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0001-210010 / 216,8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제21회 전국최고 경영자연찬회] 주제발표 : 가르사 <대사>

    ... 위기원인중 하나가 투자를 위한 국내저축의 부족에 있었다는 것을 세디오 대통령은 인식하고 있었다. 다섯째는 투명한 재정정책의 실행이다. 중앙은행의 완전한 독립을 위해 헌법이 수정됐다. 주간단위로 외환보유고를 발표하는 등 경제지표들의 신뢰도를 높였다. 마지막으로 "경제회복을 위한 협약"(후에 경제발전을 위한 협약으로 진전됨)을 맺었다. 노.사.정대표가 모여 고용과 임금을 논의, 결정하고 인플레이션안정에 역점을 뒀다. 멕시코국민들의 피나는 노력과 ...

    한국경제 | 1998.02.11 00:00

  • 인도네시아, 군수뇌부 곧 인사 .. 수하르토, 측근 승진

    ... 수하르토 대통령의 측근중 한사람이다. 또 물러나게 되는 페이잘 탄융 참모총장은 다음번 개각때 국방장관에 승진시킬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소식통들은 수하르토 대통령이 이밖에도 다수의 지휘관교체를 통해 장성 들의 연령을 크게 낮출 의향인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한편 전국주요지휘관회의는 회의가 끝난후 다음달 7선에 도전하는 수하르토 대통령에 대한 공식적인 지지표명을 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경제신문 1998년 2월 11일자).

    한국경제 | 1998.02.10 00:00

  • [외국인기업 국내투자 의식조사] "행정규제 투자 걸림돌"

    ... 나타나 늦어도 내년 하반기부터는 안정적인 환율과 적정금리로 돌아설 것으로 전망했다. 1인당 국민소득 1만달러의 회복은 2000년에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어 앞으로 2년이내에 IMF체제를 극복할 것으로 내다봤다. 거시경제지표전망 =외국인투자기업은 올해 경제전망에 대해 성장률 2%내외, 원화환율은 달러당 1천2백~1천3백원대, 대출금리 19%내외, 물가 인상률 12%내외를 전망하는 기업이 가장 많았다. 경제성장률은 2%대라고 응답한 기업이 27%로 ...

    한국경제 | 1998.02.09 00:00

  • [건강] '엘니뇨' 급격한 기온변화 "심근경색증 등 유의토록"

    ... 높아진다"고 설명한다. 엘니뇨는 올봄과 초여름까지 고온건조한 기후와 가뭄을 몰고 오며 급격한 기온변화를 초래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따라서 심근경색증 협심증과 같은 관상동맥질환과 뇌졸중이 우려된다. 또 엘니뇨는 기온급강하와 더불어 지표면의 오존농도 상승, 황사현상, 대규모 산불을 불러일으켜 독감과 만성적인 기침 가래 천식 호흡곤란 등을 유발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신경계 질환도 점증한다는 러시아및 동유럽 지역의 통계도 나와있다. 한편 동남아 중남미 아프리카등 ...

    한국경제 | 1998.02.09 00:00

  • [1면톱] "대한국 투자 늘리겠다" .. 외국인기업 설문조사

    ... 경영행태(9.3%) 등을 주요 애로요인으로 들었다. 외국인기업들은 한국의 시장규모, 성장잠재력 등을 매력적인 투자유인요소 라고 답변했으나 최근 벌어지고 있는 외제불매운동 등은 외국인기업의 신규진출에 걸림돌로 작용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한국경제의 금년 경제지표와 관련, 경제성장률 2%, 원화환율 1천2백원-1천3백원, 대출금리 18-20%, 물가 10-12%로 예측한 기업들이 주류를 이뤘다. (한국경제신문 1998년 2월 10일자).

    한국경제 | 1998.02.09 00:00

  • 외국자금 유입 증가 예상 .. 모건스탠리 한국투자비중 상향

    세계 유수의 펀드매니저들이 투자지표로 활용하고 있는 모건스탠리 투자지수(MSCI)가 한국의 투자비중을 상향 조정한데다 노.사.정 합의로 기업 구조조정의 걸림돌 하나가 제거되자 주춤거리던 외국인의 매수세가 폭발적으로 늘어났다. 증시에선 이같은 매수세가 일과성인지, 새로운 추세인지를 놓고 논란이 뜨겁다. 증권전문가들은 일단 전세계 펀드매니저들의 절반이상이 MSCI를 기준으로 포트폴리오를 구성하고 있어 향후 외국자금의 유입규모가 지속적으로 ...

    한국경제 | 1998.02.06 00:00

  • [증시사랑방] 외국인주도 시장전개

    ... 간의 시소게임에 의해 전개되고 있다. 특히 지난해 말부터 시장의 구심점으로 자리잡은 외국인 투자가들은 국내 기관성 매물을 소화해 가며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어느때보다도 이들의 매매행태여부에 촉각을 세워야할 때다. 선행성지표로 이용되고 있는 선물시장도 오래전부터 외국인 투자자들에 의해 전개되고 있다. 물론 부분적으로는 업종별 혹은 테마별로 시세를 형성하기도 하지만 시장전체의 흐름은 외국인에 의해 펼쳐지고 있다. 차트분석이나 개별종목의 재료보다는 외국인의 ...

    한국경제 | 1998.02.06 00:00

  • 한국주가 1월중 "빛봤다"..달러화기준 69%올라 34개국중 1위

    ... 높은 하락률을 기록하면서 바닥권을 맴돌았다. [[[ 국가별지수란 ]]] 국가별지수(Country Index)는 국제 투자자들의 정보 욕구에 부응하고자 다우존스사가 지난 91년 12월31일을 기준시점으로 개발한 국제주식시장지표 중 하나로 현재 34개국을 대상으로 싯가총액방식으로 지수를 산출해내고 있다. 한국은 95년 10월부터 지수산출에 포함됐으며 1백50여개 종목을 기준으로 하고 있다. 다우존스사는 이와함께 지역별지수(Region Index), ...

    한국경제 | 1998.02.05 00:00

  • [김 당선자-30대그룹 회장 6일 회동] 재계, 무슨 건의 할까

    ... 중대한 변화를 초래한다는 점을 들어 지주회사 설립 허용이나 자사주 매입제한 완화 등 외국기업과 동등한 조건에서 경쟁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해줄 것을 요청할 것으로 보인다. 총수들은 그러나 경제위기 극복에 선봉장이 되겠다는 의지표명은 절대 빠뜨리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국제통화기금(IMF)체제 극복을 위해 수출증대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는 결의를 당선자측에 전할 것이란 얘기다. 또 정리해고제가 도입되더라도 최대한 해고조치는 자제하겠다는 선언을 내놓을 ...

    한국경제 | 1998.02.05 00:00

  • 매출액대비 단기차입금비중이 부도위험 가장 잘 반영

    매출액대비 단기차입금비중이 부도위험을 가장 잘 반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매출액대비 총차입금비율과 매출액대비 매출채권 및 재고자산비율도 부도판단지표로 유용했다. 이에반해 매출액 증가율이나 매출액에서 차지하는 순이익비중은 부도판단에 큰 도움이 되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같은 사실은 삼성증권이 5일 지난 97년 1월부터 올해 1월17일까지 부도를 낸 65개 상장제조회사를 대상으로 각종 재무비율을 조사한 결과 나타났다 조사자료에 ...

    한국경제 | 1998.02.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