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휴가비 지원 등 시원한 8월 국산차 판매 조건

    ... 이용하면 초기 할부금을 회사가 대신 내준다. 36개월은 원금의 4%, 48개월과 60개월은 각 3%를 지원한다. 대상 제품은 아이오닉(EV 제외), 벨로스터(N 제외), i30, 코나(EV, 하이브리드 제외), 투싼이다. 직계 존비속 및 배우자 중 현대차 신차 구매이력이 있는 20~30세 소비자에겐 20만~50만원 할인한다. 대상은 아이오닉(EV 제외), 벨로스터, 벨로스터N, i30, 쏘나타(하이브리드 제외), 코나(EV, 하이브리드 제외), 투싼이다. 주요 ...

    오토타임즈 | 2020.08.03 16:44

  • 서울 3억 이상 주택 증여받으면 취득세 12%

    ... 3.5%인 증여 취득세율은 일정 조건에 해당하면 12%로 강화된다. 조정대상지역 공시가격 3억원 이상 주택을 증여 받을 경우 해당된다. 그 외 주택은 현행 3.5% 세율이 적용된다. 투기수요와 관계없는 1가구 1주택자가 배우자, 직계존비속에 증여하는 경우에는 조정대상지역이라도 3.5%가 적용된다. ” ▷다주택자를 판단하는 1세대 범위는. “세대별 주민등록표에 함께 기재된 가족을 1세대로 본다. 다만 배우자와 미혼인 30세 미만의 자녀는 세대를 ...

    한국경제 | 2020.07.30 17:33 | 하수정

  • thumbnail
    임대차 3법, 내일부터 시행…세입자, 계약갱신청구권 갖는다

    ... 전월세상한제를 지켜달라고 요구할 수 있다. 앞서 여러 번 계약을 합의 하에 갱신했건, 암묵적으로 연장했건 상관없다. 세입자는 31일 이후 계약갱신청구권을 무조건 사용할 수 있다. 집주인이 계약갱신청구를 거부할 수 있는 경우는 본인이나 직계 존비속이 집에 실거주하게 됐을 때다. 그러나 이로부터 2년 이내에 다른 세입자에 임대를 줬다가 전 세입자에게 들키면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당할 수 있다. 집주인이 직접 들어가 살더라도 최소 2년은 거주해야 한다는 얘기다. 집주인이 ...

    한국경제 | 2020.07.30 17:26 | 김하나

  • thumbnail
    임대차 3법 내일 시행…계약갱신청구권 카드 쥔 세입자들

    ... 수 있다. 이 때문에 지자체가 전월세 시장 안정을 위해 필요하다고 판단할 경우 5%보다 낮게 상승률을 정할 수도 있다. 서울시 등은 현재 적정한 임대료 상승폭 등에 대한 검토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전해졌다. 집주인은 본인이나 직계 존비속이 집에 실거주하는 경우 세입자의 계약갱신청구를 거부할 수 있다. 그러나 이로부터 2년 이내에 다른 세입자에 임대를 줬다가 전 세입자에게 들키면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당할 수 있다. 개정된 주임법은 세입자가 쉽게 소송으로 대응할 ...

    한국경제 | 2020.07.30 16:48 | YONHAP

  • thumbnail
    3억 이상 서울집 증여하면 '세금폭탄'…Q&A로 알아보는 취득세 개정안

    ... 증여 취득세율은 일정 조건 해당시에 12%로 강화된다. 조정대상지역 내에 공시가격 3억원 이상 주택을 증여한 경우 해당된다. 그 외 주택의 경우에는 현행 3.5% 세율이 적용된다. 투기수요와 관계없는 1세대 1주택자가 배우자, 직계존비속에게 증여하는 경우에는 조정대상지역이라도 3.5%가 적용된다. " 다주택자를 판단하는 1세대의 범위는 "세대별 주민등록표에 함께 기재된 가족을 1세대로 본다. 다만, 배우자와 미혼인 30세 미만의 자녀는 세대를 ...

