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마음고생 털어낸 캡틴…아부다비 손흥민은 '맑음'

    ... 심리치료를 제공키로 하는 등 여파가 오래갈 듯한 분위기였지만, 손흥민은 모두의 예상을 깨고 사흘 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즈베즈다전에 선발 출전해 멀티골을 터뜨렸다. 유럽무대 122호골과 123호골을 거푸 터뜨리며 차범근 전 수원 삼성 감독의 한국인 유럽 최다골 기록을 깼다. 고메스를 향한 미안함과 쾌유 응원의 메시지를 담은 두 손 모으기 세리머니로 골 결정력은 물론 '인성'까지 인정받았다. 대표팀 합류 직전 셰필드전에서는 정규리그 3호골이자 ...

    한국경제 | 2019.11.12 05:27 | YONHAP

  • thumbnail
    복병 레바논·최강 브라질…'완전체 벤투호' 중동 원정길(종합)

    ... 소집명단에 오른 면면은 여전히 화려하다. 피르미누(리버풀)와 가브리에우 제주스(맨체스터 시티), 카제미루(레알 마드리드), 필리피 코치뉴(바이에른 뮌헨) 등이 태극전사들을 상대한다. 벤투호 역시 최정예로 브라질을 상대한다. 차범근 전 수원 삼성 감독을 뛰어넘어 유럽 무대 한국인 최다 124골을 기록 중인 손흥민(토트넘)을 필두로, 황의조(보르도), 이강인(발렌시아), 황희찬(잘츠부르크) 등 해외파들이 이번 중동 원정에 총출동한다. FIFA 랭킹 3위인 브라질은 ...

    한국경제 | 2019.11.10 23:37 | YONHAP

  • thumbnail
    벤투호, 복병 레바논·막강 브라질과 대결…오늘밤 중동 원정길

    ... 오른 면면은 여전히 화려하다. 피르미누(리버풀)와 가브리에우 제주스(맨체스터 시티), 카제미루(레알 마드리드), 필리피 코치뉴(바이에른 뮌헨) 등이 태극전사들을 상대한다. 벤투호 역시 이번 중동 원정에 최정예로 나선다. 차범근 전 수원 삼성 감독을 뛰어넘어 유럽 무대 한국인 최다 124골을 기록 중인 손흥민(토트넘)을 필두로, 황의조(보르도), 이강인(발렌시아), 황희찬(잘츠부르크) 등 해외파들이 총출동한다. 내달 10~18일 열리는 2019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

    한국경제 | 2019.11.10 09:47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UCL '이주의 선수' 수상 불발…수상자는 호드리구

    ... 나바스와 더불어 후보에 포함됐던 손흥민의 수상은 불발됐다. 손흥민은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의 조별리그 B조 4차전 원정 경기에서 2골 1도움을 폭발, 토트넘의 4-0 승리를 이끌었다. 이 경기에서 보탠 2골로 손흥민은 차범근 전 한국 축구 대표팀 감독이 작성했던 한국 선수 유럽 무대 최다 골(121골)을 넘어선 123골을 쌓아 대기록의 주인공도 됐다. UCL 3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 이번 시즌 UCL 득점 공동 3위(5골)에 오른 손흥민은 '이주의 ...

    한국경제 | 2019.11.08 21:28 | YONHAP

  • thumbnail
    '출전 정지 취소' 손흥민, 셰필드 잡고 토트넘의 순위 도약 이끌까?

    차범근 전 대표팀 감독을 넘어 한국인 유럽 최다 골 기록을 새로 쓴 손흥민이 셰필드전에서도 골 소식을 전할 수 있을까. 리그 출전 정지 징계에서 벗어난 손흥민의 토트넘이 오는 9일 셰필드와 19-20 프리미어리그 12라운드 경기를 펼친다. 손흥민은 즈베즈다와의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 멀티골을 기록했다. 이전까지 동률이었던 차범근 전 감독의 기록을 넘는 순간이었다. 하지만 손흥민은 기쁨 대신 사과 세리머니로 본인의 실수로 인해 크게 다친 안드레 ...

