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45,9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장성규, 마스크 쓰고 제작발표회 등장

    ... 전했다. 한편 '내 안의 발라드'는 발라드 마니아임에도 부족한 노래 실력 탓에 방구석 발라더에 머물러야 했던 사람들이 직접 발라드 가수에 도전하는 과정을 그리는 버라이어티다. 데뷔 30주년을 맞은 가수 신승훈의 지도 아래 이종격투기 선수 김동현, 개그맨 문세윤, 작곡가 유재환, 배우 윤현민, 방송인 장성규, 모델 겸 배우 주우재가 발라드 음원을 출시한다. MC는 모델 출신 방송인 한혜진이 맡았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

    HEI | 2020.02.19 17:47 | 김소연/최혁

  • thumbnail
    올해 지방 공무원 3만2042명 선발

    ...보다 3.1% 줄어든 규모다. 직종별로는 일반직 2만5651명, 특정직 4776명, 임기제 1546명, 별정직 27명, 전문경력관 42명 등이다. 일반직은 7급이 749명, 8·9급 2만4232명, 연구·지도직 670명 등이고 특정직은 소방직 4771명과 자치경찰 5명이다. 시·도별로는 경기도가 7136명으로 가장 많고 △서울 3292명 △경북 2828명 △전남 2410명 △경남 2403명 등의 순이다. 올해 신규 채용 지방공무원 ...

    한국경제 | 2020.02.19 17:47 | 공태윤

  • thumbnail
    한국MS 새 대표에 이지은…고순동 사장은 회장 승진

    한국MS의 지도부가 교체됐다. 고순동 사장이 회장으로 승진하면서 2선으로 물러나고 이지은 부사장이 바통을 이어받는다. 한국MS는 19일 이지은 부사장을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이 대표는 글로벌 기업 액센츄어에서 25년간 근무한 컨설턴트 출신이다. 2017년 엔터프라이즈 글로벌사업부문장을 맡으며 한국MS에 합류했다. 국내 대기업 실무자들과의 네트워크가 탄탄하다는 게 내부 평가다. 핀테크(금융기술) 전문가로도 꼽힌다. 한국MS 관계자는 “대표 ...

    한국경제 | 2020.02.19 17:41 | 송형석

  • 이번엔 中 베이징대 교수, 시진핑 정면 비판

    ... 인민이 고통받는다는 사실을 정부가 깨닫게 되길 바란다”는 글을 올렸다. 허 교수는 “충격적인 사실은 1월 7일 시 주석이 지시한 내용이 어느 언론에서도 보도되지 않았다는 것”이라며 “최고 지도자의 지시조차 검열을 당해 ‘봉쇄’된 것 아니냐”고 꼬집었다. 허 교수는 “만약 후베이성이나 우한시의 언론이 자유롭고 책임감 있게 보도할 수 있었다면 국민은 무책임한 관료주의 속에서 비참하게 살지 ...

    한국경제 | 2020.02.19 17:19 | 강동균

  • thumbnail
    與 '조국 선거' 논란에 격화되는 '공천 내홍'

    ... 스마트폰 단체 대화방에서도 이번 총선이 ‘조국 대전’으로 치러지는 데 대한 걱정의 목소리가 올라왔다. 한 의원은 “(조국 사태는) 옳고 그름을 떠나 국민 정서와 어긋나 있는 것은 분명해 보인다. 당 지도부의 빠른 결정이 있어야 한다”고 했다. 김남국, 강서갑 출마 재확인 김남국 변호사는 서울 강서갑에 공천을 공식 신청했다. 김 변호사는 페이스북에 “비겁하게 ‘조국 수호’ 프레임 뒤에 ...

    한국경제 | 2020.02.19 17:16 | 조미현

  • thumbnail
    총선 앞둔 조국 측근들의 엇갈린 선택…"끝까지 수호" vs "선 긋기" [이슈+]

    ... 행보를 보이고 있다. '조국백서추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한 김남국 변호사는 최근 금태섭 의원 지역구인 서울 강서갑 출마 기자회견을 예고했다가 돌연 취소했다. 정치권에선 조국 대 반(反)조국 프레임에 부담을 느낀 당 지도부가 김 변호사 출마를 만류한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금 의원은 당 내에서 조 전 장관 비판에 앞장섰던 인물이다. 김 변호사는 당 지도부의 만류 사실은 인정하면서도 끝까지 출마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김 변호사는 19일 페이스북(SNS)을 ...

    한국경제 | 2020.02.19 16:43 | 김명일

  • 올해 지방공무원 3만2000명 신규 채용

    ... 7136명으로 가장 많고 서울 3292명, 경북 2828명, 전남 2410명, 경남 2403명 등이다. 직종별로는 일반직 2만5651명, 특정직 4776명, 임기제 1546명, 별정직 27명, 전문경력관 42명을 선발한다. 일반직은 7급이 749명, 8·9급 2만4232명, 연구·지도직 670명 등이다. 올해 공채 필기시험은 9급이 6월 13일, 7급은 10월 17일에 치러진다. 박진우 기자 jwp@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2.19 15:41 | 박진우

  • thumbnail
    민경욱 "홍익표, 아직 중국 입국금지해야 한다던 의협 정치적이라 생각하나"

    ... 늘어날지 가늠조차 어렵다. 중국인 입국을 금지하라." (대한의사협회 18일 담화문) "최근에 대한의사협회 같은 경우 매우 정치적 단체가 돼 있다. 어떤 의학적 판단을 떠나 정치적 판단을 대한의사협회, 특히 지도부가 하신 것 아닌가 생각된다."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 1월 28일 라디오방송서)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15명 추가 발생해 총 46명으로 늘어나며 지역감염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

    한국경제 | 2020.02.19 14:50 | 이미나

  • thumbnail
    나경원 "'스트레이트'는 허위 음해 방송"

    ... 밝힌 것. 또 '스트레이트' 측에 "모든 법적 조치를 강구해 법의 엄정한 심판을 받도록 할 것"이라며 "가짜방송의 여론몰이, 민의 왜곡, 선거개입과 당당히 싸워나갈 것"이라며 강경 대응 의지도 드러냈다. 나 의원 측은 '스트레이트'에 대해 "무려 세 번째 '나경원 탄압' 방송"이라며 2019년 11월 18일 '내 아이는 다르다? 나경원 아들의 '황금 스펙'', ...

    HEI | 2020.02.18 18:39 | 김소연

  • thumbnail
    한국외대서 中 유학생 만난 유은혜…"예비비 투입 협의 중"

    ... '우리 모두가 외대생'이라는 플래카드를 걸어줘 소속감을 느꼈다"고 말했다. 실제로 한국외대는 지난 12일 중국대사에 김인철 총장 명의의 편지를 보내 "중국인 유학생을 스승과 부모의 마음으로 잘 보호하고 지도하겠다"고 약속하기도 했다. 앞서 유 부총리는 성균관대와 경희대 코로나19 대응 태세를 점검하며 "한국 대학에 등록한 중국인 유학생도 우리 학생"이라고 강조하며 이번 코로나19 사태가 '중국인 유학생 혐오'로 ...

    한국경제 | 2020.02.18 17:40 | 강경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