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31-3740 / 3,9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01~2002 프로농구 3일 '점프볼'

    ... 서울과 창원 안양 부천 전주 등 5개 도시에서 개막해 6개월간의 열전에 돌입한다. 각 팀들은 정규시즌이 끝나는 내년 3월14일까지 지난해보다 9경기 늘어난 54경기씩을 치르며 치열한 순위경쟁을 벌인 후 1,2차 플레이오프와 챔피언결정전에 들어가게 된다. 올시즌 프로농구는 그 어느 때보다 변화된 모습으로 팬들을 찾아간다. 우선 팀별로 연고지나 팀명을 바꾼 경우가 많다. 삼성 썬더스와 SK 나이츠는 연고지를 각각 수원과 청주에서 서울로 옮겼으며 전주 KCC 이지스(전 ...

    한국경제 | 2001.11.01 17:23

  • 프로농구 정규리그 3일 5곳에서 '점프볼'

    ... 씻어준다. 프로농구 10개 구단은 내년 3월 14일까지 팀당 54경기씩 모두 270경기를 치르고1, 2차 플레이오프와 챔피언 결정전을 포함하면 6개월간 마라톤 레이스를 벌이게 된다. 지난해 챔피언 서울 삼성은 새로 둥지를 튼 잠실체육관에서 ... 맞게됐다. 원년 우승을 이룬 전통의 명가 기아 엔터프라이즈는 모비스 오토몬스로 이름을바꾸며 부산에서 울산으로 옮겨갔고 챔피언 2차례를 지낸 현대 걸리버스도 간판을 KCC 이지스로 변경하고 대전에서 전주로 본거지를 바꿨다. 청주 SK 나이츠가 ...

    연합뉴스 | 2001.11.01 11:06

  • [프로농구] 돌아온 스타 "나를 지켜봐"

    ... 기대된다. 지난 시즌 내내 고질적인 아킬레스건 부상으로 최악의 해를 보냈던 `컴퓨터 가드' 이상민도 이번 시즌을 앞두고 누구보다 많은 땀을 흘렸다. 이상민은 지난 시즌 자신의 부진으로 개인 성적 저조는 물론 팀의 4시즌 연속챔피언결정전 진출 실패에 결정적인 원인을 제공했다. 하지만 이번 시즌의 이상민은 지난 시즌과는 분명하게 다르다고 자신한다. 최근 연습경기에서 15점 안팎의 높은 득점력을 보였고 인천 SK로 팀을 옮긴 조니 맥도웰 대신 '98-'99시즌 ...

    연합뉴스 | 2001.10.30 09:35

  • NBA 메이슨, 밀워키와 4년 계약

    ... 밀워키 감독은 거칠고 힘이 좋은 플레이로 유명한 메이슨을 영입함에 따라 로포스트의 득점력과 리바운드가 한층 강화되고 다른 선수들도 많은 도움을 받게 돼 조직력도 좋아질 것으로 내다봤다. 밀워키는 지난 시즌 '삼총사'로 불리는 샘 카셀, 레이 앨런, 글렌 로빈슨의 활약으로 중부지구 1위를 차지했지만 필라델피아와의 동부컨퍼런스 결승에서 골밑에 허점을 보이며 패해 챔피언결정전에 오르지 못했다. (밀워키 AP=연합뉴스) leslie@yna.co.kr

    연합뉴스 | 2001.10.26 10:31

  • [프로농구] 올시즌 최고 용병은 누구

    ... 스피드가 녹슬지 않았고 KCC에서 인천SK로 둥지를 옮긴 맥도웰도 5년차다운 노련함을 앞세워 MVP탈환을 노리고 있다. 두명의 '맥' 다음으로는 무스타파 호프(삼성)와 마이클 매덕스(코리아텐더)가 돋보이는데, 특히 호프는 지난해 챔피언결정전에서 돋보이게 활약하면서 플레이에자신감이 붙었고 훅슛 등 다양한 슛기술로 무장, '다크호스 1순위'로 꼽힌다. 지난해 1순위로 뽑혔던 매덕스는 무릎부상 악령을 떨치고 NBA급 기량을 보여주겠다며 벼르고 있다. 이 밖에 친정인 KCC로 ...

