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2,0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한항공 노조, '反조원태 연합 주주제안'에 "허수아비 전문경영인 반대"

    ... 해당포럼에는 KCGI도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한진그룹 경영권 분쟁은 조 전 부사장을 비롯한 '반(反) 조원태 연합군'과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등 총수 일가 간 경쟁으로 확전됐다. 양측은 다음달 25일 열리는 한진칼 주총에서 표 대결을 벌일 전망이다. 양측은 확보 지분 차이가 크지 않은 만큼 국민연금과 소액주주의 표심을 잡기 위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주총에서 표 대결이 벌어질 경우 적은 표 차이로도 의결권이 갈릴 수 있기 때문이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

    한국경제 | 2020.02.14 15:03 | 오정민

  • thumbnail
    거버넌스포럼 "한진그룹 경영권 분쟁, 공개 토론회 열자"

    ... 제안했다. 한국기업거버넌스포럼은 이날 발표한 토론 제안문에서 "한진그룹이 우리 사회에서 차지하는 비중을 생각하면 경영권의 향배는 한진그룹 주주와 임직원은 물론 나아가 우리 국민 전체에도 중요한 영향을 미치게 된다"며 "한진칼의 지분 경쟁이 가족 간의 불화나 분쟁으로만 비치는 것은 모두에게 불행한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소모적·감정적 대결을 지양하고 장기 경영정책, 회사와 주주 가치 제고, 경영 투명성 제고를 위한 양쪽의 건전한 경쟁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

    한국경제 | 2020.02.14 10:06 | YONHAP

  • thumbnail
    '反조원태' KCGI, 실탄 마련·이사회 장악으로 장기전 나서나

    ... 투자금이 모인 것은 아니고 투자금을 유치하는 단계"라고 설명했다. 업계에서는 KCGI의 이런 자금 조달이 한진칼 지분을 더 확보하기 위한 '실탄'을 마련하려는 것이라는 해석이 지배적이다. 현재 3자 연합이 보유한 의결권 유효지분은 ... 방안이 통과되지 않을 가능성도 적지 않다. 이에 따라 KCGI가 '진짜 싸움'을 내년 정기 주총으로 보고 표 대결을 준비하기 위해 추가 지분 확보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장기전에 대비하려는 포석인 셈이다. KCGI를 포함한 ...

    한국경제 | 2020.02.13 19:27 | YONHAP

  • thumbnail
    '조현아 연합군'의 재반격…이사회 과반 확보해 조원태 견제하나(종합)

    ... 신규 이사 후보를 선임하는 방안을 강구할 것으로 보인다. 한진칼의 이사 선임은 일반 결의 사항이어서 출석 주주 과반의 찬성을 얻으면 안건이 통과되기 때문에 표 대결이 한층 더 중요해진 상황이다. 현재 조 전 부사장과 KCGI, 반도건설이 지분 공동보유 계약을 통해 확보한 한진칼 지분은 의결권 유효지분을 기준으로 31.98%다. 조 회장은 조 전 부사장을 제외한 총수 일가의 지분(22.45%)에 '우군'으로 분류된 델타항공(10.00%)과 ...

    한국경제 | 2020.02.13 18:46 | YONHAP

  • thumbnail
    '조현아 연합군'의 재반격…이사회 과반 확보해 조원태 견제하나

    ... 신규 이사 후보를 선임하는 방안을 강구할 것으로 보인다. 한진칼의 이사 선임은 일반 결의 사항이어서 출석 주주 과반의 찬성을 얻으면 안건이 통과되기 때문에 표 대결이 한층 더 중요해진 상황이다. 현재 조 전 부사장과 KCGI, 반도건설이 지분 공동보유 계약을 통해 확보한 한진칼 지분은 의결권 유효지분을 기준으로 31.98%다. 조 회장은 조 전 부사장을 제외한 총수 일가의 지분(22.45%)에 '우군'으로 분류된 델타항공(10.00%)과 ...

