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831-3840 / 4,4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농구] 김주성 "5년 연속 챔프전 진출이 목표"

    ... 세우지 않는 그의 특성상 이례적인 말이었다. "앞으로 자유계약선수(FA)가 되려면 2년 남았는데 그 2년간 계속 챔피언 결정전에 오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욕심으로 되는 것은 아니지만 팀 동료들과 최선을 다하면 가능할 것으로 ... 옮겨 1년으로 데뷔 후 4년 연속 챔프전에 올랐던 것이 기록이다. 물론 김주성이 개인적인 영광을 위해 5년 연속 챔피언전 진출이라는 목표를 세운 것은 아니다. '개인적인 목표'라고 말은 했지만 내용을 뜯어보면 그것도 다 팀 전체적인 ...

    연합뉴스 | 2005.11.20 00:00

  • 아드보카트호 평가전 잠정 결정..내년 1월 재소집

    ... 리그 경기를 치르러 17일 소속 팀으로 돌아갔다. 국내파 중 소속 팀이 플레이오프에 나간 선수들은 휴식없이 K리그 포스트시즌에 대비한다. 나머지 선수들은 휴식을 취하며 시즌을 정리한다. 아드보카트 감독은 K리그 플레이오프(20일)와 챔피언결정전(27일.12월4일)을 관전한 뒤 다음달 9일 독일 라이프치히에서 열리는 본선 조 추첨에 참석한다. '숨은 진주' 찾기는 계속된다. 아드보카트 감독은 K리그에서 발굴한 신예들을 겨울 전지훈련에 합류시켜 테스트한다고 공언했다. ...

    연합뉴스 | 2005.11.17 00:00

  • [프로농구] LG, 4연승 신바람

    ... 4쿼터에 자신의 진가를 발휘한 현주엽(13점.5어시스트)의 활약으로 공동 1위를 달리던 원주 동부를 78-71로 제압했다. 이로써 LG는 5승5패로 승률 5할에 복귀하며 공동 5위로 뛰어 올랐고 동부는 단독 3위로 내려앉았다. 챔피언결정전에서 수차례 맞붙은 전창진 동부 감독과 신선우 LG 감독의 지략대결로도 관심을 끌었던 이날 경기는 쫓고 쫓기는 치열한 접전 속에 마지막 승부처에서 집중력을 보인 LG의 승리로 끝났다. 동부 자밀 왓킨스(25점.11리바운드)의 골밀플레이에 ...

    연합뉴스 | 2005.11.17 00:00

  • 프로배구 2005-2006시즌 일정 확정

    ... 올림픽공원 펜싱경기장에서 중립경기로 진행되고 `별들의 잔치' 올스타전 역시 같은 곳에서 내년 2월11일 열린다. 또 플레이오프는 정규리그 2위와 3위팀이 3전2선승제로 맞붙고 여기서 이긴 팀이 정규리그 1위팀과 5전3선승제의 챔피언 결정전을 벌인다. 챔프전은 최대 5차전까지 갈 경우 4월2일까지 열리고 시즌 종료 후에는 한국과 일본의 남녀 1, 2위팀이 자웅을 겨루는 V-리그 톱매치가 같은 달 22∼23일 남자팀은 서울, 여자팀은 일본 도쿄에서 각각 개최된다. ...

    연합뉴스 | 2005.11.16 00:00

  • 손초롱, 최연소 세계여자복싱 챔프

    '10대 전사' 손초롱(18.성남체)이 18세9개월의 나이로 사상 최연소 세계 여자 복싱 챔피언의 자리에 올랐다. 손초롱은 12일 경기도 성남 서울보건대학 체육관에서 열린 국제여자복싱협회(IFABA) 미니멈급 세계챔피언 결정전에서 ... 강타를 허용했고, 한국 선수에게 잇달아 두 체급 타이틀을 빼앗기는 수모를 감수해야 했다. IFBA 플라이급 세계 챔피언 최신희(22.성남체)도 이날 1차 방어전에서 압도적인 기량을 바탕으로 일본의 제트 이즈미를 리드한 끝에 5회 50초만에 ...

