉시 계약이 가능하며, 계약 시 중도금 전액 무이자 융자 및 발코니 무상 확장 혜택이 제공된다. 한경부동산 hkland@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9 15:56

  • thumbnail
    '6·17 보완책 압박'…금융위에 전화거는 청약 당첨자들

    ... 주민들의 불만이 고조되고 있다. 이번에 투기과열지구로 신규 지정된 인천 연수구의 경우 담보인정비율(LTV)이 기존 70%에서 40%로 크게 줄었다. 정부는 6·17 대책 발표 전 분양을 받은 경우에 대해 '중도금 대출에 규제 지역 지정 이전인 LTV 70%를 적용하겠다'고 밝혔다. 하지만 잔금대출에 대해 '중도금 대출을 받은 범위 내에서 가능하다'는 조항을 달면서 전체 대출 한도가 줄었다는 불만이 나왔다. '사실상 ...

    한국경제 | 2020.07.09 13:29 | 윤진우, 고은빛

  • thumbnail
    6월 가계대출 8조 '최대'…"중도금·전세대출 급증 영향"

    ... 지난달 가계 대출은 전월보다 8조1000억원 증가했다. 매년 6월 증가액만 비교할 경우, 2004년 이후 가장 큰 증가 폭이다. 은행 주택담보대출은 5조원 증가했다. 주택 전세·매매 관련 자금수요가 지속되는 가운데 중도금대출을 중심으로 집단대출 취급이 늘어난 영향이다. 여기에 기타대출도 3조1000억원이나 증가했다. 주택 거래가 늘면서 자금수요가 높아진 영향으로 풀이된다. 또 SK바이오팜과 같은 공모주 투자가 몰리면서 기타대출이 늘었다. 윤옥자 금융시장국 ...

    한국경제 | 2020.07.09 12:00 | 고은빛

  • thumbnail
    당정, 잔금대출 '종전 LTV 70% 규제' 적용 가닥

    ... 지역으로 묶인 아파트의 수분양자들이 분양받았을 당시 예상하지 못한 대출 한도 축소로 어려움을 겪는다고 하소연한 데 따른 보완책이다. 금융당국은 신규 규제지역 효과 발생일(6월 19일) 이전 청약 당첨이 됐거나 계약금을 냈으면 중도금 대출에 종전처럼 비규제지역 LTV 70%를 적용하기로 했다. 무주택 가구나 기존 주택을 처분한다는 약정을 맺은 1주택 가구가 대상이다. 잔금대출에는 규제지역의 LTV 규제가 새롭게 적용된다. 단 중도금 대출을 받은 범위에서 ...

    한국경제 | 2020.07.08 16:46 | YONHAP

  • thumbnail
    "규제 피하자" 8만가구 쏟아지는 7월…개포·광진 뜨겁다

    ... 채’로 수요가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분양시장에 대한 관심은 여전히 높다. 주택도시보증공사의 고분양가 규제로 분양가격이 상대적으로 낮게 책정되기 때문이다. 투기과열지구 등 규제 지역은 대출에 제한을 받는다. 분양 단지는 중도금과 잔금, 기존 아파트는 전세대출, 주택담보대출을 따져봐야 한다. 장재현 리얼투데이 본부장은 “수도권과 지방광역시 대부분이 규제 사정권에 들어갔기 때문에 서울을 비롯한 인기 지역에 수요가 몰릴 수 있다”며 “예비 ...

    한국경제 | 2020.07.08 15:24 | 신연수

  • thumbnail
    메종에떼르넬, 가산디지털단지 가까운 '투룸 오피스텔'

    ... 가산디지털밸리에는 또 2022년까지 투자 규모 1조1000억원의 삼성물류센터와 현대지식산업센터가 들어설 예정이다. 서울지하철 1·7호선 가산디지털단지역과 도보 4분 거리의 대로변에 있다. 가리봉 로데오거리, 대형마트, 벚꽃 산책로, 먹거리촌 등 각종 편의시설도 반경 400m 내에 있다. 단지 앞 두산지하차도가 개통되면 가산디지털3단지와 가산디지털2단지가 연결돼 교통환경이 한층 편리해질 전망이다. 중도금 50% 무이자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한국경제 | 2020.07.08 15:13

  • thumbnail
    과천 지정타 첫 민간 '푸르지오 벨라르테' 분양… 3.3㎡당 2371만원

    ... 2205만원으로 산정하자 해당 가격으로는 적자 시공이 불가피하다며 분양가 재심의를 요청한 바 있다. 이번에 다소 상향된 가격조차도 과천아파트의 반값이어서 높은 경쟁률이 예상된다. 입주예정일은 2022년 10월 예정이다. 계약금 20%, 중도금 60%, 잔금 20%로 진행된다. 중도금대출은 9억 이하 주택형에 기존 주택 담보대출이 없을 시 투기과열지구 주택담보대출비율(LTV)인 최대 40%까지 가능하다. 청약은 청약홈을 통해 진행된다. 일정은 7월 16일 특별공급신청을 ...

    한국경제 | 2020.07.07 14:45 | 김하나

  • thumbnail
    [식후땡 부동산] 증세 추진하는 22번째 대책 임박…여당, 4명 중 1명 다주택자

    ... 대책’을 발표하면서 이전에 아파트 청약에 당첨됐거나 계약한 주택의 대출에 대해서는 규제 지역 지정 이전의 LTV(비규제지역 70%)를 적용하겠다는 방침을 밝혔습니다. 문제는 잔금 대출 한도에서 나왔습니다. 정부가 ‘중도금대출을 받은 범위 내’에서 기존 잔금 대출에 적용됐던 LTV를 적용한다는 단서 조항을 달았기 때문입니다. LTV를 70%로 예상하고 자금 계획을 짰는데 잔금대출 한도가 줄어든 수분양자들은 그동안 강력하게 반발해왔습니다. ...

    한국경제 | 2020.07.07 12:54 | 김하나

  • thumbnail
    세제 우선, 공급은 차순위…핀셋 부동산대책 순차 발표(종합)

    ... 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6일 연합뉴스TV '뉴스큐브'에 출연해 "이번 (6·17) 대책으로 투기과열지역이나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돼 주택담보대출비율(LTV)이 떨어지면서 문제 제기가 된 것 같다"면서 "이미 계약된 중도금대출과 잔금대출이 하나의 연장선에 있다는 전제 아래 이분들을 보호해줄 수 있는 보완책이 뭐가 있는지를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는 6·17 대책에서 조정대상지역 등 규제지역이 수도권 전역으로 사실상 확대되면서 서민들이 갑자기 주택담보대출 ...

    한국경제 | 2020.07.07 11:26 | YONHAP

  • thumbnail
    '과천 푸르지오 벨라르테' 504가구 분양…3.3㎡당 2천371만원

    ... 컨소시엄은 이를 받아들이기로 했다. 이 같은 분양가는 과천 아파트의 3.3㎡당 평균가격 현재 시세(4천364만원, 부동산114 조사 기준)의 반값 수준에 불과해 청약 경쟁률이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 아파트는 계약금 20%, 중도금 60%, 잔금 20% 조건이며 중도금대출은 투기과열지구 규제를 적용받는다. 9억원 이하 주택형에 기존주택 담보대출이 없을 경우 주택담보대출비율(LTV)의 최대 40%까지 대출이 가능하다. 대규모 택지개발지구에 공급하는 민영주택에 ...

    한국경제 | 2020.07.07 11: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