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195,9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감염경로 불분명' 비율 28.1%…"추석 대이동 전국 유행 우려"

    ... 집단발병이 확산했던 8월 중순 이후 확산세가 점차 누그러지고 있음에도 이처럼 감염 경로 불분명 환자 비율이 연일 20%대를 나타내는 상황을 주시하고 있다. 현재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기준에서는 이 비율도 주요 지표 중 하나로 고려되는데 1단계의 기준은 '5% 미만'이다. 권준욱 방대본 부본부장은 정례 브리핑에서 국내 확진자 발생 추이를 설명하면서 "폭발적인 증가를 억제하는 데는 일단 성공했지만, 최근 2주간 감염경로를 ...

    한국경제 | 2020.09.19 15:41 | YONHAP

  • thumbnail
    8월 중순 이후 방문판매-설명회 확진 375명…"구상권 적극 청구"

    ... 138명이고, 이들과의 접촉으로 인한 추가 전파 사례가 237명이다. 확진자로부터 가족, 지인에게 n차 전파된 사례가 더 많은 것이다. 구체적인 사례를 보면 서울 관악구 '무한구(九)룹'과 관련해서는 지난달 20일 첫 환자(지표환자)가 나온 이후 이달 10일까지 총 85명이 확진됐다. 종사자 및 방문자는 6명이지만, 추가 전파 사례는 79명이다. 대전의 한 건강식품 설명회와 관련해서는 이달 1일 첫 환자가 나온 이후 불과 2주 만에 누적 확진자가 59명까지 ...

    한국경제 | 2020.09.19 15:23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집단감염 지속…강남 부동산업체도 무더기 확진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이어지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9일 낮 12시 기준으로 서울 강남구의 부동산 관련 업체인 동훈산업개발과 관련해 총 24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첫 환자(지표 환자)가 나온 이후 나흘 동안 확진자가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다. 현재까지 파악된 확진자 가운데 회사 종사자는 19명, 가족은 5명이다. 수도권에선 지인 모임을 통해 코로나19가 감염 전파되는 사례도 발생했다. 방대본에 따르면 수도권의 ...

    한국경제 | 2020.09.19 14:57

  • thumbnail
    강남 부동산업체 동훈산업개발 무더기 확진…직원 등 24명

    ...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9일 낮 12시 기준으로 서울 강남구의 부동산 관련 업체인 `동훈산업개발`과 관련해 총 24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사례와 관련해서는 지난 15일 첫 환자(지표 환자)가 나온 이후 나흘 새 확진자가 빠르게 늘고 있다. 현재까지 파악된 확진자 가운데 회사 종사자가 19명, 가족이 5명이다. 수도권에서는 지인 간 모임을 통해 코로나19가 감염 전파되는 사례도 발생했다. 방대본에 따르면 수도권의 ...

    한국경제TV | 2020.09.19 14:54

  • thumbnail
    강남 부동산 업체서도 24명 무더기 확진…코로나19 확산 지속

    ...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9일 낮 12시 기준으로 서울 강남구의 부동산 관련 업체인 '동훈산업개발'과 관련해 총 24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사례와 관련해서는 지난 15일 첫 환자(지표 환자)가 나온 이후 나흘 새 확진자가 빠르게 늘고 있다. 현재까지 파악된 확진자 가운데 회사 종사자가 19명, 가족이 5명이다. 수도권에서는 지인 간 모임을 통해 코로나19가 감염 전파되는 사례도 발생했다. 방대본에 따르면 ...

    한국경제 | 2020.09.19 14:47 | YONHAP

  • thumbnail
    文 지지율, 호남·충남 '탄탄' 강원·제주 '참담'…결국 이것 때문

    ... 동기 대비 -2.6%포인트로 낙폭이 가장 컸다. 뒤이어 경기 (-2.1%포인트), 제주 (-1.4%포인트), 부산 (-1.2%포인트), 울산 (-1.1%포인트), 서울 (-1%포인트) 순으로 고용 시장 타격이 심했다. 호남과 충청권의 고용 지표 개선은 정부발 호재의 영향이 크다는 분석이 나온다. 호남권에서는 석유화학업계가 2018년부터 5년간 여수 산업단지에 14조여원을 투자하는 등 투자가 비교적 활기를 띄었다. 당시 투자협약식에는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투자 애로를 ...

    한국경제 | 2020.09.19 14:38 | 신현보

  • thumbnail
    코로나 10명 중 3명 감염경로 몰라…깜깜이 비율 계속 증가

    ... 확인하는 게 힘들어지는 양상이다. 방역당국은 수도권을 중심으로 집단발병이 확산했던 8월 중순 이후 확산세가 점차 누그러지고 있음에도 이처럼 감염 경로 불분명 환자 비율이 연일 20%대를 나타내는 상황을 주시하고 있다. 현재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기준에서는 이 비율도 주요 지표 중 하나로 고려되는데 1단계의 기준은 `5% 미만`이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0.09.19 14:35

  • thumbnail
    '감염경로 불분명' 환자 비중 30% 육박…최근 2주간 28.1%

    ... 중요하지만 최근 곳곳에서 산발적 감염이 잇따르고 매일 100여명씩 확진자가 나오면서 감염 경로를 확인하는 게 힘들어지는 양상이다. 방역당국은 수도권을 중심으로 집단발병이 확산했던 8월 중순 이후 확산세가 점차 누그러지고 있음에도 이처럼 감염 경로 불분명 환자 비율이 연일 20%대를 나타내는 상황을 주시하고 있다. 현재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기준에서는 이 비율도 주요 지표 중 하나로 고려되는데 1단계의 기준은 '5% 미만'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9 14:20 | YONHAP

  • thumbnail
    '감염경로 불분명' 깜깜이 확진 28% 돌파 최고치…당국 주시

    ... 매일 100여명씩 확진자가 나와 감염 경로를 확인하는 게 힘들어지고 있다. 방역당국은 수도권을 중심으로 집단발병이 확산했던 8월 중순 이후 확산세가 점차 누그러지고 있지만 감염 경로 불분명 환자 비율이 연일 20%대를 나타내는 상황을 주시하고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기준에서는 이 비율도 주요 지표 중 하나로 고려된다. 1단계의 기준은 '5% 미만'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19 14:13

  • thumbnail
    '감정원 vs KB' 부동산 통계 논란에…기재차관 "목적 맞게 써야"

    ... 추정 가격을 산정하기 위해 감정원과 KB가 각자 목적에 충실한 통계방법론을 적용했고, 이 때문에 통계 결과에 차이가 생기고 있다는 것이다. 김 차관은 "감정원의 목표는 부동산 정책 기준으로서 전체 주택을 균형 있게 대표하는 지표를 마련하는 것"이라면서 "이를 위해 우선 전국의 주택을 가장 잘 대표하도록 표본을 선정하고 이 표본의 가격을 매주 산정해 주택가격 상승률을 계산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선정된 표본 중 해당 ...

    한국경제 | 2020.09.19 1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