    연합뉴스 | 2005.11.12 00:00

  • [프로축구] 전문가가 본 4강 판도

    '성남-울산 박빙, 부산-인천은 인천 우세.' 성남 일화-울산 현대(성남제2종합운동장), 부산 아이파크-인천 유나이티드(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가 오는 20일 오후 2시 프로축구 삼성 하우젠 K리그 2005 챔피언결정전 진출 티켓을 놓고 물러설 수 없는 한판 대결을 벌인다. 네 팀은 모두 FA컵에서 8강 진출조차 좌절된 상황에서 K리그 우승에 목을 매고 있어 치열한 접전이 예상된다. 축구전문가들은 일단 성남-울산전은 박빙의 승부, 부산-인천전은 ...

    연합뉴스 | 2005.11.10 00:00

  • [프로축구] 플레이오프.챔프전 시간 확정

    프로축구 삼성 하우젠 K리그 2005 플레이오프가 오는 20일 오후 2시 단판 승부로 열린다. 4강 플레이오프 승자끼리 맞붙는 챔피언 결정전은 오는 27일 오후 2시30분과 다음달 4일 오후 2시에 펼쳐진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9일 플레이오프 및 챔피언 결정전 시간을 이같이 확정했다면서 경기방식은 90분 경기 후 연장전(전.후반 각 15분), 승부차기 순으로 승부를 가린다고 밝혔다. 플레이오프 대진은 전기 우승팀 부산 아이파크와 통합순위 1위팀(부산 ...

    연합뉴스 | 2005.11.09 00:00

  • [NBA] 브라운 감독의 뉴욕, 3연패 수모

    ... 3경기를 패하는 수모를 당했다. 올 시즌 NBA 최고의 명장 래리 브라운 감독을 영입한 뉴욕은 7일(한국시간) 매디슨스퀘어가든에서 열린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 홈 경기에서 81-83으로 무릎을 꿇었다. 지난 시즌 디트로이트 피스톤스를 챔피언결정전에 진출시켰던 브라운 감독은 뉴욕에서 새 시즌을 시작했지만 선수들간 최상의 조합을 찾지 못한 채 고전을 거듭했다. 브라운 감독은 루키 데이비드 리, 채닝 프라이, 네이트 로빈슨을 동시에 출전시키는 모험을 감행했다. 하지만 프라이만이 ...

    연합뉴스 | 2005.11.07 00:00

  • 신한-조흥은행, S버드 파이팅 정기예금 판매

    ...의 성적에 따라 최고 연 5.0%의 금리를 제공하는“제3차 에스버드 파이팅 정기예금”을 오늘부터 12월19일까지 판매합니다. 이 상품은 정규리그 성적에 따라 연 3.5%~연 4.5%의 다양한 금리를 제공하며 또한 플레이오프와 챔피언 결정전을 걸쳐 최종 우승할 경우에는 0.5%의 우승 축하 금리가 추가되어 5%의 금리가 적용됩니다. 또한 여자프로농구에 대한 관심도를 높이고자 이 예금에 가입한 고객에게는 정규리그 무료입장 교환권을 1인당 10매씩 증정하며 신한은행 농구선수의 ...

    한국경제TV | 2005.11.02 00:00

  • [프로농구] 이상민-신기성 시즌 첫 맞대결

    ... 펼친다. 둘은 올 시즌에는 첫 만남이지만 최근 두 시즌 동안에는 그야말로 '지겹다'는 표현이 어울릴만큼 KBL 전체를 통틀어 가장 자주 맞대결을 펼친 사이다. 신기성이 원주 TG삼보(현 동부)에 있었던 이전 두 시즌에서 연속으로 챔피언 결정전에서 만나는 바람에 최근 2년간 무려 25경기에서 서로를 막고 뚫어야 했던 것. 물론 두 팀에 속해 있던 다른 선수들도 마찬가지지만 팀 공수를 직접 조율하는 포인트가드의 특성상 이 둘보다 더 '맞대결'이라는 표현이 어울리는 ...

    연합뉴스 | 2005.11.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