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1-150 / 1,4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까르푸, 한빛증권 주식 매집설 .. 한빛은행 "확인된바 없다"

    ... 않았다"고 밝혔다. 한빛은행은 만일 까르푸가 시장에서 주식을 매입한다고 해도 경영권을 확보 하기는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한빛증권의 자본금은 1천5백억원이다. 현재 대주주는 한빛은행으로 40.15%의 지분을 갖고 있다. 이밖에 증안기금과 우리사주에서 각각 4.99%와 4.67%를 소유하고 있다. 삼성생명도 2%를 갖고 있어 이들 지분만 합해도 전체의 50%를 넘는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6월 11일자 ).

    한국경제 | 1999.06.10 00:00

  • [주간 장세읽기] (주가 선물/옵션) 상승장세 당분간 지속

    ... 이에따라 지난 8일 현재 매수차익거래 잔고는 8천7백억원(차익 4천1백억원, 비차익 4천6백억원)으로 줄어든 것으로 추정된다. 이번주에도 현물주가 상승세는 지속될 전망이다. 물론 6월에 예정된 7조여원의 유상증자물량과 증안기금 보유물량의 매각 가능성이 부담이긴 하다. 그러나 금리안정기조 유지로 투자심리가 호전된데다 풍부한 유동성에 의한 대기 매수세를 감안하면 상승세 유지는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LG증권은 6월물의 지지선을 92.0, 저항선은 직전 ...

    한국경제 | 1999.05.10 00:00

  • [주간 장세읽기] (주식시장) 외국인/기관 850 돌파 시도

    ... 없다"며 "5월말이면 지수상승기간이 3개월이 된다"고 말했다. 6월 유상증자 물량7조7천8백억원에 대한 우려도 가시권으로 접어들었다. LG증권은 다음달 유상증자 물량이 무려 7조7천8백억원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했다. 증안기금도 지난주부터 주식처분을 시작했다. 올해안에 4천억원어치를 판다는 계획이다. 주가전망 =시황 분석가들은 단기적으로 호재가 우세한 만큼 지수 850선 돌파는 어렵지 않다고 보고 있다. 그러나 이 과정에서 주가가 요동을 칠 가능성을 ...

    한국경제 | 1999.05.10 00:00

  • 증안기금, 10억원어치 처분 .. 급등/관리종목 우선 팔아

    증안기금이 보유주식 처분에 들어갔다. 증안기금 관계자는 "7일 하룻동안 급등종목과 관리종목을 중심으로 10억원 어치를 처분했다"고 밝혔다. 증안기금은 앞으로 시장상황을 봐가면서 주식을 지속적으로 처분할 예정 이다. 증안기금 관계자는 "유상증자 청약으로 받는 신주물량(2천억원이상)과 회원사에 배정키로 한 주식물량(2천4백억원)을 합해 올해안에 4천억원어치 이상의 주식을 팔 계획"이라고 말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5월 ...

    한국경제 | 1999.05.07 00:00

  • 증안기금 매물 올 4,000억원

    증시안정기금이 증시 상황과 관계없이 금년중 기본적으로 처분해야할 주식 물량이 4천억원을 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6일 증시안정기금 관계자는 "유상증자 청약으로 받는 신주물량과 회원사에 배정키로 한 주식물량은 주식시장 상황과 무관하게 연내에 무조건 팔아야 한다"고 밝혔다. 증시안정기금이 올들어 4월까지 유상증자로 받은 주식물량은 모두 6백99억원어치에 이른다. 증시활황으로 상장기업들의 유상증자가 갈수록 늘어나는 추세여서 올해 받게될 ...

    한국경제 | 1999.05.06 00:00

  • [기업공시] 대한항공 ; 대유리젠트증권

    대한항공 =현대정유 지분 7백40만주를 3백70억원에 현대중공업에 처분 키로 결의. 대유리젠트증권 =증안기금 출자분에서 89억원의 특별손실이 발생했음. 또 지난 4월30일 충북은행 주식매수청구권을 행사, 1백59억원의 특별손실이 발생했음.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5월 4일자 ).

    한국경제 | 1999.05.04 00:00

  • [증권I면톱] 증시 활황세...CB발행 급증

    ... "물량부담이 예상보다 커 주가상승에 걸림돌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대형 세종증권 시황팀장은 "증시로의 자금유입이 지속되고 있기 때문에 현 상황에서 유상증자 물량은 수급에 큰 영향을 주지 않을 수 있다" 고 지적했다. 그는 "다만 정부 보유지분(싯가 34조원)의 매각 가능성과 증안기금 물량 출회등과 맞물릴 경우 증시수급을 크게 압박할 가능성이 높다"고 지적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4월 29일자 ).

    한국경제 | 1999.04.29 00:00

  • [1면톱] 정부, 증시정책 '딜레마' .. 혼란 가중

    ... 금리를 상향조정해야 한다"는 주장과 "당분간 현 수준을 유지해야 한다"는 주장이 맞서 있는 상태다. 정부보유 주식매각도 마찬가지다. 정부는 한빛 조흥은행지분 11조원을 비롯 전체 상장사주식의 17.3%를 소유 하고 있다. 증안기금에서도 1조8천억원의 물량을 갖고 있다. 정부는 증시의 과열양상을 가라앉히기위해 지분매각 가능성을 흘렸지만 내부적으론 아직 어떤 계획도 결정하지 못한 상태다. 한빛은행과 조흥은행 지분의 경우 매각방침이 흘러나오고 있으나 금융계에선 ...

    한국경제 | 1999.04.29 00:00

  • [분석과 전망] 5월 수급 무난...기관장세 지속

    ... 33%다. 시장참가자들의 관심은 5월장으로 모아지고 있다. 전문가들은 저금리를 바탕으로 한 금융장세가 5월에도 지속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문제는 수급이다. 유상증자 물량 1조7천억원에다 정부의 보유지분 매각가능성, 증안기금 주식처분 등 물량부담은 많많치 않다. 그러나 주식매수세도 이에 못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투신권으로의 자금유입이 지속되고 있고 고객예탁금은 8조원을 넘었다. 이에따라 증권업계는 수급상으로 볼때 상승세는 여전히 유효하다는 판단을 ...

    한국경제 | 1999.04.28 00:00

  • [증권I면톱] 유상증자 6조 쏟아진다 .. 증시 수급 악화 우려

    ... 그러나 이대형 세종증권 시황팀장은 "증시로의 자금유입이 지속되고 있기 때문에 현 상황에서 유상증자 물량은 수급에 큰 영향을 주지 않을 수 있다" 고 지적했다. 그는 "다만 정부 보유지분(싯가비중 34조원)의 매각 가능성과 증안기금 물량출회 등과 맞물릴 경우 증시수급을 크게 압박할 가능성이 높다"고 지적했다. 한편 5월중 납입예정인 기업은 현대자동차(7천7백억원) 쌍용양회 (1천7백억원) LG전선(9백30억원) 등 모두 18개사에 이른다. ( 한 국 ...

    한국경제 | 1999.04.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