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2,0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강성부 "조현아, 한진 경영 안 나선다…조원태 물러나야"(종합3보)

    ... 사모펀드 KCGI 기자간담회 "이사회 중심 경영이 대안" 한진그룹 총수 일가 외에 한진칼 지분을 가장 많이 보유한 사모펀드 KCGI가 20일 "한진그룹의 총체적 경영 실패가 있었다"며 조원태 ... "임시주총은 생각하지 않는다. 이번 주총에서 반드시 이길 것"이라며 "이미 대세가 넘어왔다. 개인적으로는 (표 대결을 위해 확보한 우호) 지분도 앞선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20 18:02 | YONHAP

  • thumbnail
    강성부 "조현아, 한진 경영 안 나선다…조원태 물러나야"

    ... 사모펀드 KCGI 기자간담회 "이사회 중심 경영이 대안" 한진그룹 총수 일가 외에 한진칼 지분을 가장 많이 보유한 사모펀드 KCGI가 20일 "한진그룹의 총체적 경영 실패가 있었다"며 조원태 ... "임시주총은 생각하지 않는다. 이번 주총에서 반드시 이길 것"이라며 "이미 대세가 넘어왔다. 개인적으로는 (표 대결을 위해 확보한 우호) 지분도 앞선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20 14:24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KCGI 주주연합 "주총 표 대결 앞서있다 판단…대세 기울어"

    ...; 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강성부 KCGI 대표는 다음달 한진칼 주주총회에서 기존 경영진을 상대로 벌일 표 대결과 관련, "개인적으로 (KCGI 등 주주연합이) 앞서 있다고 판단한다"며 "수많은 주주들이 ... 회사의 공익을 내준 건 아닌지 경영진은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해야 한다"고 말했다. 조 회장 측 한진칼 지분율은 우호 세력인 델타항공(10.0%)의 참여에 힘입어 작년 말 기준 32.45%로, 주주연합의 32.06%를 소폭 ...

    마켓인사이트 | 2020.02.20 14:18

  • thumbnail
    [일문일답] 한진칼 주주총회 앞둔 KCGI "대세는 기울었다"

    ...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가 20일 "대세는 기울었다"며 다음 달 한진칼의 주주총회에서 벌어질 기존 경영진과의 세력 대결에 자신감을 내비쳤다. 강성부 KCGI 대표는 이날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한진그룹 정상화를 위한 주주연합 ... 수밖에 없는 이유는 우리가 밤이 아닌 아침, 겨울이 아닌 봄이기 때문"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강 대표는 또 한진칼 지분 매입의 출구 전략을 "기업가치를 최대한 높게 끌어올려 지분의 가치를 높이는 것"이라며 "단기적인 출구전략은 아예 ...

    한국경제 | 2020.02.20 14:00 | YONHAP

  • thumbnail
    반도건설, 한진칼 지분 4% 더 샀다…더 치열해진 '남매의 난'

    ...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과 연합한 반도건설이 한진그룹의 지주사인 한진칼 주식을 추가로 사들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분율은 4% 정도로 추산되는데, 이렇게 되면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측보다 지분율이 높아진다. 19일 금융투자업계에 ... 없다”면서도 “3자 연합 측이 주식을 계속 사는 건 이번 주총에서 지더라도 다음 임시주총에서 표 대결을 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고 해석했다. 이에 따라 항공업계에선 3자 연합이 이번 주총 후에도 임시주총 ...

    한국경제 | 2020.02.19 20:38 | 이선아

  • thumbnail
    '경선 임박' 대전 민주당·통합당 주자들 표심잡기 분주

    ... 맞짱 토론회로 극복하겠다는 전략이다. 김 예비후보는 이날 시의회 기자실을 찾아 "정치신인과 4선 국회의원의 양자 대결로 진행되는 유성을에 당원과 시민 이목이 쏠리고 있지만, 유권자들은 제한된 정보로 후보를 선택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 뿐만 아니라 공정한 공천심사를 방해하는 해당 행위"라고 말했다. 이어 "당을 떠났다가 돌아오는 과정에 공헌했다고 지분을 요구하는 것은 옳지 않다"며 "지분이 있다면 20년 동안 당을 떠나지 않고 지킨 제가 더 많은 것 아니냐"고 윤석대 ...

    한국경제 | 2020.02.19 14:34 | YONHAP

  • thumbnail
    뿔난 루멘스 소액주주…"경영진 교체·회사 공개매각" 요구[이슈+]

    ... 절차에 따라 대응할 예정"이라고 답했다. 주주연대에 따르면 이들이 임시주총 개최를 요구하기 위해 모은 지분은 약 2.4%다. 법원에서 임시주총 허가가 내려지면 주주명부 열람을 요청해 표대결을 위한 우호지분을 모은다는 계획이다. ... 대표(0.91%) 등 최대주주와 특수관계인을 포함해 총 14.32%(677만2069주)를 보유하고 있다. 루멘스홀딩스는 유 대표가 45.02%의 지분을 가지고 있는 회사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2.19 09:03 | 이송렬

  • [마켓인사이트]KCGI 주주연합 "김치훈 이사후보, 건강상 이유로 사퇴의사 밝혀"

    ... 구성된 주주연합은 지난 13일 김신배 전 SK그룹 부회장과 김 전 상무 등 8명의 이사 선임을 추천하는 내용의 주주제안을 공개했다. 이사 선임 안건은 다음 달 27일 열릴 예정인 주주총회에서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측과의 표 대결로 통과 여부가 결정될 예정이다. 우호세력인 델타항공을 포함하는 조 회장 측 지분율은 작년 말 기준 32.45%다. 주주연합 지분율은 32.06%로 박빙의 승부가 예상된다. 이태호 기자 thlee@hankyung.com

    마켓인사이트 | 2020.02.18 11:03

  • thumbnail
    내부 결속 다진 조원태 진영…대한항공勞 '조현아 연합군'에 "저지 투쟁"

    ... 해당포럼에는 KCGI도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한진그룹 경영권 분쟁은 조 전 부사장을 비롯한 '반(反) 조원태 연합군'과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등 총수 일가 간 경쟁으로 확전됐다. 양측은 다음달 25일 열리는 한진칼 주총에서 표 대결을 벌일 전망이다. 양측은 확보 지분 차이가 크지 않은 만큼 국민연금과 소액주주의 표심을 잡기 위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주총에서 표 대결이 벌어질 경우 적은 표 차이로도 의결권이 갈릴 수 있기 때문이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

    한국경제 | 2020.02.14 16:05 | 오정민

  • thumbnail
    대한항공 노조, '反조원태 연합 주주제안'에 "허수아비 전문경영인 반대"

    ... 해당포럼에는 KCGI도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한진그룹 경영권 분쟁은 조 전 부사장을 비롯한 '반(反) 조원태 연합군'과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등 총수 일가 간 경쟁으로 확전됐다. 양측은 다음달 25일 열리는 한진칼 주총에서 표 대결을 벌일 전망이다. 양측은 확보 지분 차이가 크지 않은 만큼 국민연금과 소액주주의 표심을 잡기 위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주총에서 표 대결이 벌어질 경우 적은 표 차이로도 의결권이 갈릴 수 있기 때문이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

    한국경제 | 2020.02.14 15:03 | 오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