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32,3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스피, 엿새 만에 반등…"미 부양책 타결 기대감"

    ... 작용했다. 11일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55.58포인트(1.88%) 오른 3013.70에 거래를 마쳤다. 엿새 만에 반등했다. 지수는 지난 4일 이후 5거래일 연속 하락했다. 지난 8일부터는 3000선도 내줬다. 미 부양책 기대감이 증시에 우호적으로 작용했다. 미 하원은 10일(현지시간) 찬성 220명, 반대 211명으로 부양책 관련 법안을 가결했다. 공화당은 역시 전원 반대했고, 민주당에서는 메인주의 재러드 골든 하원의원 1명의 이탈표가 있었다. 오는 12일 있을 ...

    한국경제 | 2021.03.11 15:45 | 이송렬

  • thumbnail
    외국인·기관 '쌍끌이'에 코스피, 2%대 강세…2차전지株 '급등'

    ... 나타내고 있다. 2차 전지 관련주가 강세다. 삼성SDI는 전날보다 4만8000원(7.55%) 뛴 68만4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SK이노베이션도 같은 기간 6% 넘게 오르고 있고, LG화학도 5%대로 강세를 보이고 있다. 증시 대장주인 삼성전자도 전날보다 1500원(1.85%) 오른 8만2400원에 거래되고 있다. SK하이닉스도 같은 기간 5000원(3.76%) 뛴 13만8000원을 기록 중이다. 반면 최근 강세를 보였던 해운 관련주는 내리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3.11 13:01 | 이송렬

  • thumbnail
    선물옵션 만기일 맞은 코스피, 소폭 상승…"외국인 동향 주목"

    ... 2977.62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은 주가지수 및 개별 주식 선물과 옵션 만기일이 겹치는 이른바 '네 마녀의 날'이다. 이들 파생상품에 대한 정리 매물이 쏟아져 변동성이 커질 가능성이 높다. 다만 간밤 미국증시가 양호한 경제지표, 슈퍼 부양책 타결 기대감 등에 상승했고, 그간 증시를 흔들었던 미 국채 금리 상승세가 잦아들면서 국내 증시가 양호한 흐름을 보이고 있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미국 부양책 통과에 따른 경제 정상화 ...

    한국경제 | 2021.03.11 09:16 | 이송렬

  • thumbnail
    증시, 성장주 지고 가치주 뜨고…"시장 분위기 바뀐다"[간밤 해외시황]

    뉴욕증시가 양호한 경제 지표, 신규 부양책 타결 기대감에 강세를 보였다. 나스닥 지수만 소폭 하락했다. JP모건 등 금융주가 상승했고 산업재 에너지 소매 자동차 등이 상승했다. 그간 증시를 이끌던 성장주에서 가치주로 증시 분위기가 넘어가고 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10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464.28포인트(1.46%) 오른 32,297.02를 기록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

    한국경제 | 2021.03.11 07:38 | 이송렬

  • thumbnail
    인스타보다 MTS에 빠진 2030…"주식 빼면 대화가 안돼요"

    대학생 A씨(26)의 하루는 펀드매니저와 다르지 않다. 눈을 뜨자마자 야간 미국 시장의 시황을 파악한다. 아침식사 동안에는 증권사 보고서를 탐독한다. 애널리스트들이 텔레그램 채널에 핵심 요약을 올려줘 간편하게 읽을 수 있다. 아침에는 ... 급증했다. 증권가에서 ‘꿈의 영역’으로 여겨진 1조원대 실적 뒤에는 개인투자자 유입으로 인한 증시 거래대금 폭발이 있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올 들어 국내 주식시장(유가증권시장+코스닥시장)의 하루평균 거래대금은 ...

    한국경제 | 2021.03.10 17:39 | 박재원/전범진/전예진

  • thumbnail
    美 국채금리 하락에 나스닥 '급등'…테슬라 20%↑[간밤 해외시황]

    간밤 뉴욕증시는 국채금리 하락세에 대형 기술주를 중심으로 상승했다. 9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30.30포인트(0.1%) 상승한 31,832.74에 거래를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54.09포인트(1.42%) 오른 3,875.44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464.66포인트(3.69%) 폭등한 13,073.82에 장을 마쳤다. 특히, 나스닥은 ...

    한국경제 | 2021.03.10 07:24 | 고은빛

  • thumbnail
    美 국채금리 상승에 혼조…애플 4.2%↓[간밤 해외시황]

    간밤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 국채금리 상승세에 혼조세로 거래를 마쳤다. 8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306.14포인트(0.97%) 오른 31,802.44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0.59포인트(0.54%) 하락한 3821.35에, 나스닥 지수는 310.99포인트(2.41%) 급락한 12,609.16에 장을 마감했다. 미 상원은 지난 ...

    한국경제 | 2021.03.09 07:12 | 차은지

  • thumbnail
    코스피, 상승 출발…"미 부양책 통과에 외인 매수 기대"

    ... 확실한 과반이어서 법안 처리에 어려움이 없다. 서정훈 삼성증권 연구원은 "미국의 대규모 부양책이 통과되면서 최근 두드러졌던 미 국채 금리 상승과 달러 강세 등이 진정될 수 있을 것"이라며 "그간 국내 증시를 이탈했던 외국인들이 돌아올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개인은 492억원 사들이고 있는 반면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123억원, 381억원 팔고 있다. 프로그램 매매는 차익거래가 63억원, 비차익거래가 451억원 ...

    한국경제 | 2021.03.08 09:21 | 이송렬

  • thumbnail
    갈팡질팡 코스피…美 악재에 3000 깨졌다가, 中 호재에 낙폭 줄여

    코스피지수가 3000선에서 등락을 반복하고 있다. 작년 증시를 주도했던 개인들이 매수에 신중한 태도를 보이는 상황에서 인플레이션 우려와 이에 따른 국채 금리 급등, 유동성 회수 가능성, 미국의 영향을 심하게 받은 결과다. 전문가들은 이 같은 변동성 장세가 당분간 계속되겠지만 반등 시기는 가까워지고 있다고 전망했다. 5일 코스피지수는 0.57% 떨어진 3026.26에 거래를 마쳤다. 장중 2.01% 떨어진 2982.45까지 밀리기도 했다. 지난달 ...

    한국경제 | 2021.03.05 17:30 | 고윤상

  • thumbnail
    '롤러코스터' 코스피, 3000 회복 마감…"저가 매력 부각"

    ... 만회하며 장을 마쳤다. 5일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17.23포인트(0.57%) 내린 3026.26에 장을 마쳤다. 이날 지수는 장중 2982.45까지 하락하면서 3000선을 밑돌기도 했다. 미 국채 금리가 상승한 것이 국내 증시에 악영향을 줬다. 미 10년물 국채금리는 이날 연 1.576%를 기록했다. 장중에는 1.578%까지 치솟으면서 투자자들 사이에 우려가 번졌다. 제롬 파월 미국 중앙은행(Fed) 의장이 최근 물가 상승(인플레이션)에 대해 "...

    한국경제 | 2021.03.05 15:38 | 이송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