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5,4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시아나 M&A 불씨 되살아나나…금호·HDC현산 대표 만난다

    ... 생산적인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발표했다. HDC현산은 지난 9일 아시아나항공 인수 거래 종결 시한을 이틀 앞두고 금호산업과 대면협상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HDC현산은 금호산업과 산업은행 등 채권단이 수차례 요청한 대면협상에 일절 응하지 않았다. HDC현산은 한 발 더 나아가 대면협상의 격을 실무진에서 대표이사급으로 높이자고 역제안했다. 금호산업은 “HDC현산이 아시아나항공에 대한 인수의지가 변함 없다면 언제든지 만나서 ...

    한국경제 | 2020.08.10 17:10 | 강경민

  • 반년 만에 다시 돌아온 외국인, 지난달 5820억원어치 순매수

    ... 3조2250억원, 13조4500억원 규모 주식을 팔아치우는 등 5개월간 26조원 이상을 순매도했다. 투자자 국적별로는 영국(7550억원), 아일랜드(4470억원), 룩셈부르크(3170억원) 등지에서 지난달 주로 순매수했다. 지난달 채권시장에서 외국인의 순투자액은 2조2340억원을 기록했다. 상장채권 순매수액 6조3360억원에서 만기상환액(4조1020억원)을 뺀 수치다. 외국인 채권투자는 올 들어 7개월 연속 순투자를 유지하고 있다. 7월 말 기준 외국인 채권보유액은 ...

    한국경제 | 2020.08.10 17:05 | 오형주

  • thumbnail
    금호산업 "HDC현산과 만나 아시아나항공 거래종결 논의 기대"(종합)

    ... 금호산업이 그러면서도 재실사에 관해 명시적인 의견을 피력하지 않았다는 점에서 다소 누그러든 모양새라는 분석도 나온다. 금호 측으로선 일단 만나서 현산 측의 인수 의지를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에 문을 열어놨다는 것이다. 금호산업과 채권단은 11일을 계약 이행 '데드라인'으로 보고, 12일부터 금호산업이 계약을 해지할 수 있다는 입장이다. 현산은 "금호산업 측의 의견을 검토하고 있다"며 지금으로선 전날 입장에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0 17:04 | YONHAP

  • '건전성 관리' 나선 은행, CD 발행 대폭 늘린다

    ...채 발행이 잇따를 것으로 전망된다. 시중은행 관계자는 “규제 완화 시한이 한 달여 앞으로 다가온 만큼 현금화하기 쉬운 자산을 더 늘려놔야 안심할 수 있는 상황”이라며 “저금리 기조가 이어지면서 채권을 발행하기 좋은 환경이기 때문에 발행 규모는 더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규제 완화 조치를 더 연장해야 한다는 주장도 제기된다. 코로나 사태가 예상보다 길어지면서 은행권 부담도 커졌기 때문이다. 신한 KB 하나 우리금융 ...

    한국경제 | 2020.08.10 16:55 | 정소람

  • thumbnail
    '옵티머스 펀드사기 공모' 스킨앤스킨 고문 구속기소

    ... 유모(39)씨를 ▲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사기 및 횡령 ▲ 사기 ▲ 자본시장법 위반 ▲ 사문서위조 및 위조 사문서 행사 등 혐의로 구속기소 했다. 유씨는 2017년 6월부터 2018년 11월까지 공공기관 발주 관급공사 매출채권(공사대금채권)에 투자하겠다고 속여 378명의 피해자로부터 3천585억원 상당을 편취한 후 부실채권 인수나 '펀드 돌려막기' 등에 사용한 혐의를 받는다. 지난 6월 스킨앤스킨의 자금 150억원을 마스크 구매에 사용하는 것처럼 속여 ...

    한국경제 | 2020.08.10 16:48 | YONHAP

  • 국고채 금리 일제히 상승…3년물 연 0.830%

    10일 국고채 금리가 일제히 상승했다. 이날 서울 채권시장에서 3년 만기 국고채 금리는 전 거래일보다 2.0bp(1bp=0.01%포인트) 오른 연 0.830%에 장을 마쳤다. 10년물 금리는 연 1.363%로 4.4bp 상승했다. 5년물과 1년물은 각각 3.7bp 상승, 1.3bp 상승으로 연 1.095%, 연 0.668%에 마감했다. 20년물은 연 1.552%로 3.8bp 올랐다. 30년물과 50년물은 각각 3.1bp 상승, 3.2bp ...

    한국경제 | 2020.08.10 16:30 | YONHAP

  • 코스피지수 예상치 줄줄이 상향조정하는 증권사들

    ... NH투자증권과 IBK투자증권은 각각 2300, 2350을 올해 코스피지수 상단으로 예상했다. 이미 이 수준을 넘었지만 수정 계획은 아직 없다. "일시적인 현상일 가능성이 높다"고 보기 때문이다. 이창목 NH투자증권 리서치센터장은 "코로나19 재확산, 하반기 경제 지표 악화로 인한 조정 가능성이 있다"며 "채권시장에는 이미 불안감이 많이 반영됐다"고 말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10 15:37 | 양병훈

  • thumbnail
    신보, 호우피해 중기 지원…특례보증·매출채권보험 우대

    ... 선포된 지역의 피해기업에는 운전자금 최대 5억원, 시설자금은 소요 금액 범위 안에서 확대 지원하고 보증료는 0.1%를 적용한다. 이와 함께 보증심사 절차를 간소화하고, 기존 보증은 상환 없이 전액 만기를 연장하기로 했다. 매출채권 보험 우대혜택도 제공한다. 재해피해 확인서를 발급받거나 특별재난지역에 소재한 기업은 매출채권 보험 가입 시 보험료를 10%를 할인받을 수 있다. 보험금 지급 심사 기간도 단축해 보험금도 신속히 받을 수 있다. 신보는 추가 피해를 ...

    한국경제 | 2020.08.10 14:32 | YONHAP

  • 중진공, 중소기업인 재기 지원하는 '리부트 캠페인'

    ... 달간 사업실패 경험이 있는 중소벤처기업인의 재기를 지원하는 특수채무자 '리부트(재시동)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0일 발표했다. 올해 코로나19로 어려워진 경제여건을 감안해 특수채무자 리부트 캠페인 기간 중 특수채권 감면비율을 최고 인정비율로 일괄 적용하고, 연체이자는 전액 면제하기로 했다. 코로나19로 소득이 감소한 경우나 미취업청년 등 즉시 분할상환이 어려운 채무자에게는 분할상환 기간 중 첫 해에 6개월의 거치기간을 부여하여 정상적인 경제활동에 ...

    한국경제 | 2020.08.10 14:02 | 김동현

  • thumbnail
    코로나19에 치명타 맞은 항공업…'지각 변동' 시작

    ... '통매각'이었다. 하지만 올해 들어 코로나19로 인해 상황이 급변하면서 매각에 이상기류가 감지됐다. 현산이 4월 30일로 예정됐던 아시아나항공의 주식 취득일을 삭제, 변경한 것을 시작으로 매각에 좀처럼 속도가 나지 않았다. 6월 초 채권단은 현산에 '이달 말까지 인수 의사를 밝혀야 계약 연장이 가능하다'는 취지의 내용 증명을 보냈다. 이에 현산은 7월 24일 인수 의지에는 변함이 없지만 “인수 상황 재점검 절차에 착수하기 위해 8월 중순부터 12주간 아시아나항공과 ...

    한경Business | 2020.08.10 13: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