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1-1109 / 1,1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짝패', '한국형 액션'으로 20개국 수출

    유명 감독ㆍ배우 없이 칸 마켓 노크 성공 류승완ㆍ정두홍 주연의 액션 영화 '짝패'가 칸 국제영화제 마켓에서 세계 20개국에 판매됐다. 수출 대상국 가운데는 한국 영화의 진출이 드물었던 남미의 브라질도 포함돼 있다. '짝패'의 제작사 외유내강은 24일 "영국ㆍ프랑스ㆍ독일ㆍ스페인 등 유럽뿐 아니라 브라질, 동남아시아 등 전세계 20개국에 판매됐다"면서 "이 같은 성과로 개봉 전 칸 마켓에서만 순수 제작비의 절반 가량을 회수하게 됐다"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6.05.25 00:00

  • '다빈치 코드' 개봉 첫날 23만8천명 동원

    ... 혹평하는 관객이 상당수에 이르지만 나름대로 긴장감 있었다는 반응도 있고 책을 읽지 않은 독자들은 반전에 대해 신선함을 표시하는 등 의견이 나뉘고 있다. 여하튼 5월은 '미션 임파서블3'와 '다빈치 코드' 두 편의 할리우드 블록버스터가 영화가를 휩쓸 전망. '가족의 탄생'(18일), '짝패' '호로비츠를 위하여'(이상 25일) 등 독특한 소재의 한국 영화가 얼마나 대응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서울연합뉴스) 김가희 기자 kahee@yna.co.kr

    연합뉴스 | 2006.05.19 00:00

  • thumbnail
    정두홍 "몸의 향연 보여주고 싶다"

    액션영화 '짝패'에서 진정성있는 액션 배우로 등장 한국 영화를 좋아하는 관객에게 '정두홍'이라는 이름은 낯설지 않다. 셀 수 없이 많은 영화와 드라마를 통해 '무술감독'이라는 타이틀을 당당하게 내 건 스태프이기 때문이다. 무술감독 정두홍이 배우가 됐다. 물론 단역이나 눈에 그리 잘 띄지 않는 조연으로 출연한 적이 있지만 이번에는 주연배우다. 더욱이 마치 영화는 그를 위해 만들어진 듯 하다. 25일 개봉하는 영화 '짝패'는 무술감독이자 액션 ...

    연합뉴스 | 2006.05.14 00:00

  • thumbnail
    [새영화] 우정…배신…분노의 액션 '짝패'

    ... 펼치는 싸움에선 칼과 칼이 부딪치고,살점이 찢기고 피가 튄다. 술상이 파괴되는 사이 화려한 요정은 폐허로 바뀐다. 마치 사무라이 활극을 연상시키는 이 장면에서는 강한 액션이 좁은 공간과 대비돼 파워가 배가된다. 류승완 감독의 '짝패'가 담아낸 액션은 한마디로 뜨겁다. 근사하고 세련된 몸동작이라기보다는 피와 땀이 밴 몸놀림이다. 감정이 실린 액션의 미학은 류 감독이 전작 '죽거나 혹은 나쁘거나'와 '피도 눈물도 없이' 등에서 추구해온 것이다. 이 영화는 ...

    한국경제 | 2006.05.11 00:00 | 유재혁

  • thumbnail
    C J, 250억 들여 H D 영화 8편 만든다

    ... 허진호(대표작 봄날은 간다),유하(말죽거리 잔혹사),류승완(주먹이 운다),최동훈(범죄의 재구성),이무영(휴머니스트),최익환(여고괴담 4)과 신인 감독 1명이 참여한다. 첫 작품은 11월께 촬영을 시작하는 류승완 감독의 '짝패'(가제)가 될 예정이다. 이 프로젝트의 총괄 프로듀서는 박찬욱 감독의 단편 '믿거나말거나 찬드라의 경우'의 프로듀서였던 이태헌 모호필름 대표가 맡는다. HD 시스템으로 제작된 영화는 한국영화 '시실리2km'(감독 신정원),미국영화 '스타워즈 ...

    한국경제 | 2005.06.16 00:00 | 유재혁

  • CJ엔터, HD 장편영화 프로젝트 추진

    ... 있다고 14일 밝혔다. 박찬욱, 허진호, 유하, 류승완 등 8명의 감독들은 평균 제작비 15-25억원을 투입해 HD 제작시스템으로 자신들의 신작을 제작하게 된다. 첫 크랭크인 작품으로는 11월께 촬영을 시작하는 류승완 감독의 '짝패'(가제)가 될 예정이다. 프로젝트는 모호필름의 대표이며 박찬욱 감독의 단편 '믿거나말거나 찬드라의 경우'의 프로듀서를 맡았던 이태헌씨가 총괄프로듀서를 맡는다. 프로젝트에는 이밖에도 '범죄의 재구성'을 만들었던 최동훈 감독과 '휴머니스트'의 ...

    연합뉴스 | 2005.06.14 00:00

  • "최고의 스크린 짝패는 장동건-원빈"

    영화 `태극기 휘날리며'에서 비운의 형제로 등장하는 장동건과 원빈이 네티즌에게서 최고의 스크린 짝패로 꼽혔다. 광고전문 인터넷방송국 NGTV(www.ngtv.net)가 지난달 24일부터 2일까지 이용자 801명에게 `최근 개봉했거나 개봉을 앞두고 있는 남자 투 톱 시스템의 영화 중 최고의 캐스팅'을 물은 결과 장동건-원빈 콤비는 응답자의 절반인 400명(49.9%)으로부터 클릭을 받았다. `늑대의 유혹'에 등장하는 조한선-강동원은 30.2%의 ...

    연합뉴스 | 2004.03.05 00:00

  • [새영화] '프리 머니' .. 잔혹한 장인에 맞서는 사위들

    ... 카리스마를 보여준다. 탈옥수를 쏴죽인후 희열을 느끼거나 "한달에 한 번 부부관계"라는 규칙을 어긴 사위들에게 전기고문을 가하며 잔인한 웃음을 흘리는 모습은 여전히 광채를 발한다. 영리한 척 하는 버드역의 찰리 쉰과 순해빠진 래리역의 토마스 헤이든 처치는 나름대로 어울리는 짝패를 탄생시켰다. 마틴 쉰이 새 신임소장으로 깜짝 출연했다. 감독은 CF감독 출신 이브 시모노. 98년작. 23일 개봉. 김혜수 기자 dearso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9.15 00:00

  • [더 사이버] 컴퓨터 월드 : ('이스터 에그'를 찾아라)

    ... 듯 싶다. 마지막으로 카드놀이의 이스터 에그를 살펴보자. 카드놀이로 들어가서 옵션을 세장 씩으로 설정한다. 오른쪽에 있는 "Ctrl+Alt+Shift" 키를 동시에 누르면서 카드를 넘긴다. 신기하게도 한장씩 넘어가서 네개의 짝패로 쉽게 만들 수 있다. 얼마 안 있으면 장마가 시작된다고 한다. 시원하게 쏟아지는 장대비를 반가워하는 사람도 있겠지마는 기실 장마라는 것이 그다지 유쾌한 일은 아니다. 우산을 받쳐써도 옷이 젖게 마련이고 교통체증도 심해진다. ...

    한국경제 | 1999.06.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