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5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특파원 시선] 아베, 검사 정년 틀어쥐고 '길들이기' 시도하나

    ... 한국으로 치면 검찰총장 격인 '검사총장' 이외의 모든 검찰관(검사에 해당)의 정년을 63세에서 65세로 늘리되 장검사나 검사장 등 고위직은 63세가 되면 보직에서 물러나 일반검사가 되도록 직책 정년을 신설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 유족은 진상 규명을 요구하고 있다. 모리토모 학원이 신설을 추진한 초등학교 명예 교장에 부인 아키에(昭惠) 여사가 취임하는 등 권력과의 유착 의혹이 제기된 사건인 만큼 아베 총리로서는 뒷맛이 개운치 않을 것으로 보인다. 아베 ...

    한국경제 | 2020.05.16 07:07 | YONHAP

  • thumbnail
    친환경 첨단 산업단지 속속…"직주근접 자족도시로 도약"

    ... 고구려·백제·신라의 유물이 동시에 발굴된 계양산을 품고 있다. 특정 국가가 오래 지배하지 않고 삼국이 모두 거쳐간 흔적이다. 백제 건국 초기 미추홀 지역에 속했다. 고구려는 지금의 부평과 계양, 부천을 지해 주부토군(主夫吐郡)이라는 지명을 사용했다. 1150년 고려 의종 때 안남도호부 청사가 설치됐고, 1215년에 계양도호부로 명칭이 변경됐다. 계양구가 올해 ‘계양정명 805년’이란 슬로건을 앞세우는 근거다. ...

    한국경제 | 2020.05.12 17:15 | 강준완

  • thumbnail
    '골목식당' 백종원, "벌써부터 이러면".. 최종 점검까지 손 놓지 못한 이유

    ... 부부 사장님을 위해 커플 조리복을 선물하며 진심어린 응원을 보냈다. 청결하게 탈바꿈한 가게에 깔끔히 조리복까지 려입은 부부 사장님의 모습은 지켜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했다. 하지만 최종 점검 날, 닭꼬치집 점심장사를 지켜보던 백종원은 ... 야채를 발견했고, “벌써부터 이러면 안 된다”라며 부부사장님에게 큰 실망감을 표출했다. 당황한 여사장님은 “이러려고 그런 게 아니었는데...” 라며 끝내 눈물을 보였다. 우여곡절 끝에 재개한 ...

    스타엔 | 2020.04.29 22:39

  • thumbnail
    전두환 법원 도착…왜 책임지지 않느냔 질문에 '침묵'(종합)

    ... 대통령이 27일 광주지방법원에 도착했다. 지난해 3월 11일 피고인으로 광주지법에 출석한 지 1년여 만이다. 전씨는 이날 오전 8시 25분께 부인 이순자(81) 여사와 함께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 자택을 출발해 낮 12시 19분께 광주지법 법정동에 도착했다. 경호 량과 전씨 부부가 탄 량 등 승용 3대는 당초 예정됐던 법원 정문이 아닌 후문을 통과해 청사로 진입했다. 전씨는 승용차에서 내려 경호원이 내민 손을 잡고 법정동 후문을 통해 건물 안으로 ...

    한국경제 | 2020.04.27 13:45 | YONHAP

  • thumbnail
    광주지법 도착한 전두환…취재진 질문에 '묵묵부답'

    ... 출발해 낮 12시 19분께 광주지법 법정동에 도착했다. 서울에서 출발할 당시에는 모자와 마스크를 쓰고 있었으나 에서 내릴 당시에는 모자를 벗고 마스크만 쓰고 있었다. 전 전 대통령은 승용차에서 내려 경호원이 내민 손을 잡고 ... 걸어갔으나 특별히 거동이 불편한 모습을 보이지는 않았다. 신뢰관계인 자격으로 동석하게 해달라고 신청한 부인 이순자 여사도 법정으로 함께 이동했다. 전 전 대통령은 "수많은 사람이 죽었는데 왜 책임지지 않느냐"는 취재진의 ...

