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4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그알' 구미 3세 여아 달라진 귀모양…바꿔치기 시점 구체화

    ... 동안 내지 않은 미납고지서와 함께 전기, 가스 등이 끊긴 상태였다. 그러면서 "김 씨가 보람이 존재를 남편과 출산하게 된 아이 사이에서의 걸림돌이라 생각할 거다. 아이가 살아있으면 자신이 뭐라도 해야 하지 않나. 구치소에서도 ... 관심을 돌려야 한다"고 말했다. 보람이를 바꿔치기 하기 위해서는 어디선가 아이를 키우고 있었어야 하며 차도 없는 석 씨가 아이를 부모 모르게 바꾼다는 것은 혼자 실행하기엔 부담스러운 일이기 때문이다. 한편 보람이가 바뀐 ...

    한국경제 | 2021.04.11 09:28 | 이미나

  • thumbnail
    '속아도 꿈결' 최정우X박준금, 막장 없는 황혼 로맨스로 일일극 복귀 [종합]

    배우 최정우, 박준금이 KBS1 새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을 통해 황혼 로맨스를 그린다. 시대상을 담은 새로운 형태의 가족을 통해 깊은 웃음과 감동을 예고하고 있다. 29일 오후 '속아도 꿈결' ... 밝고 긍정적이고 좋은 에너지를 받을 수 있어서 감사하다"고 했다. 이에 함은정은 "왕지혜는 차도녀 이미지가 있었는데 순두부 같은 면이 있다. 배려심이 넘치셔서 편안하게 해주는 장점이 있다"고 칭찬했다. ...

    텐아시아 | 2021.03.29 15:14 | 정태건

  • thumbnail
    대차 전기차, 초고속 충전소 'E-pit'서 5분 충전하면 100㎞ 달린다

    대자동차그룹이 초고속 충전 인프라 구축에 속도를 낸다. 대차그룹은 새롭게 준비한 초고속 전기차 충전 브랜드 'E-pit'를 23일 공개했다. 모터스포츠 레이싱의 피트 스톱에서 영감을 받은 'E-pit'는 ... 100km 주행이 가능한 속도이고, 기존 충전 시간보다 최대 50% 절감한 수준이다. DC콤보 타입1의 모든 전기차도 E-pit 충전소에서 충전이 가능하다. 'E-pit' 충전소는 별도 조작없이 인증, 충전, 결제까지 ...

    한국경제 | 2021.03.23 09:33 | 신현아

  • thumbnail
    부산항을 한눈에 파노라마 조망권···프리미엄은 '덤'

    ... 경부고속도로와 남해고속도로, 부산포항고속도로 등 사통팔달 도로망이 잘 갖춰져 있고, 단지 바로 뒤편에는 충장로 지하차도 공사도 진행 중이어서 향후 도로교통은 더욱 원활해질 전망이다. 여기에 북항 재개발지역과 도심을 연결하는 &#... 1.9km 길이 무가선 저상트램으로 북항 재개발 1단계 지역 5곳에 정차할 예정이며, 도시철도 1호선 중앙역을 출발해 1부두 인근 복합도심지구, 오페라하우스, 도심 환승센터,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에 이른다. ‘롯데캐슬 ...

    한국경제 | 2021.03.10 06:55

  • thumbnail
    1위와 격차 벌어지고, 中엔 따라잡혀…"2등 기업 더는 못 버틴다"

    ... 대표적이다. 글로벌 10대 해운사 중 하나였던 한진해운은 이미 문을 닫았다. 두산인프라코어와 대우조선해양은 모두 대중공업그룹에 매각되기 위한 수순을 밟고 있다. 항공 해운 건설기계 조선 등 대부분의 산업이 ‘1기업... 하는 소프트웨어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서는 막대한 비용이 든다. 중소형 경쟁자는 이를 만들어낼 엄두도 내지 못하는 실이다. 자동차도 ‘움직이는 모바일 기기’로 바뀌어 가고 있다. 단순히 차체를 잘 만드는 것만으로 ...

