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8,0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총선 D-7] 민주, 광주서 시민당과 선대위…이낙연은 PK 지원

    더불어민주당은 4·15 총선을 일주일 앞둔 8일 비례 정당인 더불어시민당과 함께 광주를 찾아 합동 선거대책위원회를 연다. 민주당과 시민당 지도부는 광주 서구 광주시당에서 진행되는 회의에서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 호남에서 지역구는 물론 비례 정당 선거에서 압도적 승리를 몰아 달라고 요청할 것으로 보인다. 이낙연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장은 이날 부산과 경남, 경기도를 돌면서 지원 유세를 펼친다. 그는 먼저 중구·영도, 진구갑·을, 사상 등 부산 ...

    한국경제 | 2020.04.08 05:02 | YONHAP

  • thumbnail
    통합당, 이틀 연속 '세대비하' 발언 관악갑 후보 김대호 제명(종합2보)

    ... 시설이 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 후보의 해당 발언을 놓고 노인 세대 비하일 뿐 아니라 공직 후보로서 장애인에 대한 인권 감수성이 떨어진다는 거센 비판이 쏟아졌다. 통합당은 이날 출입기자들에게 보낸 공지문에서 "금일 당 지도부는 김대호 서울 관악갑 후보의 있을 수 없는 발언과 관련해 김 후보를 제명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당 윤리위원회를 열어 관련 절차를 밟을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특정 정당이 공식 선거운동 기간에 '발언 논란'을 이유로 공천을 준 ...

    한국경제 | 2020.04.07 21:20 | YONHAP

  • thumbnail
    '세대비하' 논란 통합당 김대호 "노인폄하는 커녕 노인공경발언"

    ... 지역방송국에서 열린 관악갑 총선 후보자 토론회에서 "장애인들은 다양하다. 1급, 2급, 3급… 나이가 들면 다 장애인이 된다"고 말했다. 김 후보의 해당 발언을 놓고 노인 비하에 장애인 인권 감수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일자, 통합당 지도부는 즉시 김 후보를 제명하기로 했다. 김 후보는 전날 영등포 당사에서 열린 서울권역 선대위 회의에서는 "60∼70대에 끼어있는 50대들의 문제의식에는 논리가 있다. 그런데 30 중반, 40대는 논리가 아니다. 거대한 무지와 착각"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4.07 21:19 | YONHAP

  • thumbnail
    [총선 D-8] 재난지원금 2차추경안 제출 임박…'긴급명령' 성사 불투명(종합2보)

    ... 집권여당이 긴급재정명령권 발동을 먼저 요청하는 게 적절치 않다고 여겨 꺼려왔지만, 야당이 적극적으로 요구하니 한 번 논의해보자는 입장으로 돌아선 것 아니냐는 해석을 낳았다. 민주당 원내 핵심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지도부에서 '긴급재정명령 발동이 필요하다'는 쪽으로 완전히 가닥이 잡힌 것까지는 아니지만, 야당의 제안이 있었으니 충분히 검토해볼 수 있다는 것"이라며 "선거 때문에 국회를 열지 못한다면 여야 합의로 대통령에게 건의하는 것도 가능해진 상황"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4.07 20:57 | YONHAP

  • thumbnail
    [총선 D-8] 서울 찍고 강원·경기 달려간 통합당…'정권심판' 화력집중(종합)

    ... 강원, 경기를 오가는 횡단 유세로 유권자 마음 잡기에 주력했다. 김종인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은 이날 오전 9시 첫 일정으로 서울 성북갑·을 지역구 합동 유세 후 곧장 강원도로 발걸음을 옮겼다. 공식 선거운동 개시 이후 선대위 지도부가 강원 지역을 방문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강원도는 북한과 접경지역이라는 특수성 때문에 전통적으로 보수 진영이 강세를 보여온 곳이다. 실제로 지난 19대, 20대 총선 모두 당시 집권여당인 새누리당(통합당 전신) 후보들이 압승에 ...