    한국경제 | 2020.04.27 13:22 | 김명일

  • thumbnail
    전두환 광주지법 도착…왜 책임지지 않느냔 질문에 '묵묵부답'

    ... 자택을 출발해 낮 12시 19분께 광주지법 법정동에 도착했다. 서울에서 출발할 당시에는 모자와 마스크를 쓰고 있었으나 에서 내릴 당시에는 모자를 벗고 마스크만 쓰고 있었다. 전씨는 승용차에서 내려 경호원이 내민 손을 잡고 건물 안으로 걸어갔으나 특별히 거동이 불편한 모습을 보이지는 않았다. 신뢰관계인 자격으로 동석하게 해달라고 신청한 부인 이순자 여사도 법정으로 함께 이동했다. 전씨는 "왜 책임지지 않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아무런 대답을 하지 않고 ...

    한국경제 | 2020.04.27 12:45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진단기기' 덕에 웃는 한국 외교…메릴랜드 이어 콜로라도도 "생큐"

    ... 구매 사실을 밝히며 "한국에 큰 빚을 졌다"고 감사를 표했다. 호건 지사는 한국계 유미 호건 여사와 결혼해 '한국 사위'로 불린다. 호건 지사는 지난 3월28일부터 ‘오래가는 우정’이란 ... 외교가에서 한국의 위상이 올라갈 것으로 예상된다. 미국에 진출한 기업도 한국산 진단기기로 덕을 보고 있다. 현대자동 미국법인은 지난 14일 한국 씨젠이 만든 코로나 진단기기 6만5000개를 '드라이브 스루' 진료소 ...

    한국경제 | 2020.04.23 13:27 | 주용석

  • thumbnail
    [총선 D-1] 황교안 "이순신 장군처럼…국민의 힘으로 승리" 종로 총력전(종합)

    선거운동 시작 광화문광장서 마지막 기자회견…"조용한 심판 시작됐다" "계속 종로구민과 함께할 것"…막 승객·기사에 인사로 선거운동 마무리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는 4·15 총선을 하루 앞둔 14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선거 ... 여기에서 종로구민과 계속 함께 할 것이다. 제가 어떤 직을 갖고 있든지 종로 구민과 함께하겠다"고 강조했다. 황 대표는 총선 당일인 15일 오전 자택 인근 투표소에서 부인 최지영 여사와 함께 투표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14 23:15 | YONHAP

  • thumbnail
    황교안, 대국민회견 큰절로 마치고 종로 표심훑기 '저인망' 유세

    ... 오전 보신각에서 통합당 지지를 호소하는 대국민 기자회견을 큰절로 마무리한 뒤 곧바로 지붕이 뚫린 핑크색 SUV 량에 올라 종로지역을 집중 순회하는 유세에 나선다고 황 대표 캠프 관계자가 전했다. 황 대표는 선거운동 기간 그래왔듯이 ... 종로 구민과 계속 함께 할 것이다. 제가 어떤 직을 갖고 있든지 종로 구민과 함께하겠다"고 강조했다. 황 대표는 총선 당일인 15일 오전 자택 인근 투표소에서 부인 최지영 여사와 함께 투표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14 11:41 | YONHAP

  • thumbnail
    '무관의 F1 제왕' 스털링 모스, 향년 91세로 타계

    529례 레이스에서 212승…F1 챔피언십에서는 '끝내 무관' 영국 모터스포츠의 '전설적인 드라이버' 스털링 모스 경(91)이 현지시간으로 12일 지병을 이겨내지 못하고 세상을 떠났다. 로이터 통신 등 영국 언론들은 13일(한국시간) 일제히 모스 경이 영국 런던의 메이페어 자택에서 별세했다는 소식을 전했다. 모스 경의 부인 수지 여사는 영국 일간지 데일리 메일을 통해 "모스 경은 그가 살아왔던 것처럼 멋진 모습으로 돌아가셨다"라며 "그저 피곤한 듯 ...

    한국경제 | 2020.04.13 21: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