    한국경제 | 2021.02.14 17:39 | 도병욱/이승우/안재광

  • thumbnail
    [속보] 모리, 여성 멸시 발언에 결국 사퇴…도쿄올림픽 준비 혼선

    ... 도시의 수장인 고이케 지사의 이런 발언에 일본 정부와 자민당, 조직위 관계자들이 동요한 것으로 전해졌다. 군마(群馬)과 돗토리(鳥取) 등 일부 광역지방자치단체의 지사들도 "올림픽을 앞둔 일본의 국익을 크게 훼손하고 있다"며 모리 회장의 사퇴를 촉구하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이런 상황에서 도쿄올림픽 최대 후원사 중 하나인 도요타자동차도 모리 회장의 발언이 "도요타가 소중히 여기는 가치관과 달라 정말로 유감"이라는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다. 모리 회장은 결국 ...

    한국경제TV | 2021.02.11 14:24

  • thumbnail
    모리, 사퇴 압박에 결국 '백기'…도쿄올림픽 준비 차질 예상

    ... 도시의 수장인 고이케 지사의 이런 발언에 일본 정부와 자민당, 조직위 관계자들이 동요한 것으로 전해졌다. 군마(群馬)과 돗토리(鳥取) 등 일부 광역지방자치단체의 지사들도 "올림픽을 앞둔 일본의 국익을 크게 훼손하고 있다"며 모리 회장의 사퇴를 촉구하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이런 상황에서 도쿄올림픽 최대 후원사 중 하나인 도요타자동차도 모리 회장의 발언이 "도요타가 소중히 여기는 가치관과 달라 정말로 유감"이라는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다. 모리 회장은 결국 ...

    한국경제 | 2021.02.11 14:14 | YONHAP

  • thumbnail
    정상영 KCC 명예회장 별세…'대家 창업 1세대 시대' 막내려

    정상영 KCC 명예회장이 30일 저녁 향년 84세 나이로 타계했다. 정상영 명예회장은 고 정주영 대그룹 명예회장의 막냇동생이다. 그의 별세로 ‘영(永)’자 항렬로 범 대가를 이끌던 대가 창업 1세대 경영인 ... 성공했으며, 반도체용 접착제를 개발하고 상업화에 성공하는 등 반도체 재료 국산화에 힘을 보탰다. 1996년에는 수용성 자동차도료에 대한 독자기술을 확보하면서 도료기술 발전에 기여했다. 2003년부터는 전량 해외로부터 수입에 의존하던 실리콘 ...

    한국경제 | 2021.01.30 23:29 | 서기열

  • thumbnail
    '정주영 막냇동생' 정상영 명예회장 별세…범현대家 1세대 폐막(종합)

    ... 창업…건축·산업자재 국산화 기여 농구 애정 남달라…몽진·몽익·몽열 3남 '교통 정리' 끝나 고(故) 정주영 대그룹 명예회장의 막냇동생인 정상영 KCC 명예회장이 30일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4세. KCC 측은 "정 ... 성공했으며, 반도체용 접착제 개발과 상업화에 성공하는 등 반도체 재료 국산화에 힘을 보탰다. 1996년에는 수용성 자동차도료에 대한 독자기술을 확보해 도료기술 발전에 큰 획을 그었다. 2003년부터는 전량 수입에 의존하던 실리콘 원료(모노머)를 ...

    한국경제 | 2021.01.30 23:16 | YONHAP

  • thumbnail
    여객 넘어 화물까지 넘보는 모빌리티

    대자동차그룹이 미래 사업 부문의 재편을 선언했다. 구체적으로는 자동차 50%, 도심항공모빌리티(UAM) 30%, 로보틱스 20%를 제시했다. 흥미로운 점은 세 가지 모두 제조에 기반한다는 것이다. 대자동차그룹은 UAM과 로봇을 ... 모빌리티 사업자로 나선다는 의미다. 그렇다면 자동차 부문은 계속 제조의 영역에 머무를까? 결코 그렇지 않다. 자동차도 제조와 함께 이동 서비스 제공자로 나서는 게 대차그룹의 목표다. 자동차를 만들어 판매도 하지만 직접 여객 및 화물사업에 ...

    한국경제 | 2021.01.27 15: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