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51-3760 / 3,8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농구대표팀 서장훈.김주성 트윈타워 구축

    ... 이규섭(198㎝. 삼성썬더스)이 가세한데다 포워드진에 송영진(198㎝. LG세이커스), 방성윤(196㎝. 연세대)도 선발돼 이번 대표팀은 높이와 힘에서 최강의 전력을 갖췄다는 평가다. 특히 협회는 프로농구 최우수선수 조성원(LG)과 챔피언결정전 최우수선수 주희정(삼성)을 비롯해 조상현(SK), 추승균(KCC), 김병철(동양오리온스) 등 노련한 프로선수들을 주전으로 내세우기로 했다. 또 패기가 돋보이는 김동우(2m.연세대), 황성인(상무)도 대표팀에 합류시켜 주전들의 ...

    연합뉴스 | 2001.06.14 19:55

  • LA레이커스 "1승 남았다" .. 오닐 34득점...적지서 2연승

    ... 세븐티식서스는 플레이오프 이후 계속되는 게임에 지친 모습이 역력했다. LA는 14일(한국시간) 미국 필라델피아 퍼스트유니언센터에서 열린 2000~2001 NBA 챔피언결정전 4차전에서 샤킬 오닐과 코비 브라이언트 콤비를 앞세워 필라델피아에 1백 대 86으로 완승했다. 챔피언결정전 1차전에서 패했던 LA는 이후 3연승을 내달리며 챔피언 단상까지 단 1승만을 남겨두었다. 그동안 LA에 맞서 맹렬한 기세를 올려온 필라델피아는 이날 총체적인 부진을 보였다. ...

    한국경제 | 2001.06.14 17:28

  • LA레이커스 '한발 먼저' .. NBA챔피언결정전 3차전

    LA 레이커스가 식스맨 로버트 오리의 맹활약으로 챔피언 결정전에서 먼저 2승을 올렸다. LA는 11일(이하 한국시간) 필라델피아에서 열린 2000∼2001 미국프로농구(NBA)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와의 챔피언결정전 3차전에서 오리가 종료 1분 전 7점을 몰아넣는 등 고비 때마다 빛나는 활약을 펼친 데 힘입어 필라델피아를 96 대 91로 물리쳤다. NBA 9년차인 오리는 올 시즌 호화군단 LA의 벤치 멤버로 나서 경기당 평균 5.2점을 올리는 ...

    한국경제 | 2001.06.11 17:22

  • [미프로농구] LA, 필라델피아 꺾고 승부 원점

    ... 9일(한국시간)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센터에서 열린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와의 2000-2001 미국프로농구(NBA) 챔피언결정전 2차전에서 31점을 터트리며1차전 부진을 깨끗이 씻은 브라이언트의 활약에 앞세워 98-89로 승리했다. 1차전에서 ... 97-89로 다시 달아나며 승부를 갈랐다. 3차전은 11일 필라델피아로 장소를 옮겨 열린다. ◇9일 전적 ▲챔피언결정 2차전 레이커스 (1승1패) 98-89 필라델피아 (1승1패) (로스앤젤레스 AP=연합뉴스) transi...

    연합뉴스 | 2001.06.09 13:47

  • 필라델피아 'LA 나와라" .. NBA챔피언 결정전 진출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 앨런 아이버슨을 앞세운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가 미국프로농구(NBA) 챔피언 결정전에 진출했다. 필라델피아는 4일(이하 한국시간) 필라델피아에서 열린 NBA 동부컨퍼런스 결승 최종 7차전에서 44점을 ... 진출하는 감격을 맛봤다. 필라델피아는 7일부터 로스앤젤레스에서 서부컨퍼런스 우승팀이자 지난해 챔피언 LA 레이커스와 챔피언 자리를 놓고 7전4선승제의 마지막 승부를 벌이게 됐다. 이날 승부는 정규리그 MVP(최우수선수)이자 득점왕인 아이버슨의 ...