    한국경제 | 2020.04.07 20:15 | YONHAP

  • thumbnail
    [총선 D-8] 여, 재난지원금 '속도전'…긴급재정명령 거론했다 당내 제동(종합)

    ... 선제적으로 제안을 한 만큼 야당의 비판으로부터 자유로운 '최소 요건'을 갖췄다는 판단에서 나온 것으로 풀이된다. 또 긴급재난지원금과 관련한 '민주당 안'에 대한 통합당의 공세를 피하려는 포석도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당 지도부 사이에서도 이에 대한 부정적인 의견이 표출되면서 대통령 긴급재정명령의 현실화 가능성은 크지 않다는 전망이 나온다. 이해찬 대표는 이날 유튜브 방송 '유시민의 알릴레오'에 출연, "긴급재정명령이란 건 국회가 열릴 수 없을 때, 국회가 ...

    한국경제 | 2020.04.07 19:15 | YONHAP

  • thumbnail
    통합당, 이틀 연속 '세대비하' 발언 관악갑 후보 김대호 제명(종합)

    ... 했다. 김 후보가 전날 30·40 세대에 이어 이날 노인 세대에 이르기까지 특정 세대를 비하하는 것으로 여겨지는 발언을 이틀 연속 한 데 따른 것이다. 통합당은 이날 출입기자들에게 보낸 공지문에서 "금일 당 지도부는 김대호 서울 관악갑 후보의 있을 수 없는 발언과 관련해 김 후보를 제명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당 윤리위원회를 열어 관련 절차를 밟을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특정 정당이 공식 선거운동 기간에 '발언 ...

    한국경제 | 2020.04.07 19:07 | YONHAP

  • thumbnail
    [2보] 통합당, '세대비하' 발언 관악갑 후보 김대호 제명키로

    ...통합당은 7일 4·15 총선 서울 관악갑 김대호 후보를 제명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 후보가 전날 30·40 세대에 이어 이날 노인 세대에 이르기까지 특정 세대를 비하하는 것으로 여겨지는 발언을 이틀 연속 한 데 따른 것이다. 통합당은 "금일 당 지도부는 김대호 서울 관악갑 후보의 있을 수 없는 발언과 관련해 김 후보를 제명키로 했다"고 기자들에게 공지했다. 이어 "당 윤리위원회를 열어 관련 절차를 밟은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7 18:39 | YONHAP

  • thumbnail
    [총선 D-8] 민주, 종로·강남 '쌍끌이' 유세…'종부세 완화 논의' 약속도(종합)

    ... 화력을 집중하며 필승 의지를 다졌다. 서울과 경기·인천을 포괄하는 수도권은 전체 지역구(253곳)의 절반에 가까운 의석(121석)이 걸린 곳이다. 1당 지위 유지를 기본 목표로 삼는 민주당은 이곳에서 반드시 승기를 쥐겠다는 심산이다. 당 지도부와 주요 인사들이 총출동해 표심 몰이에 나선 이유다. 이낙연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장(공동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이날 오전 자신이 출마한 서울 종로 유세전에 집중했다. 이낙연 위원장은 종로 재동초 인근과 동묘 앞에서 유세차에 올라 ...

    한국경제 | 2020.04.07 18:29 | YONHAP

  • thumbnail
    여야 '전국민 재난지원금 지급' 경쟁 가열…막말·조국 난타전(종합)

    ... 비판했던 황 대표가 전국민 긴급재난지원금 지원공약을 밝힌 것을 놓고 "악성 포퓰리즘에 부화뇌동한다"(유승민 의원)는 비판도 나왔다. 오는 9일 0시부터 여론조사 공표와 인용 보도가 금지되는 '깜깜이' 기간이 시작되는 가운데 민주당 지도부와 거물급 인사들은 서울 강남과 호남, 경기도 격전지를 찾았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현안 점검 회의를 연 뒤 서울 서초을을 시작으로 서울 '강남 벨트'를 훑었다.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은 민생당 및 무소속 후보와의 ...

    한국경제 | 2020.04.07 17: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