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9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MLB 포스트시즌 30일 개막…류현진·김광현 '동반 진출'

    ...진, 와일드카드 1차전 등판 전망…최지만과 투타 대결할 수도 김광현, 메이저리그 데뷔 시즌에 가을야구 경험…3선발 맡을 듯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가 28일(한국시간) 정규시즌을 모두 마무리 짓고 30일부터 포스트시즌 ... 제외한 팀 중 승률이 높은 4개 팀(AL 2개 팀·NL 2개 팀)이 가을야구에 참가한다. 확장 포맷의 결과, NL 중부지구에 속한 5개 팀 중 무려 4개 팀이 모두 포스트시즌 무대를 밟는 기현상이 벌어졌다. NL 중부지구가 그 정도로 ...

    한국경제 | 2020.09.28 10:06 | YONHAP

  • thumbnail
    가을야구서 만나는 전 동료들…탬파베이 코치진·다저스 삼총사

    ... 탬파베이 레이스에서 감독과 코치로 우애를 나눈 세 감독이 가을 야구에서 지략 싸움을 벌인다.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서 선발 투수로 함께 뛴 삼총사도 또 다른 가을의 고전을 써 내려갈 참이다. 찰리 몬토요(55) 토론토 블루제이스 감독, ... 감독으로는 두 선배를 제치고 먼저 올해의 감독상을 받았다. 볼델리 감독은 미네소타를 홈런 군단으로 키우고 지난해 중부지구 우승으로 이끈 공로로 2019년 아메리칸리그 올해의 감독으로 뽑혔다. 올해에도 2년 연속 팀을 가을 야구로 ...

    한국경제 | 2020.09.26 09:50 | YONHAP

  • thumbnail
    MLB 세인트루이스, 밀워키와 DH 1차전서 완패…플레허티 난조

    ... 세인트루이스 부시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밀워키와 더블헤더 1차전에서 0-3으로 졌다. 선발로 나선 잭 플레허티가 5이닝 동안 4피안타 볼넷 4개를 내주며 3실점 해 패전 투수가 됐다.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 신시내티 레즈와 승차가 사라졌다. 4위 밀워키와 승차도 1경기 차로 좁혀졌다. 세인트루이스는 더블헤더 2차전에서 대니얼 폰스 데이리온을 선발로 내세웠다. 밀워키는 KBO리그에서 뛰었던 조쉬 린드블럼이 등판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6 09:07 | YONHAP

  • 류현진·김광현, 동반 선발勝…15년 만의 '코리안 합창'

    ... 마지막 등판에서 승리를 따냈다. 세계 정상급 실력을 가진 극소수의 선수만 진출하는 MLB에서 한국 선수가 같은 날 선발 투수로 나와 승리한 것은 2005년 8월 25일 박찬호(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서재응(뉴욕 메츠) 이후 15년 만이다. ... 승리했다. 포스트시즌 진출권을 놓고 다투는 밀워키와의 5연전 첫 경기에서 거둔 귀중한 승리였다. 시즌 28승 26패째를 거둔 세인트루이스는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2위를 달리고 있다. 조희찬 기자 etwood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5 17:16 | 조희찬

  • thumbnail
    '슈퍼 코리안데이'…류현진·김광현 15년 만에 한국 투수 동반승

    ... '슈퍼 코리안 데이'를 합창했다. 류현진과 김광현은 25일(한국시간) 차례로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에 선발 등판해 승을 따내며 2005년 8월 25일 박찬호(당시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서재응(당시 뉴욕 메츠) 이후 15년 ... 1경기 차로 쫓던 밀워키에 일격을 가한 승리여서 더욱더 값졌다. 세인트루이스는 28승 26패를 거둬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2위를 달리며 포스트시즌 진출 희망을 이어갔다. 김광현은 특히 신장 경색 증세로 병원에 실려 가고 치료와 재활을 ...

