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1,9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집코노미TV] "年 4% 수익률도 위험…덜컥 물면 '쪽박' 찬다"

    ... 소비자들을 흡입하는 것 같습니다. 시세보다 싸게 살 수 있다는 것, 그리고 유찰이라는 제도가 있습니다. 최저입찰가의 저감이죠. 그래서 법원에 따라서는 한 번 떨어질 때마다 20~30%는 최저입찰가격이 떨어지거든요. 이런 부분이 가격의 착시효과, 시중에 있는 동일 물건 대비 최소 20~30%는 싸게 보이는 기저효과가 있어서 참여자들은 관심을 관심을 가질 수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전형진 기자 상가는 낙찰을 받더라도 거기서 영업하시는 상인들의 소득이 줄었기 때문에 ...

    한국경제 | 2020.04.16 13:46 | 전형진

  • thumbnail
    총선 후 경제 정책 'again 2017'로 가나

    ... 노인일자리를 올해 74만개까지 늘렸는데, 앞으로 4년간도 매년 10만개씩 확대할 계획이다. 계획대로면 2024년엔 114만개에 이르는 셈이다. 노인일자리 확대로 취업자 총량이 뛰면서 고용 통계가 양호한 것처럼 나오는 ‘착시 현상’이 심해질 것이란 지적이 제기된다. 복지 확대는 재정 지출 증가로 이어질 수밖에 없다. 기초연금 예산만 해도 정부 계획대로 내년 추가 인상이 이뤄질 경우 2025년 27조2000억원까지 치솟을 것으로 추산된다. ...

    한국경제 | 2020.04.15 14:05 | 서민준

  • thumbnail
    백화점 '명품 불패'가 계속 된다고?

    ... 줄었지만 해외 시계·보석 매출은 27.4% 늘었다고 발표했다. 신세계도 4월 3일부터 9일까지 7일간 전체 매출이 13.8% 빠졌지만 명품 판매는 1.0% 늘었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는 반짝 세일로 인한 ‘착시’ 가능성이 크다는 지적이다. 실제로 롯데백화점의 2, 3월 명품 매출은 하향 곡선이었다. 2월엔 지난해보다 6% 줄었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여파가 본격화된 3월엔 19.3%나 감소했다. 신세계백화점도 ...

    한국경제 | 2020.04.12 18:33 | 민지혜

  • thumbnail
    '위기는 과연 기회인가'…고려종금 윤과장을 꿈꾸는 동학개미들

    “지금은 삶이 바뀌는 순간이다. 계급, 신분이 싹 다 바뀌는 거다.” 1997년 11월. 고려종합금융에 다니던 윤정학 과장(유아인 분)은 한국의 경제위기를 직감한다. 그는 위기를 인생을 바꿀 기회로 활용하기로 한다. 윤 과장은 달러, 주식, 부동산 등에 순서대로 베팅해 삶을 바꿀 만한 부를 얻게 된다. 2018년 11월 개봉한 ‘국가부도의 날’이 재조명받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

    한국경제 | 2020.04.10 17:24 | 강영연

  • thumbnail
    반도체로 버틴 삼성…"코로나 진짜 충격은 지금부터"

    ... 1분기(1~3월) 잠정 실적(매출 55조원, 영업이익 6조4000억원)에 대한 삼성 고위 관계자의 평가다. 반도체 덕분에 실적 평가의 바로미터(기준)가 되는 분기 6조원대 영업이익을 지켰다는 것이다. 산업계 전체로는 삼성전자로 인한 착시효과를 우려했다. 삼성전자의 선방이 자칫 “다른 기업들도 괜찮겠지”라는 ‘잘못된 신호’를 줄 수 있다는 우려다. 한 대기업 관계자는 “1분기 다른 대기업의 실적은 쇼크 수준을 ...