    연합뉴스 | 2001.10.26 09:24

  • NBA 필라델피아, 스노 부상으로 비상

    ... 주전들 중 앨런 아이버슨과 애런 맥키가 각각 팔꿈치와 어깨부상으로 초반 출장이 불투명한 가운데 스노마저 장기 결장이 불가피해지는 설상가상의 상황을 맞게 됐다. 지난 시즌 컨퍼런스 결승전에서 오른발 골절상을 당하고도 LA레이커스와의 챔피언결정전에서 경기당 평균 12.6득점, 어시스트 6개로 선전했던 스노는 지난 6월 이부위에 대한 1차 수술을 받는 등 온몸이 만신창이다. 한편 필라델피아는 지난 시즌 팀 최고승률을 경신하며 챔피언결정전에 오르는등 최고의 해를 보냈지만 주전들의 ...

    연합뉴스 | 2001.10.24 09:38

  • thumbnail
    올시즌 프로농구 11월3일 잠실서 개막

    ... 10개 구단은 11월3일 및 4일 각각 시즌 개막 경기를 치른 뒤 팀당 54경기씩총 270경기를 갖게 된다. 전년도 챔피언 삼성이 새로 둥지를 튼 잠실 홈코트에서 코리아텐더를 상대로 벌이는 시즌 첫 경기가 KBL의 공식 개막전이다. 올스타전은 내년 1월27일 열리며 내년 3월14일 정규시즌이 폐막되고 플레이오프와 챔피언결정전 등 포스트시즌 경기 일정은 나중에 결정된다. 이번에 출범 5주년을 맞은 프로농구는 경기수가 종전 5라운드에서 6라운드로 늘어나고 ...

    연합뉴스 | 2001.10.17 16:25

  • thumbnail
    '돌아온 농구황제' 기량건재 .. 조던, 시범경기 출전

    ... 만에 팬들 앞에 선보였다. 조던은 12일(한국시간) 오번 힐에서 열린 NBA 디트로이트 피스턴스와의 시범경기에 출전,전성기 못지않은 실력을 선보이며 복귀전을 성공리에 마쳤다. 지난 98년 6월 시카고 불스와 유타 재즈와의 챔피언 결정전 6차전 이후 3년4개월 만이다. 이날 선발로 출장한 조던은 1,2쿼터 동안 17분을 뛰었으며 8득점,3리바운드,1가로채기,1블록슛,2실책을 기록했다. 조던은 전성기 때의 화려한 플레이를 선보이지는 않았지만 빠른 스피드와 ...

    한국경제 | 2001.10.12 17:21

  • thumbnail
    '농구황제' 조던, 3년4개월만에 공식 경기

    ... 한국시간) 오번힐에서 열린 미국프로농구(NBA) 디트로이트 피스톤스와의 첫번째 시범경기에 출전해 녹슬지않은 기량을 선보이며 복귀 신고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98년 6월15일 시카고 불스 유니폼을 입고 마지막 출전했던 유타 재즈와의 챔피언결정전 6차전 이후 3년4개월만에 처음으로 공식 코트에 선 것. 당초 첫번째와 두번째 시범경기에 출전하지 않으려던 계획을 바꿔 팬들을 위해이날 시범경기에 나온 조던은 전반에만 17분을 뛰면서 8득점에 리바운드 3개, 실책2개, 가로채기 ...

    연합뉴스 | 2001.10.12 14:28

  • thumbnail
    '농구황제' 조던 3년4개월만에 공식 경기

    ... 복귀를 선언했던 조던은 12일(이하 한국시간)오번힐에서 열린 미국프로농구(NBA) 디트로이트 피스톤스와의 첫번째 시범경기에 출전했다. 이로써 조던은 98년 6월14일 시카고 불스 유니폼을 입고 마지막으로 출전했던 유타 재즈와의 챔피언결정전 6차전 이후 처음으로 공식 경기 코트에 선 것. 자신의 복귀를 기다린 팬들을 위해 첫번째와 두번째 시범경기에 출전하지 않으려던 당초 계획을 바꿔 이날 시범경기에 나온 조던은 전반이 끝난 현재 16분간 뛰면서 8득점에 리바운드 3개, ...

    연합뉴스 | 2001.10.12 10: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