    한국경제 | 2020.02.13 16:56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KCGI, 한진칼 '이사의 수' 늘리자고 제안할까

    ... 회장이 작년 4월 사망한 뒤 이사회 의장직도 수행 중이다. 현재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측과 KCGI 등 3자연합은 조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 여부를 두고 주총 표대결을 벌일 예정이다. 3자연합은 조 회장의 연임을 저지하고 자신들이 지목한 이사 후보를 선임하기를 원하고 있다. 3자연합의 지분율은 최소 32.06%다. 여기에 오는 14일까지 내놓는 주주제안 내용에 따라 국내외 기관투자가와 소액주주들의 지지를 더 많이 얻는다면 조 회장의 연임을 막을 수도 ...

    마켓인사이트 | 2020.02.13 14:36

  • thumbnail
    박지원의 촉…"보수대통합과 분열된 진보 대결 시 끔찍한 결과"

    ... "유 전 대표는 아직도 개혁 보수를 주창하며 신설합당 제안을 했기에 (보수통합) 성사 여부는 두고 봐야 하고 공천 지분도 당직도 요구치 않겠다는 주장이 액면 그대로인지 다른 셈법이 있는지도 불확실하다"며 따라서 "보수통합당 ... 가볍게 보면 진보 진영은 큰 코 다친다"고 경고했다. 박 의원은 "보수대통합과 분열된 진보의 대결은 끔직한 결과일 것"이라며 "총선승리를 통한 진보정권 재창출 목표를 달성하려면 오만하지 말고 승리의 ...

    한국경제 | 2020.02.10 11:28 | 강경주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엄마와 딸은 왜 갈라섰나.. 한진家 '극적 화해' 가능성은

    ... 매집을 계속 한 것으로 보인다. 반도건설 측은 24일에도 9만주, 26일에는 27만5290주를 더 사며 주총 표대결에 대비했다. 반도건설이 조 전 부사장과 한편이 된 것도 이 고문이 아들 쪽에 선 배경으로 보인다. 한 재계 관계자는 ... 발표했다. 현재 맏딸 조 전 부사장(6.49%)과 KCGI(17.29%), 반도건설(8.28%)은 32.06% 지분을 공동으로 의결권을 행사하겠다고 공시했다. 장남 조 회장(6.52%)과 어머니 이 고문(5.31%), 여동생 조 ...

    마켓인사이트 | 2020.02.07 09:31

  • thumbnail
    반격 나서는 조원태, 대한항공·한진칼 경영쇄신 시동…핵심은?

    ...반도건설 등 '3자 동맹' 연합과 다음달 열리는 한진칼 주총에서 맞붙게 된다. 조 회장 측의 우호지분과 3자 동맹 연합군 지분 간 차이가 1%대로 크지 않은 상황에서 30%를 웃도는 일반주주의 중요성이 한층 커졌기 ... 31.98%)을 근소한 차이로 앞선 수준이다. 조 회장의 사내이사 재선임 여부가 걸린 한진칼 주총에서 양측의 표 대결이 예고된 만큼 판세를 좌우할 수 있는 국민연금과 일반주주 등 '캐스팅보터'로 관심이 쏠리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2.06 07:53 | 오정민

  • thumbnail
    이번주 대한항공·한진칼 이사회…조원태, 일반주주 표심 잡기 나선다

    ... 대한항공과 한진칼 이사회에서 조 회장측은 경영쇄신안을 발표할 계획으로 전해졌다. 조 회장 측의 지주사 한진칼 지분율이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을 비롯한·KCGI(강성부 펀드)·반도건설 '3자 동맹' ... 31.98%)을 근소한 차이로 앞선 수준이다. 조 회장의 사내이사 재선임 여부가 걸린 다음달 주총에서 양측의 표 대결이 예고된 만큼 판세를 뒤집을 수 있는 국민연금과 일반주주 등 '캐스팅보터'로 관심이 쏠리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2.05 15:57 | 오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