    한국경제 | 2020.04.07 17:19 | 황정수/이승우/김보형

  • 伊·스페인 코로나19 확산세 꺾이나…당국 "정점 다다랐다"

    ... 코로나19 확산세가 꺾이고 있다는 관측을 조심스럽게 내놓고 있다. 신규 확진자 증가세가 최근 일주일새 하향 추세를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정부의 강력한 봉쇄조치가 본격적인 효과를 내고 있다는 관측과 함께 검사 규모가 줄어든 데서 비롯된 착시현상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통계전문 사이트 월도미터에 따르면 2일(한국시간) 오전 4시 기준 세계 코로나19 확진자는 92만1020명에 달한다. 사망자는 4만6155명이다. 미국 누적 확진자는 20만7535명으로, 전 세계에서 가장 ...

    한국경제 | 2020.04.02 05:11 | 강경민

  • thumbnail
    30대 기업 현금 창출능력 1년 새 30% 급감…차입금은 44兆 폭증

    ... 설비투자와 인수합병(M&A)을 위해 기업들이 대출과 채권 발행을 통해 빌린 총차입금이 248조7136억원으로 50조원 넘게 불어난 영향이다. 하지만 이렇게 늘어난 차입금마저도 순현금을 90조원 보유한 삼성전자 때문에 빚어진 착시라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삼성전자를 빼면 29개 기업의 순차입금은 지난해 127조9456억원에 달한다. 마찬가지로 삼성전자를 뺀 영업활동 현금흐름(54조9159억원)의 두 배가 넘는 규모다. 급성장하는 2차전지 시장에서 승기를 ...

    한국경제 | 2020.03.31 17:15 | 임근호

  • thumbnail
    대구 의사 15명 중 1명 '신천지 교인'…간호사도 45명

    ... 발표 과정에서 신천지 교인 확진 의료진까지 제공함으로써 '대구 감염 의료진, 30% 신천지'라는 언론 보도가 이어졌다"며 "이로 인해 방역 최전선에 있는 의료진 상당수가 마치 신천지 교인인 듯한 착시 현상을 초래했다"고 지적했다. 감염 의료진 중 60명은 완치됐다. 현재 32명은 병원, 26명은 생활치료센터에 있으며 1명은 자가격리 중이다. 2명은 다른 지역으로 이송됐다. 중증 상태로 알려진 코로나19 확진 의사는 경북 ...

    한국경제 | 2020.03.31 13:39 | 고은빛

  • thumbnail
    국제유가 52% 떨어졌는데…국내 유가는 7.5% '찔끔 하락' 왜?

    ... 보이긴 하지만 국제 유가와 비교하면 하락폭이 미미하다. 지난 27일 국내 휘발유 가격은 L당 1411.92원으로 지난달 28일과 비교하면 7.5% 하락하는 데 그쳤다. 전문가들과 정유업계는 이를 두고 “세금이 만든 착시효과”라고 설명한다. 국내에서는 전체 기름값의 약 60%를 세금이 차지하기 때문이다. 관세(세율 3%), 석유수입 부과금(L당 16원), 교통에너지환경세(L당 529원) 등이다. 여기에 주유소 임차료와 인건비 등 고정비도 ...

    한국경제 | 2020.03.29 17:28 | 구은서

  • thumbnail
    [분석과 전망] '코로나 한파' 근로의욕 높이는 지원이어야

    ... 주에 40시간 꽉 채워 일한 사람을 전일제 1명(1FTE)으로 산정한다. 20시간 일하면 0.5FTE, 60시간 일하면 1.5FTE 식으로 차등화해 취업자 수를 계산한다. 영국처럼 공공부문 단시간 일자리 비중이 높은 국가에서 통계착시 현상을 피하기 위해 이 지표를 보조적으로 사용하고, 경제협력개발기구(OECD)도 국가별로 발표한다. 지난달 전일제환산 취업자 수는 1년 전에 비해 20만7000명 줄었고, 고용률(65세 미만)은 0.8%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나온다. ...

    한국경제 | 2020.03.24 18: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