    스타엔 | 2019.11.08 18:21

  • thumbnail
    손흥민, 고메스에 "정말 미안하다, 쾌유 빌어" 사과문자 보내

    ...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B조 즈베즈다와의 경기에서 득점하고 골 세리머니를 최대한 자제하며 고메스를 위한 기도를 해 눈길을 끌었다. 당시 손흥민은 후반 11분과 16분 연속골을 터트리며 유럽통산 112호 골과 123호 골을 기록, 차범근이 세운 한국인 유럽 최다골 기록을 경신해냈다. 그는 골을 넣고 기쁨을 표현하는 대신 두 손을 모아 기도하는 모습을 보였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

    HEI | 2019.11.08 15:33 | 김수영

  • thumbnail
    손흥민 '퇴장 취소'로 10일 셰필드전 출격…2경기 연속골 정조준

    ... 7일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원정 경기에서 2골 1도움으로 맹활약한 손흥민은 2경기 연속 득점을 노린다. 그는 즈베즈다와의 경기에서 2골을 터뜨려 통산 122, 123호 골로 차범근 전 국가대표팀 감독(121골)을 앞질렀고, 한국인 유럽프로축구 최다 골 기록으로 한국 축구의 '살아있는 전설' 반열에 들었다. 이제 그가 한 골을 추가할 때마다 한국 축구의 역사도 새롭게 바뀐다. 손흥민에게 이번 셰필드전은 특별하게 ...

    한국경제 | 2019.11.08 11:37 | YONHAP

  • thumbnail
    日 네티즌, 손흥민 맹활약에 부글부글 "세계가 인정한 아시아 No.1 축복 못해"

    ... 뜨겁다. 손흥민은 7일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에서 열린 즈베즈다(세르비아)와 유럽 챔피언스리그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2골을 터뜨리며 토트넘의 4대 0 대승을 이끌었다. 이번 경기에서 손흥민은 통산 122호, 123호골을 넣으며 차범근 前 대표팀 감독(121골)을 넘는 한국인으로서 유럽 최다골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지난달 23일 즈베즈다와의 경기에서 멀티골을 넣고 기록을 타이로 만들고 있었다. 손흥민은 후반 12분 팀의 두 번째 득점에 성공한 뒤 카메라를 향해 ...

    HEI | 2019.11.08 10:53 | 이미나

  • thumbnail
    손흥민, 퇴장 쇼크 딛고 '차붐의 전설' 넘다

    ... “그것이 나를 응원해 준 분들에 대한 올바른 보답이라 생각한다”고 했다. 이날 손흥민이 넣은 두 골은 유럽프로축구 통산 122, 123호 골이었다. 이 골로 손흥민은 한국 축구의 전설인 ‘차붐’ 차범근 전 국가대표팀 감독(66)의 121골을 넘어 한국인의 유럽프로축구 통산 최다골 신기록을 세웠다. 차 전 감독은 만 서른여섯이던 1989년 372번째 경기에 출전해 121호 골을 넣었다. 손흥민은 지난달 23일 즈베즈다와 3차전 홈 ...

    한국경제 | 2019.11.07 17:14 | 조희찬

  • thumbnail
    '한국 축구 전설' 차범근 "손흥민, 대견하고 너무나 자랑스럽다"

    칼럼 통해 칭찬…"위축될 사건 극복은 대단…긍정 태도가 보답받은 것" "차범근을 '넘어섰다'는 건 의미 없어…훨씬 힘든 축구를 하고 있어" 한국 축구의 '레전드' 차범근(66) 전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이 유럽 무대 한국인 최다골(123골) 기록을 세운 손흥민(27·토트넘)에게 축하와 격려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차범근 감독은 7일 인터넷 포털사이트 다음의 스포츠 섹션에 기고한 칼럼 '차범근의 따뜻한 축구'를 통해 "우리 흥민이의 모습이 너무나 ...

    한국경제 | 2019.11.07 16: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