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8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감기 등 가벼운 질환으로 대형병원 찾으면 진료비 부담 커진다

    국민건강보험법 시행령 개정안, 국무회의 의결 앞으로 감기나 비염 등 비교적 가벼운 질환으로 대형병원을 찾아가 외래 진료를 받으면 지금보다 의료비를 더 부담해야 한다. 보건복지부는 29일 열린 국무회의에서 경증환자의 본인부담률 조정 등의 내용을 담은 국민건강보험법 시행령 개정안이 의결됐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지난해 9월 정부가 내놓은 '의료전달체계 개선 단기대책'에 따라 대형병원으로 환자가 쏠리는 현상을 막고 합리적인 의료 이용을 유도...

    한국경제 | 2020.09.29 10:00 | YONHAP

  • thumbnail
    추석 연휴, 응급실 찾는 환자 크게 늘어…화상환자는 평소의 3배

    ... 2.5배가 됐다. 귀경·귀성길이나 이동 중에 교통사고를 당해 병원을 찾은 환자도 1천119명이나 됐다. 복지부는 "지난해 추석 연휴에 감기로 응급실을 찾았던 환자의 경우, 평균 95분가량 체류했고 응급의료관리료 약 2∼6만원이 진료비에 더해졌다"며 "경증 질환은 응급실보다는 문을 연 병·의원, 보건소를 이용하는 게 도움 된다"고 당부했다. 이와 관련해 복지부는 추석 연휴에 진료하는 병·의원과 약국, 선별진료소 정보를 공개할 예정이다. 전국의 513개 응급실 ...

    한국경제 | 2020.09.28 12:01 | YONHAP

  • thumbnail
    빠르게 늙는 대한민국…2025년에 10명 중 2명이 65세 이상

    건보 전체 진료비 78조 중 고령자 진료비 32조 고령자 절반만 노후준비 중…고용률·실업률 모두 상승 올해 우리나라 인구 중 고령자의 비중이 전체 인구의 약 16%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25년에는 고령자 비중이 20.3%에 이르러 초고령사회로 진입할 전망이다. 2030년에는 세종시를 제외한 모든 지역이 초고령사회가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령자의 절반 정도만 본인의 노후를 준비 중이거나 준비가 돼 있었다. 국민연금을 이용한 노후준비가 ...

    한국경제 | 2020.09.28 12:01 | YONHAP

  • thumbnail
    안동에 회복병원 문 열어…뇌졸중·척수질환·파킨슨병 재활치료

    ... 적용하지 않았다. 그러나 일반병원인 회복병원에서는 병실료와 간병비에 건강보험과 본인부담상한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실례로 복주요양병원에서 치료를 받으면 4인실 입원 기준으로 간병비 90만원과 상급병실료 120만원, 건강보험 적용 진료비 120만원 등 월 300만원가량 내야 했다. 복주회복병원은 4인실 병실료와 간병비 건강보험 혜택에다 본인부담상한제 적용으로 환자 한 달 부담금이 50만원 안팎으로 크게 준다. 본인부담상한제란 본인부담금(비급여 제외)이 개인 소득 ...

    한국경제 | 2020.09.28 10:10 | YONHAP

  • thumbnail
    "건보 혜택 늘려도 실손의료비·환자부담↑…과잉진료 영향"

    ... 하반기(138.3%)보다는 낮지만 작년 상반기(129.1%)보다는 높다. 위험보험료보다 초과 지출한 보험금, 즉 발생손해액은 올해 상반기에만 1조4천억원에 이른다. 주요 손해보험 5개사 실손보험 가입자의 올해 상반기 건강보험 본인부담 진료비는 작년 상반기보다 14.4% 증가했고,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는 비급여 진료비는 10.5% 증가했다. 작년 상반기에도 건보 본인부담 진료비와 비급여 진료비가 2018년 상반기보다 각각 28.0%와 14.4% 늘었다. 특히 건강보험 ...

