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81-90 / 1,9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3월 1~20일 일평균 수출 -0.4%…'코로나 쇼크' 내달 본격화할 듯

    ... 회복세를 보였다. ‘수출 선방’의 원인으로는 작년 3월 저조했던 실적에 따른 기저효과가 우선 거론된다. 작년 3월 수출은 470억320만달러로, 전년 대비 8.4% 감소했다. 작년 실적이 워낙 나빴던 데 따른 착시효과가 있다는 얘기다. 전염병에도 불구하고 반도체 자동차 휴대폰 등 주력 수출 시장은 서서히 회복하고 있다는 분석도 있다. 산업통상자원부 관계자는 “우리 기업들이 중국 시장이 위축되자 바로 동남아시아 수출을 확대하는 등 ...

    한국경제 | 2020.03.23 17:35 | 조재길

  • thumbnail
    '카나리아의 경고' 잊었나…기업 신용위험 8년 만에 최고로

    ... 악화→신용등급 강등’으로 이어질 것이란 우려가 나온다. 한국 간판 기업들의 신용도에도 금이 가고 있다. LG화학, SK이노베이션, 이마트, KCC 등의 등급이 줄줄이 강등됐다. “‘반도체 착시’에 가려져 제대로 보지 못했던 불안정한 기업 신용의 단면을 코로나19 사태가 드러냈다”(국내 신용평가사 관계자)는 지적도 나온다. 무디스와 S&P, 피치 중 한 곳이라도 부정적 전망을 붙인 한국 기업(금융회사 ...

    한국경제 | 2020.03.20 17:11 | 김진성

  • thumbnail
    코로나 본격 확산 前이었는데…2월 수도권과 부·울·경 회생·파산 급증

    ... 6년만에, 개인회생·파산은 8년만에 최고치였다. 법조계 관계자는 “올해는 설 연휴가 예년과 달리 1월 하순에 있었기 때문에 2월 신청 건수가 상대적으로 늘어보였을 수가 있지만 단순히 명절 때문에 나타나는 착시가 아닌 것 같다”며 “지역 경기가 심각하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휴직·실업자늘어 회생·파산신청 급증할 듯 회생·파산 전문가에 따르면 지역 경기한파나 ...

    한국경제 | 2020.03.15 16:14 | 안대규

  • 자산운용사 실적 '미래에셋 착시효과'?

    ... 4365억원으로 54.6% 증가했다. 반면 나머지 회사 순이익 총계는 같은 기간 30.3% 늘어나는 데 그쳤다. 지난해 순이익이 급증한 미래에셋자산운용을 제외하면 자산운용업계 순이익 증가세가 둔화하는 ‘미래에셋 착시효과’도 관찰됐다. 미래에셋운용의 작년 순이익은 해외부문과 계열사 실적 호조 등으로 전년 대비 776억원(127.5%) 늘어난 1384억원을 기록했다. 상위 2~4위를 합친 것과 비슷한 수준이다. 미래에셋운용을 뺀 지난해 자산운용업계 ...

    한국경제 | 2020.03.11 17:24 | 오형주

  • thumbnail
    잠실 실거래가 '뚝'…"하락 신호탄인가, 급매물 때문인가"

    ... 상황”이라며 “시중에 유동성은 늘었지만 향후 금리 인하 가능성이 있고, 잠실 일대 입주량이 많지 않을 것 등을 감안하면 하락세가 이어지기는 어렵다”고 분석했다. ◆"급매물 1~2건이 불러온 착시효과" 공인중개사들도 최근의 집값 하락은 '일반적인 하락세'와는 다른 경향을 보이고 있다고 말한다. 약세장의 징후인 단계적 가격 하락이 아니라는 얘기다. 거래량이 크게 증가하지 않는 상황에서 급매물 1~2건이 ...

    한국경제 | 2020.03.10 09:15 | 안혜원

  • thumbnail
    '아침마당' 전영록 나이, 67세 맞아?…놀라운 동안 외모 "김학래와 친구"

    ... '아침마당'의 '화요초대석'에는 전영록이 출연했다. MC들은 전영록에게 "아들이 나온 줄 알았다", "진짜 어려보인다"며 그의 동안 외모에 칭찬을 그치지 않았다. 이에 전영록은 "착시현상이다"라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김학래는 전영록에게 "내가 봐도 아주 어리게 보인다. 거기다 모자까지 그렇게 쓰고 옷도 그따위로 입고 이러니까"라며 장난을 쳤다. 그러자 전영록은 "이따위로 ...

    연예 | 2020.03.10 09:05 | 김수영

  • thumbnail
    코로나 직격탄에 2월 수출 11.7%↓

    ... 수출이 큰 폭으로 하락했다. 1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2월 수출은 412억6000만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4.5% 늘었다. 하지만 작년엔 2월이던 설 연휴가 올해는 1월에 있으면서 지난달 조업일수가 사흘 늘어난 데 따른 착시 효과라는 지적이다. 조업일수를 배제한 지난달 하루평균 수출(18억3000만달러)은 전년 동기 대비 11.7% 감소했다. 하루평균 수출은 작년 11월 -12.6%에서 12월 -7.3%로 하락폭이 둔화한 데 이어 올 1월 4.6%로 14개월 ...

    한국경제 | 2020.03.01 17:52 | 조재길

  • thumbnail
    인사동 한정식집 "개업 이래 이런 불황 처음"…변호사·의사도 '비명'

    ... 고소득층에서 줄고 저소득층에서 증가한 것은 3분위 이상 자영업자가 소득이 감소해 1~2분위로 추락했기 때문이다. 이들이 기존 1~2분위 자영업자보다는 상대적으로 소득이 높아 1~2분위 전체의 사업소득이 증가한 듯한 ‘착시효과’가 나타났다. 김태기 단국대 경제학과 교수는 “침체의 영향이 고소득 자영업자에게까지 번지고 있다”고 말했다. 가계 사업소득 5분기 연속 감소 '사상 최장' 경기 불황에 코로나까지 ...

    한국경제 | 2020.02.20 17:42 | 이태훈/성수영/김익환/신연수

  • 무너지는 자영업자...가계 사업소득 5분기 연속 감소

    ... 저소득 자영업자의 소득이 증가한 것은 3분위 이상의 자영업자가 소득이 줄며 1~2분위로 추락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이들이 기존 1~2분위 자영업자보다는 상대적으로 소득이 높아 1~2분위 전체의 사업소득이 증가한 듯한 ‘착시효과’가 나타났다는 것이다. 김태기 단국대 경제학과 교수는 “고소득 자영업자들의 소득이 줄고 있다는 것은 경기가 그만큼 좋지 않다는 의미”라며 “현 정부 정책의 실패가 고소득층에까지 번지고 ...

    한국경제 | 2020.02.20 12:00 | 이태훈

  • thumbnail
    [김세직의 신성장론] '5년 1%P 하락 법칙' 깨야 한국 경제가 산다

    ... 4~5년간 한국 경제는 2%대 후반에서 3% 정도의 연간 성장률을 보였다. 그렇지만 박근혜 정부에서 최경환 당시 경제부총리가 주도한 이른바 ‘초이노믹스’로 대표되는 경기부양책 및 일시적 무역수지 흑자에 따른 착시효과를 제거하면 우리의 성장 능력은 그보다 훨씬 낮은 1%대 중반까지 이미 내려왔을 수 있다. 그렇다면 다음 정부 때는 0%대의 암울한 전망까지 가능하다. 세계적으로 보면 과거 6% 이상의 고도성장을 맛본 뒤 45년 이상 지속적 ...

    한국경제 | 2020.02.13 17: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