    한국경제 | 2020.07.30 16:22 | 하수정

  • thumbnail
    다주택자, 조정지역 내 공시가 3억 이상 주택 증여시 취득세 12%

    ... 조정대상지역 내에 있는 공시가격 3억원 이상 주택을 증여한 경우, 증여받는 자가 내는 증여 취득세율이 현재 3.5%에서 12%로 올라간다. 그 외 주택은 현행 세율 3.5%를 적용한다. 투기수요와 관계없는 1세대 1주택자가 배우자나 직계존비속에게 증여하는 경우에는 조정대상지역이라도 증여취득세율 3.5%가 적용된다. 개정안은 또한 이사·학업·취업 등으로 일시적 2주택자가 되는 경우 1주택 세율을 적용받을 수 있는 세부기준을 정했다. 1주택 ...

    한국경제 | 2020.07.30 15:32 | YONHAP

  • thumbnail
    일시적 2주택자가 3년 내 종전 주택 처분하면 취득세 중과 예외

    ... 조정대상지역 내 공시가격 3억원 이상 주택을 증여한 경우, 증여받는 자가 내는 증여 취득세율이 현재 3.5%에서 12%로 올라간다. 그 외 주택은 현행 세율 3.5%를 적용한다. 투기수요와 관계없는 1세대 1주택자가 배우자나 직계존비속에게 증여하는 경우에는 조정대상지역이라도 3.5%가 적용된다. 투기로 보기 어려워 주택 수 합산 대상에서 제외되는 주택 종류도 정했다. 가정어린이집, 노인복지주택, 국가등록문화재, 농어촌주택, LH·지방공사 등 공공주택사업자의 ...

    한국경제 | 2020.07.30 14:00 | YONHAP

  • thumbnail
    [팩트체크] 박원순 아들만 해외입국 상주 '특혜' 받았다?

    ... 11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도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이 확인되면 능동감시로 대응 가능하다"며 "빈소에서 상주 역할을 수행할 수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입국 목적이 본인이나 배우자의 직계 존비속, 형제 자매의 장례식에 참석하는 것이라면 예외적으로 '2주 자가격리'를 면제 받을 수 있게 한 것이다. 물론 입국 전 미리 해외에 있는 우리 대사관이나 영사관에서 사망진단서와 가족관계증명서를 내고 격리면제서를 ...

    한국경제 | 2020.07.20 11:17 | 강경주

  • thumbnail
    공정위, 총수 친척 소유 계열사 5곳 9년간 숨긴 하이트진로 조사

    ... 대주주로 있는 회사를 계열사로 신고해야 하는데 하이트진로가 이를 위반했다는 것이다. 하이트진로 관계자는 "조사 중인 사안이라 구체적인 내용을 확인해주기는 어렵지만 조사에 성실히 임하고 있다"며 "다만 해당 회사들은 동일인이나 직계 존비속이 지분을 전혀 보유하지 않고 독립경영을 하는 회사로, 신고를 고의로 누락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공정위는 하이트진로와 함께 SK, 효성, 태광에 대해서도 공시대상 기업집단 자료를 허위로 제출하거나 누락한 혐의가 있다고 보고 ...

    한국경제 | 2020.07.18 22:52 | YONHAP

  • thumbnail
    집값 급등…작년 종부세 2.7조원 '사상 최대'

    ... 최대치를 기록했다. 지난해 증여세 신고 건수 역시 15만1400건으로 2018년 대비 4.3% 늘었다. 지난해 ‘증여 재산가액 등(최근 10년 내 증여액을 합산한 금액)’은 42조2000억원이었고, 이 중 직계 존비속 ‘증여 재산가액 등’은 30조6000억원이었다. 이에 비해 양도세 신고액은 지난해 16조1011억원으로 전년도(18조227억원)에 비해 10.7% 줄었다. 양도세 신고액은 2015년 11조8561억원을 ...

    한국경제 | 2020.07.17 17:40 | 정인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