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2,5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총선 D-11] 선거운동 첫 주말…민주 "협력하자" vs 통합 "심판하자"(종합)

    ... 대한 근거가 포함되지 않아 이를 보완하기 위해 비공개로 한 것"이라며 "'미워한다'는 표현은 특정 개인이 아닌 현 정권의 독단, 위선, 무능을 향한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과 통합당의 비례대표용 정당인 미래한국당 지도부는 부산에서 합동 선거대책위원회 회의를 연 뒤 부산 주요 지역구와 경남 김해를 찾아 지원 유세에 나섰다. 김 위원장은 선대위 회의와 유세에서 "우리 경제가 빨리빨리 추락하는 경제로 변모하고 말았다"며 "이 정권은 너무나 무능하다"고 ...

    한국경제 | 2020.04.04 19:25 | YONHAP

  • thumbnail
    [총선 D-11] 통합당, 선거운동 첫 주말 서울·부산 동시공략…"실정 심판"(종합)

    ... 4·15 총선 공식 선거운동 시작 후 첫 주말인 4일 서울과 부산 표심 잡기에 주력했다. 서울 종로에 출마한 황교안 대표는 지역구 표 다지기를 이어갔고,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과 통합당의 비례대표용 정당인 미래한국당 지도부는 부산을 찾아 지지를 호소했다. 황 대표는 이날 종로에서 골목길 유세를 펼쳤다. 오전에는 무악동과 교남동 곳곳을 걸어 다니며 유권자들과의 스킨십을 늘렸고, 오후에는 가회동·삼청동을 찾아 유세 차량에 올랐다. 황 대표는 ...

    한국경제 | 2020.04.04 19:04 | YONHAP

  • thumbnail
    [총선 D-11] 김종인 "상황 파악 못하는 정권…추락 극복 능력 없다"(종합)

    ... 여론조사에 너무 신경 쓰지 말라"고 조언하기도 했다. 이날 선대위 회의에는 통합당의 비례대표 정당인 미래한국당 원유철 대표와 조경태 부산·울산·경남 권역 선거대책위원장, 서병수 부산 공동선대위원장, 이진복 총괄선거대책본부장 등 선대위 지도부와 부산지역 후보들이 참석했다. 김 위원장은 선대위 회의 직후 기자간담회에서 "코로나19로 인해 사람들이 움직이지 않고 그로 인해 (경제가) 마비되기 시작했다"며 "하지만 이 문제에 대해 정부가 정책적으로 어떻게 대처하겠다는 것이 ...

    한국경제 | 2020.04.04 18:35 | YONHAP

  • thumbnail
    정치권, 코로나19 확진 의사 사망에 "헌신에 감사…잊지 않겠다"(종합2보)

    ... 코로나19로 인한 위기상황에서도 의료인으로서 자리를 지켜주셨다"며 "지금도 감염 위험을 무릅쓰며 일선에서 최선을 다하고 계신 전국의 의료진 및 보건의료 노동자들께 고개 숙여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민주당의 비례정당인 더불어시민당 지도부와 비례대표 후보들은 이날 정오 국회에서 추모 묵념을 했다. 의사인 시민당 비례 1번 신현영 후보는 "가슴이 아프다. 돌아가신 의인과 함께 일해 왔을 현장 동료들이 받고 있을 상처를 생각하면 이 자리에 서 있기조차 부끄럽다"며 "잊지 ...

    한국경제 | 2020.04.04 18:19 | YONHAP

  • thumbnail
    여론조사 '7전6패' 김부겸, 대권 도전 승부수 통할까 [임도원의 여의도 백브리핑]

    ... 포기하고 다음 스텝을 준비하는 것이라는 분석이 나옵니다. 김 후보는 4일에는 고산지역 아파트 단지에서 베란다를 바라보며 혼자 연설하는 이른바 '벽치기 유세'를 했습니다. 김 후보는 "대구에서 다시 당선돼 지역을 위해 큰일을 할 수 있게 해 달라"고 말했습니다. 김 후보의 승부수는 과연 통할까요. 혹시라도 대구가 서울 종로처럼 대선의 관문이 될 지도 모를 일이겠습니다. 임도원 기자 van7691@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04 17:50 | 임도원