    한국경제 | 2020.09.25 13:34 | YONHAP

  • thumbnail
    '5이닝 1실점' 김광현, 시즌 3승…류현진과 동반 선발승(종합)

    ... 김광현 역투 발판으로 포스트시즌 희망 'KK' 김광현(32·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데뷔 첫해의 마지막 정규시즌 선발 등판에서 시즌 3승(1세이브)째를 달성했다. 같은 날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도 뉴욕 양키스를 7이닝 무실점으로 ... 밀러가 대타 에릭 소가드에게 적시타를 맞아 1점 내줬다. 그러나 밀러는 추가 실점을 막고 시즌 4호 세이브를 기록했다. 세인트루이스는 시즌 28승 26패(승률 0.519)로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2위 자리를 지켰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5 13:02 | YONHAP

  • thumbnail
    류현진 WC 시리즈 1차전 상대는…최지만의 탬파베이 유력

    ... 탬파베이가 토론토의 상대가 될 가능성이 크다. 정규리그 3경기를 남긴 상황에서 탬파베이는 37승 20패를 거둬 중부지구 1위 미네소타 트윈스(35승 22패), 서부지구 1위를 확정한 오클랜드 애슬레틱스(34승 21패)를 승률에서 ... 3승제)에 출전할 팀을 가린다. 토론토는 올 시즌 탬파베이에 4승 6패로 약간 밀렸다. 30일 와일드카드 1차전 선발 투수인 류현진은 탬파베이를 상대로 두 경기에 등판해 승패 없이 평균자책점 3.72를 올렸다. 7월 25일 개막전에서는 ...

    한국경제 | 2020.09.25 12:09 | YONHAP

  • thumbnail
    사흘 쉬고 등판한 바워, 8이닝 1실점 12K…NL 사이영상 도전

    '괴짜 투수' 트레버 바워(29·신시내티 레즈)가 정규시즌에는 이례적으로 사흘만 쉬고 선발 등판해 8이닝 1실점으로 역투했다. 신시내티는 포스트시즌 진출 가능성을 키웠고, 바워는 내셔널리그(NL) 사이영상 수상 확률을 높였다. ... 유(시카고 컵스·7승 3패 평균자책점 2.22, 88탈삼진) 등과의 NL 사이영상 경쟁에서 한 걸음 앞섰다. NL 중부지구 2위 혹은 와일드카드로 포스트시즌 진출을 노리는 신시내티도 바워 덕에 밀워키를 6-1로 꺾었다. 바워는 신시내티가 ...

    한국경제 | 2020.09.24 11:49 | YONHAP

  • thumbnail
    류현진·김광현 25일 동반 등판…정규시즌 마지막 출격

    ...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과 'KK' 김광현(32·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25일(한국시간) 정규시즌 마지막 선발 등판에 나선다. 류현진은 미국 뉴욕주 세일런 필드에서 열리는 2020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뉴욕 양키스와 ... 힘을 다해 던져야 하는 이유는 또 있다. 세인트루이스는 22일까지 26승 25패 승률 0.510으로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2위를 달리고 있다. 3위 신시내티와는 승차가 같고 승률에서만 0.001이 앞선다. 전체 시드 순위에서도 ...

    한국경제 | 2020.09.23 08:32 | YONHAP

  • thumbnail
    국세청, 183명 사무관 승진 인사…9급 공채 승진비율 늘었다

    ... 2019년 30명(16.7%)에서 올해 31명(16.9%)으로 늘어났고, 7·9급 공채 및 세무서 근무자를 균형있게 선발하도록 노력했다고 국세청은 설명했다. 이번 승진 대상 중 7·9급 공채는 87명(47.5%)이며 세무서 근무자는 ... 반포세무서 법인세과 박선열 성동세무서 소득세과 강신걸 동대문세무서 조사과 반종복 도봉세무서 부가가치세과 정병록 중부지방국세청 감사관실 오민철 중부지방국세청 납세자보호담당관실 강성필 중부지방국세청 성실납세지원국 부가가치세과 윤광섭 ...

    조세일보 | 2020.09.22 14: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