    한국경제 | 2020.09.27 12:00 | YONHAP

  • thumbnail
    '상온 노출' 독감백신 접종자 324명으로 늘어…하루새 100명추가(종합)

    ... 신청한 건수는 2018년 이후 44건인 것으로 파악됐다. 이 중 10건은 접종 후 연조직염, 두드러기, 급성 전신 발진성 농포증 등의 증상이 나타났는데 이 증상과 예방접종 간의 관련성이 인정돼 보상을 받았다. 33건은 기각됐고 1건은 재심의를 앞두고 있다. 예방접종과 관련성이 인정되면 피해자는 진료비와 간병비(1일 5만원)를 받을 수 있다. 이 밖에 장애일시보상금이나 사망 시 사망일시보상금, 장제비(30만원) 등을 받을 수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6 20:35 | YONHAP

  • thumbnail
    건보공단, 사랑제일교회·전광훈에 5억6000만원 구상금 소송

    ... 확산의 원인을 제공한 것으로 판단한다"며 "민법 제750조의 '불법행위에 의한 손해배상 책임'을 물어 구상금청구 소송을 제기했다"고 전했다. 올해 1~8월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 1인당 평균 진료비는 646만원이다. 사랑제일교회 관련 확진자 1168명의 총 진료비 예상액은 75억원이다. 1인당 평균 진료비 646만원 중 공단 부담금은 545만원이다. 이들의 건보공단 부담금은 64억원에 달할 것으로 추정된다. 건보공단은 1차 287명 ...

    한국경제 | 2020.09.25 17:14 | 신용현

  • 건보공단, 전광훈 등 상대 5억6000만원 구상권 청구

    ... 판정을 받은 1168명 중 287명의 공단 부담금 5억6000만원이다. 건강보험에 가입한 코로나19 확진자가 국내 의료기관에서 진료받으면 건강보험이 80% 정도 적용되고 나머지는 정부 세금으로 부담한다. 공단은 사랑제일교회 관련 확진자 진료비 예상액 75억원 중 64억원을 공단 재정으로 지출해야 할 것으로 추정했다. 이 중 의료기관을 통해 공단에 청구된 금액을 1차 구상권 청구소송 금액으로 정했다. 나머지 환자들에 대한 구상금 청구는 의료기관에서 진료비를 청구하는 대로 ...

    한국경제 | 2020.09.25 17:03 | 이지현

  • thumbnail
    건보공단, 사랑제일교회·전광훈에 5억6천만원 구상금 청구 소송

    ... 감염병예방법 위반 행위가 코로나19 확산의 원인을 제공한 것으로 판단한다"며 "민법 제750조의 '불법행위에 의한 손해배상 책임'을 물어 구상금청구 소송을 제기했다"고 설명했다. 올해 1∼8월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의 1인당 평균 진료비가 646만원(공단 부담금 545만원)인 것을 고려하면 확진자 1천168명의 총진료비 예상액은 75억원이며, 이중 건보공단 부담금은 64억원일 것으로 건보공단은 추정했다. 건보공단은 1차 287명 이외에 나머지 881명에 대한 ...

    한국경제 | 2020.09.25 17:00 | YONHAP

  • thumbnail
    '지친 선생님 도와드려요' 세종교육청 교원치유지원센터 운영

    ... 교권전담 변호사가 교육활동 침해 대처에 대한 대응 방법 등의 법률상담을 진행한다. MBTI, 에니어그램 성격검사 등 심리검사프로그램을 활용한 개인·집단상담을 지원하며 전문의료 기관에서의 심리치료를 희망하는 교원에게는 1인당 20만원 이내의 진료비도 지원한다. 교육활동 침해 피해, 교육활동 스트레스 및 우울, 불안 등 심리적 지원이 필요한 교원은 언제든지 교원치유지원센터(☎ 1522-9575)로 신청하면 된다. 이강의 교원인사과장은 "교육활동 중 발생한 스트레스와 ...

    한국경제 | 2020.09.25 10:4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