  • thumbnail
    정치권, 코로나19 확진 의사 사망에 "헌신에 감사…잊지 않겠다"(종합)

    ... 통합당은 이날 오전 부산 수영구 부산시당에서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과 미래한국당 원유철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부산 현장 선대위 회의에서 숨진 의료인을 위한 묵념의 시간을 갖기도 했다. 민주당의 비례정당인 더불어시민당 지도부와 비례대표 후보들은 이날 정오 국회에서 추모 묵념을 했다. 의사인 시민당 비례 1번 신현영 후보는 "가슴이 아프다. 돌아가신 의인과 함께 일해 왔을 현장 동료들이 받고 있을 상처를 생각하면 이 자리에 서 있기조차 부끄럽다"며 "잊지 ...

    한국경제 | 2020.04.04 17:03 | YONHAP

  • thumbnail
    [총선 D-11] 민주, 동교동계 원로 복귀선언에 "총선 전 허용여지 없어"

    ... 구체적인 논의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당내에서는 총선 후 논의하더라도 동교동계 인사들의 입·복당은 불가능할 것이라고 보는 분위기가 대다수다. 민주당 한 의원은 "내가 알기로는 지도부가 그분들의 입·복당을 허용할 생각은 없다"고 전했다. 민주당은 이날 공식 논평을 통해 호남 지역에서 '민주당 입·복당'을 내걸고 선거운동을 벌이는 후보들에 대해서도 강하게 선을 그었다. ...

    한국경제 | 2020.04.04 16:45 | YONHAP

  • thumbnail
    [총선 D-11] 선거운동 첫 주말…민주 "협력하자" vs 통합 "심판하자"

    ... 페이스북 글에서는 "권력에 눈먼 자들이 제구실을 못해 우리가 지금 험한 꼴을 보고 있는 것"이라며 "이들을 미워한다"고도 했다.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과 통합당의 비례대표용 정당인 미래한국당 지도부는 부산에서 합동 선거대책위원회 회의를 연 뒤 부산 각 지역구를 찾아 지원 유세에 나섰다. 김 위원장은 선대위 회의와 유세에서 "우리 경제가 빨리빨리 추락하는 경제로 변모하고 말았다"며 "이 정권은 ...

    한국경제 | 2020.04.04 16:43 | YONHAP

  • thumbnail
    [총선 D-11] SNS 눈길끌기 전쟁…사생활 영상에 공약·고로송 홍보도

    ... 1천562명으로 선대위를 꾸리고 이들을 대표해 전진 전 부산시 행정부시장, 이정식 중소상공인살리기협회장 등 5명에게 위촉장을 전달했다. 김 후보는 생중계 중 실시간 질문에 직접 답변했고 "부산경제를 되살리고 선진통일강국 대한민국을 건설할 미래지도자 김영춘에게 힘을 모아달라"고 호소했다. 민주당 기장 최택용 후보는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된 지난 2일 유세차에 올라 지지를 호소하고 전통시장을 찾아 상인들에게 인사하는 장면을 유튜브(최택용난리부르스)에 올렸다. 통합당 기장 ...

    한국경제 | 2020.04.04 16:41 | YONHAP

  • thumbnail
    마라도나도, 케이로스도 '급여 삭감'…위기 극복 힘 싣는 감독들(종합)

    ... 코로나19 확산으로 베네수엘라, 칠레와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지역 예선 등 경기가 모두 연기되고 활동을 중단한 상태다. 전 세계 리그와 대표팀 단위 경기가 사실상 '올 스톱' 되면서 관련 단체의 경영난도 현실화하며 선수와 지도자들의 급여 문제는 축구계의 화두가 되고 있다.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의 FC 바르셀로나,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를 비롯해 각국 프로팀들이 선수들과 급여 삭감에 합의했다는 소식을 연일 전하고 있다. 장관까지 나서 축구 선수들의 임금 삭감을 ...

    한국경제 | 2020.04.04 15: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