    한국경제 | 2001.06.04 17:17

  • [미프로농구] 밀워키, 위기 탈출로 승부원점

    ... 타이기록(9개)을 세운 앨런(41점)의 폭발적인 슛 덕분에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를 110-100으로 이겼다. 이로써 7전4선승제의 승부에서 위기에 몰렸던 밀워키는 3승3패가 돼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LA레이커스가 기다리고 있는 챔피언결정전에 나갈 티켓의 주인은 오는 4일 필라델피아에서 벌어지는 최종 7차전에서 가려진다. 밀워키는 1쿼터에만 25점을 몰아 넣은 앨런 등의 슛으로 3쿼터 한때 33점차까지앞섰고 80-54로 시작한 4쿼터에서 경기종료 6분22초전 필라델피아가 ...

    연합뉴스 | 2001.06.02 14:20

  • [컨페드컵] 결승골 주인공 '유비' 유상철

    ... 경기서 1-1 동점골을 터뜨려 국민들에게 감동을 주기도 했다. 울산 현대에서 중원을 지휘하다 지난해 일본 J리그 명문 요코하마 마리노스로 옮겨 17골을 기록하며 한때 득점왕에 가까이 가는 등 눈부신 활약을 펼쳤고 팀을 리그 챔피언 결정전까지 올려놓기도 했다. 올 시즌을 앞두고 연봉 8천만엔에 황선홍과 홍명보가 뛰고 있는 가시와 레이솔로 이적, 한국 축구의 매운 맛을 보여 주고 있다. 그러나 그의 '만능플레이'가 히딩크 감독에게는 크게 부각되지 못했던 게 ...

    연합뉴스 | 2001.06.01 23:04

  • LA레이커스, NBA챔프전 선착 .. 샌안토니오에 파죽의 4연승

    지난 시즌에 이어 2연패를 노리는 LA 레이커스가 파죽의 4연승으로 챔피언결정전에 선착했다. LA는 28일(한국시간) 홈코트에서 열린 미국프로농구(NBA) 서부컨퍼런스 결승전인 플레이오프 4강 4차전에서 샤킬 오닐(26점·10리바운드)과 코비 브라이언트(24점·11어시스트) 두 콤비의 활약에 힘입어 샌안토니오 스퍼스를 1백11 대 82로 대파했다. 7전4선승제의 컨퍼런스 결승을 4연승으로 마감한 LA는 지난해에 이어 서부컨퍼런스 왕좌에 오르며 ...

    한국경제 | 2001.05.29 00:00

  • 밀워키 "아이버슨빠진 필라델피아쯤이야" .. NBA동부챔피언전 2승1패

    미국 프로농구(NBA) 플레이오프 동부컨퍼런스 챔피언결정전에서 밀워키 벅스가 앨런 아이버슨이 빠진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를 제압했다. 밀워키는 27일 홈코트에서 열린 플레이오프 4강전 3차전에서 샘 카셀(24점),레이 앨런(20점),글렌 로빈슨(18점) 등 빅3의 활약으로 필라델피아를 80 대 74로 꺾었다. 이로써 원정 2연전에서 1승1패로 균형을 맞췄던 밀워키는 홈경기 첫판을 잡아 2승1패로 앞섰다. 시즌 최우수선수에 뽑혔던 아이버슨이 왼쪽 ...

    한국경제 | 2001.05.28 00:00

  • LA 레이커스 '1승' .. NBA서부지구 챔피언결정

    LA 레이커스의 ''공룡센터'' 샤킬 오닐과 코비 브라이언트가 샌안토니오 스퍼스의 ''트윈 타워''를 넘어 미국프로농구(NBA) 서부 컨퍼런스 챔피언 결정전 1차전 승리를 따냈다. LA는 20일(한국시간) 원정경기로 치러진 NBA 플레이오프 3회전 서부컨퍼런스 챔피언결정전 1차전에서 브라이언트가 45점을 쓸어 담고 리바운드 10개로 맹활약한데다 오닐마저 28점과 리바운드 11개로 거들어 샌안토니오 스퍼스를 1백4 대 90으로 완파했다. 브라이언트는 ...

    한국경제 | 2001.05.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