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5,0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경선 삼수생 박영선, 민주당 서울시장 후보로 본선 나선다

    ... 공약들에 대한 설명을 이어갔다. "서울시민에게 일상의 행복 돌려드리겠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주사기 관련 업무 때문에 출마 선언이 늦어졌다는 그는 높은 인지도를 기반으로 우상호 예비후보와 지지율 격차를 벌려왔다. 이른바 야권 '빅3'(나경원·오세훈·안철수)와도 유일하게 경쟁력 있는 지지율을 보였다. 박영선 후보는 경선 과정에서 '서울시 대전환'이란 큰 틀에서 미래 서울의 ...

    한국경제 | 2021.03.01 18:03 | 조준혁

  • thumbnail
    與, 서울·부산시장 후보 확정되면 '돈 풀기' 속도 낸다

    ... 이미 흔들리고 있다. 1일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달 22일부터 26일까지 서울에서 정당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 민주당은 지난주보다 1.8%포인트 오른 31.3%를 기록했다. 국민의힘은 3.1%포인트 떨어진 29.5%에 그쳐 지지율이 역전됐다(응답률 5.5%,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서 ±2.0%포인트,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 홈페이지). 4차 재난지원금과 함께 지난달 26일 시작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민주당 지지율에 힘을 보탠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03.01 17:22 | 이동훈

  • thumbnail
    이재명 23.6% '최고 지지율'…與 지지층서도 이낙연 앞서

    이재명 경기지사가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최고 지지율을 경신했다. 이 지사는 올해 들어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지지층 내에서도 이낙연 민주당 대표를 역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지사는 그동안 전국적인 지지율에서는 강세를 보였지만, 여당 지지층에서는 이 대표에게 뒤지는 양상을 보였다. 차기 대통령 선거를 1년 앞두고 여당 지지층 내에서도 지지율 1위에 오르면서 향후 여권 대선주자로서 ‘굳히기’가 가능할지 주목된다. 1일 리얼미터가 ...

    한국경제 | 2021.03.01 17:20 | 조미현

  • thumbnail
    "안철수, 나경원·오세훈 누구와 붙어도 15%p 넘게 앞선다" [가상대결 결과]

    ... 41.1%대 26.1%로 앞섰다. 역시 서울 전 지역·성별·연령대에서 안 대표가 오 후보보다 높은 지지를 받았다. 지지정당별로도 안 후보가 오 후보를 모두 앞섰다. 국민의힘 지지층에서조차 안 후보(46.8%) 지지율이 오 후보(43.9%)보다 높았다. 다만 오 후보와의 격차(15%포인트)가 나 후보와의 격차(16.2%포인트)보다 적었다. 이날 제3지대 경선에서 금태섭 전 의원을 꺾고 승리한 안 대표는 기자들과 만나 "여당 후보를 이길 ...

    한국경제 | 2021.03.01 16:56 | 고은이

  • thumbnail
    "야권 후보단일화 대결…安, 나경원·오세훈에 모두 우세"

    ...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안 대표는 나 후보와의 양자 대결에서 42.4%대 26.2%로 우위를 점했다. 안 대표는 전 지역·성별·연령대에서 나 후보에 우세했다. 국민의힘 지지자들은 나 후보를 선호했으나, 나머지 지지층에서는 안 대표 지지율이 높게 나타났다. 안 대표는 오 후보를 상대로도 41.1%대 26.1%로 앞섰다. 국민의힘 당내경선에서는 나경원 후보 26.9%, 오세훈 후보 26.2%로 초접전 양상을 보였다. 연령대별로는 나 후보는 40대, 오 후보는 만18세∼20대에서 ...

    한국경제 | 2021.03.01 16:25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23.6% 선두 유지…이낙연 15.5%로 반등(종합)

    ...), 부산·울산·경남(12.5%→16.6%), 40대(12.3%→15.5%)에서 회복세를 보이면서 10개월 만에 하락세를 멈추고 반등한 것이다. 이 대표 측 관계자는 "호남과 영남에서 동반 상승했고, 당 핵심 지지층인 40대의 지지율도 올라 고무적"이라고 말했다. 윤석열 검찰총장은 2.9%포인트 하락한 15.5%로 이 대표와 공동 2위를 기록했다. 대전·세종·충청(24.7%→12.2%), 50대(21.5%→15.5%)에서 낙폭이 컸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

    한국경제 | 2021.03.01 13:30 | YONHAP

  • thumbnail
    [단독] 이재명 '친문 구애' 통했나…與지지층서 이낙연 역전

    올해 들어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지지층의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이재명 경기지사가 이낙연 민주당 대표를 역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금까지 이 지사는 전국적인 지지율에서 강세를 보였지만, 여당 지지층에서는 이 대표에게 뒤지는 양상을 보였다. 차기 대통령 선거를 1년 앞두고 이 지사가 여당 지지층 내 지지율 1위를 기록하면서 향후 여권 대선주자로서 굳히기가 가능할지 주목된다. 1일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지난달 22일부터 26일까지 전국 만 18세 ...

    한국경제 | 2021.03.01 11:44 | 조미현

  • thumbnail
    트럼프, 퇴임후 첫 연설…신당창당 부인·차기 출마 가능성 시사(종합)

    ... 비난도 빼놓지 않았다. 트럼프는 바이든 대통령의 멕시코 국경 및 이민 정책과 대유행으로 더딘 등교 등의 문제를 언급하며 "바이든은 "현대 역사의 역대 대통령 중 가장 형편없는 첫 달을 보냈다"고 혹평했다. 바이든 대통령의 지지율은 현재 50%가 넘는다. 물론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최근 "우리의 초점은 분명히 트럼프가 말하는 것에 맞춰져 있지 않다"며 트럼프 연설을 무시할 것임을 분명히 한 바 있다. 사기 선거 주장을 이어간 트럼프 전 대통령은 선거 ...

    한국경제 | 2021.03.01 10:15 | YONHAP

  • thumbnail
    일본 유권자 69% "장남 접대 문제 스가 설명 납득 못 해"

    니혼게이자이 여론조사…스가 내각 지지율 44% 일본 유권자 10명 중 7명은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의 장남 세이고(正剛) 씨의 총무성 간부 접대 문제와 관련해 스가 총리의 설명을 납득하지 못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지난달 26~28일 전국 18세 이상 남녀(응답자 974명)를 대상으로 전화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69%가 장남 접대 문제에 대한 스가 총리의 지금까지 설명을 "납득할 수 없다"고 답변했다고 1일 보도했다. ...

    한국경제 | 2021.03.01 09:44 | YONHAP

  • thumbnail
    39세 엘살바도르 대통령, 국회까지 장악할까…중간선거 승리예상

    ... 이뤄왔는데, 부켈레가 부패 척결 등을 내걸고 당선되며 양당 구도를 깼다. 취임 후 그는 인기도 많고 논란도 많은 대통령이 됐다. 기성 정치인들과는 사뭇 다른 행보와 부패·범죄와 맞서는 강력한 정책 속에 90% 안팎의 높은 지지율을 구가했다. 이 과정에서 여전히 양당이 장악한 국회와는 끊임없이 갈등을 빚었다. 지난해 2월 군경 장비 확충을 위한 차입 계획을 놓고 국회와 대립할 땐 부켈레 대통령이 무장 군인들을 대동하고 국회로 들어가 엘살바도르 안팎에서 ...

    한국경제 | 2021.03.01 05: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