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4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취업자 13개월 만에 증가"…뚜껑 열어보니 '초단기 근로자'

    ... 주당 1~17시간 일하는 ‘초단기 근로자’가 많고, 국가 경제의 허리 역할을 담당하는 30대와 40대 고용률이 떨어져 고용의 질은 점점 더 악화하고 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기저효과 따른 ‘통계 착시’ 가능성 통계청이 14일 발표한 ‘3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692만3000명으로 작년 같은 달과 비교해 31만4000명 늘었다. 15세 이상 고용률은 0.3%포인트 오른 59.8%로 ...

    한국경제 | 2021.04.14 17:35 | 김소현

  • thumbnail
    [천자 칼럼] 20년 애증의 '천스닥'

    ... 곤두박질쳤다. 지수는 2003년 34.64까지 내려갔다. 개인이 많이 몰렸던 터라 곳곳에서 곡소리가 터져나왔다. 지수가 너무 낮아지자 정부는 2004년부터 기준지수를 1000포인트로 조정했다. 그냥 10배 높인 ‘착시’였을 뿐이지만 34보다는 340이 그래도 훨씬 나아보였다. 2005년 노무현 정부도 벤처기업 활성화 대책을 내놨다. 한때 700선까지 올라 ‘코스닥 부흥’의 기대가 높았으나 곧 다시 주저앉았다. ...

    한국경제 | 2021.04.13 17:50 | 박성완

  • '보복 소비' 늘어도 웃지 못하는 카드사

    ... 영세 가맹점에 소비가 집중되면서 카드사들이 오히려 80억원 상당의 적자를 본 것도 비슷한 맥락이다. 코로나19가 한창이던 지난해 카드사들이 거둔 당기순이익도 전년보다 23% 증가했지만 이 역시 비용 감소에 따른 ‘불황형 흑자’였다는 항변을 내놓고 있다. 그럼에도 이런 ‘통계적 착시’가 수수료 인하 압박의 빌미가 될까봐 카드업계는 전전긍긍하고 있다. 이인혁 기자 twopeopl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12 17:19 | 이인혁

  • thumbnail
    [한경 CFO Insight] KPMG- CFO, 기업과 시장 잇는 가교(架橋) 역할 해야

    ... 기여하기 어렵다'는 등의 선입견은 CFO가 극복해야 할 과제이다. CFO는 조직의 중장기적인 재무계획을 통해 조직의 지속가능성을 확보해야 한다. 기술 기반 바이오 헬스케어 스타트업의 경우 투자유치 규모를 성과로 보는 착시 현상이 생길 수 있다. 그리고 초기 단계부터 기업공개(IPO)를 목표로 재무계획을 수립하기도 한다. 하지만 IPO 이후 스톡옵션을 받은 핵심인재가 줄줄이 빠져나가면서 상장 이전에 비해 회사의 역량이 떨어진 탓에 위기를 맞는 경우가 ...

    한국경제 | 2021.04.12 05:50 | 마켓인사이트

  • thumbnail
    상반기 상장 앞둔 '야놀자'…"동남아 '현지화' 전략 통할까"

    ... 가장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토종 OTA를 키우는 것이 야놀자 동남아 시장 공략의 전략이자 목표"라고 말했습니다. 일각에선 젠룸스의 '깜짝' 실적이 코로나19 사태로 해외여행이 사라지면서 나타난 일시적인 착시나 반사 효과일 수 있다는 평가도 있습니다. 국경 폐쇄와 여행 제한 조치로 해외여행이 불가능한 상황에서 글로벌 OTA 이용 감소는 당연한 결과라는 겁니다. 글로벌 OTA 주 이용자가 미주, 유럽 여행객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아주 근거없는 ...

    한국경제 | 2021.04.10 21:15 | 이선우

  • thumbnail
    [윤성근의 법과 법정] 위협받고 있는 표현의 자유와 민주주의

    ... 사람들이 몰려가 비난하는 현상이 우려할 정도로 증가하고 있다. 이것이 위축효과를 일으켜, 많은 사람은 할 말이 있어도 표현하지 않는다. 다수가 침묵하는 동안 강경하고 선명한 견해를 확대 재생산하는 소수의 목소리가 마치 여론인 것 같은 착시를 일으킨다. 이런 현상은 정치적 견해가 양극화, 진영화되며 더 심해지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집권세력이 가짜뉴스를 규제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면 결과적으로 표현의 자유를 압살할 위험이 있다. 교회권력이 지배하던 시절 대부분의 선량한 ...

    한국경제 | 2021.04.07 17:50

  • thumbnail
    포인트모바일, 무상증자 권리락 효과…9%대 급등

    산업용 모바일 기기업체 포인트모바일이 급등하고 있다. 무상증자에 따른 권리락 착시효과에 매수세가 몰리는 것으로 풀이된다. 6일 오전 9시31분 현재 포인트모바일은 권리락 기준가인 2만5000원 대비 2300원(9.20%) 오른 2만73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종가는 4만9200원으로, 권리락 기준가는 이보다 약 49% 낮은 수준으로 결정됐다. 무상증자에 따른 권리락이 반영되면서 주가가 낮아 보이는 효과가 나타나 매수세가 몰리는 것으로 풀이된다. ...

    한국경제 | 2021.04.06 09:36 | 류은혁

  • thumbnail
    코스피 영업익 '반도체 투톱' 빼면 10% 줄었다

    ... 107조4072억원으로 이 기간 3.2% 늘었다. 순이익은 63조4533억원으로 18.1% 증가했다. 순이익 증가는 어려운 영업환경에서 기업들이 긴축경영에 나선 영향이다. 전체적으로 수익성이 개선된 것 같지만 반도체 효과에 따른 착시현상도 있다. 삼성전자를 제외한 유가증권시장 상장 기업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71조4133억원으로 전년 대비 6.4% 감소했다. SK하이닉스까지 빼면 66조4007억원을 기록, 이 기간 감소폭이 9.8%에 달했다. 비교 대상인 2019년은 ...

    한국경제 | 2021.04.04 17:30 | 양병훈

  • 전체 투자 늘었지만, 글로벌 수준 못미쳐…'삼성 착시효과'도

    국내 100대 기업의 연구개발(R&D) 투자에서 삼성전자가 차지하는 비중이 매년 늘고 있다. 국내 기업의 R&D 투자 증가율은 삼성전자를 제외하면 1%포인트가량 떨어진다. 이른바 ‘삼성전자 착시효과’다. 4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지난해 R&D 투자비는 21조2292억원으로, 100대 기업 전체(47조9532억원)의 44.3%에 달한다. 2017년 42.6%, 2018년 43.4%, 2019년 ...

    한국경제 | 2021.04.04 17:18 | 강경민

  • thumbnail
    눈부시게 아름다워, 시리게 슬픈 '북유럽 모나리자'

    ... 인체 동세에 변화를 주고 생동감을 불어넣는 효과가 있다. 그뿐만 아니라 얼굴이 가장 아름답게 보이는 얼짱 각도가 나온다. 얼굴선이 갸름해 보이고, 눈은 커 보이며, 이마에서 코로 이어지는 선이 또렷해지면서 얼굴이 입체적으로 보이는 착시 효과가 나타난다. 둘째, 파란색 터번을 머리에 두른 소녀의 이국적 패션이 서양미와 동양미의 조화를 이루며 시대를 초월하는 아름다움을 낳았다. 16~18세기 유럽에서 이국적 취향이 유행하면서 이슬람 복식 문화를 상징하는 터키풍 의상이 ...

    한국경제 | 2021.04.01 17: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