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871-3880 / 4,4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한은행 "농구 우승하면 보너스 금리"

    ... 정기예금 상품을 이달 7일부터 29일까지 판매합니다. 신한은행의 '제2차 S-Birds 파이팅 정기예금'은 '2005 여자프로농구 여름리그'에서 신한은행 소속 농구단이 우승할 경우 연 4.5%의 금리를 제공하게 됩니다. 이후 플레이오프와 챔피언 결정전에서 소속농구단이 최종 우승할 경우 0.5%의 보너스 금리를 추가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신한은행측은 전했습니다. 신한은행은 지난해 여자 농구단의 새출범을 기념하기 위해 이와 같은 정기예금을 1차로 판매한 바 있습니다. 신한은행은 ...

    한국경제TV | 2005.07.08 00:00

  • 여자프로농구 여름리그 야간경기 일부 실시

    ... 발표했다. 이에 따라 다음달 7일 막을 올리는 여름리그는 7월 13일 오후 7시 우리은행-신세계(춘천)의 경기를 시작으로 공휴일을 제외하고 평일에 15경기를 야간 경기로 진행할 계획이다. 하지만 플레이오프(9월7일∼12일)와 챔피언결정전(9월14일∼22일)은 현행대로 낮 경기로 진행된다. 이날 신한은행과 타이틀스폰서 조인식을 한 김원길 WKBL 총재는 "인천 금호생명이 구리, 수원 삼성생명이 용인으로 옮기는 조치가 모두 관중을 보다 많이 유치하기 위한 방법의 하나였다. ...

    연합뉴스 | 2005.06.30 00:00

  • 북한발 '女風' 국제스포츠계 강타

    ... 전통의 강호 중국을 제치고 아시아 1위에 오른 데 이어 여자 프로복싱 선수 3명이 세계여자권투협의회(WBCF) 초대 챔피언에 등극하면서 국제 스포츠계를 강타하고 있다. 국제여자복싱협회(IFBA) 챔피언으로 얼굴을 알렸던 김광옥(27... 챔피언으로 각각 이름을 올렸다. 또 신예 최은순(25.함흥철도국체육선수단)도 WBCF 라이트플라이급(48.98㎏) 챔피언 결정전에서 미국의 이븐 카플스 선수를 판정으로 꺾고 챔피언 대열에 합류함으로써 여자 프로복싱 강국으로서 북한의 위상을 ...

    연합뉴스 | 2005.06.29 00:00

  • 배구스타 후인정.김세진, 여고 1일강사

    ... 대한체육회가 공동 주관하는 `학교 스포츠 보급 프로그램' 행사에 참가한다고 28일 밝혔다. 총 12개 종목 중 마지막으로 열리는 이 프로그램의 강사로 나오는 `스커드미사일' 후인정(프로배구 원년 정규시즌 MVP)과 `월드스타' 김세진(챔피언결정전 MVP)은 이 학교 2,3학년생에게 서브와 공격, 리시브 시범을 보인 뒤 2개팀으로 나눠 15분간 실전게임도 벌인다. 이에 앞서 김혁규 KOVO 총재는 `스포츠는 감동이다'라는 주제의 특강을 하고 배구 용품 등을 학교측에 전달한다. ...

    연합뉴스 | 2005.06.28 00:00

  • 한민주, 남북 여자프로복싱 대결 판정패

    ... 손수현(명일여고)-김명심(평양상업학원 부속학교)이 3라운드 접전 끝에 승부를 가리지 못해 역시 무승부 처리됐다. 아울러 북한의 프로복서 3명이 세계챔피언에 올랐다. 밴텀급의 김광옥은 일본의 모리모토 시로, 라이트플라이급 최은순은 이븐 카풀스(미국)를 상대로 WBCF 초대 타이틀 결정전을 치러 각각 심판전원일치 판정승을 거뒀고 슈퍼플라이급의 류명옥도 엘리자베스 산체스(멕시코)에게 2회 50초만에 TKO승을 낚았다. (평양=연합뉴스) 심재훈기자 ...

    연합뉴스 | 2005.06.28 00:00

  • thumbnail
    "절대 넣을 수 없을 걸!"

    샌안토니오 스퍼스의 팀 던컨이 24일 미국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 최종 7차전 3쿼터에서 슛을 시도하자 디트로이트 피스톤스의 벤 월리스(오른쪽)가 막으려하고 있다.

    연합뉴스 | 2005.06.24 16:47

  • 샌안토니오 NBA '탈환' ‥ 디트로이트 81-74

    ... 2년 만에 미국프로농구(NBA) 정상에 복귀했다. 샌안토니오는 24일(한국시간) 홈코트인 SBC센터에서 열린 챔피언결정전(7전4선승제) 최종 7차전에서 팀 던컨(25점·11리바운드)과 마누 지노빌리(23점)가 막강 화력을 과시하며 디펜딩 ... 81-74로 제압했다. 이로써 샌안토니오는 2002~2003시즌 우승 이후 2년 만에 다시 정상에 오르며 통산 세 번째 챔피언 반지를 끼었다. 이날 골밑을 장악하며 공격과 수비에서 맹활약한 던컨은 개인 통산 세 번째 챔피언결정전 최우수선수(MVP)로 ...

    한국경제 | 2005.06.24 00:00 | 한은구

  • '컴퓨터 세터' 최태웅, 발목 수술

    '컴퓨터 세터' 최태웅(29.삼성화재)이 수술대에 올랐다. 프로배구 대전 삼성화재 블루팡스는 24일 지난 V-리그 챔피언결정전에서 발목을 접질린 최태웅이 이날 오전 서울 노원구 을지병원에서 수술을 했다고 밝혔다. 최태웅은 리그 종료 후 휴식을 취하며 다친 발목에 대한 치료를 해왔으나 결국 수술이 불가피하다고 판단한 것으로 전해졌다. 회복 및 재활까지는 약 3개월이 걸릴 것으로 예상돼 올 겨울로 예정된 프로배구 V-리그에는 제때 합류할 수 있을 ...

    연합뉴스 | 2005.06.24 00:00

  • 프로배구 '한.일 인터리그' 추진

    ... 예정인 올스타전 때 양국 선수가 함께 참가하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 이와 함께 양국 정규리그 우승팀간 한.일 챔피언결정전도 치를 계획이다. KOVO와 일본배구협회는 인터리그 실시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한 상태여서 다가오는 시즌에 실현될 ... 원년 우승을 이끈 신치용 삼성화재 감독은 "인터리그에 앞서 일본 우승팀 도레이 애로우즈와 9월 또는 11월 한.일 챔피언전 3∼4경기를 계획하고 있다. 침체된 배구 열기를 끌어올리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엄한주 대한배구협회 ...

    연합뉴스 | 2005.06.24 00:00

  • [NBA] 던컨, 생애 세번째 챔프전 MVP

    샌안토니오 스퍼스의 '미스터 펀더멘털' 팀 던컨(29.211cm)이 2004~2005 미국프로농구(NBA) 챔피언 결정전(7전4선승제)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던컨은 24일(한국시간) 열린 챔피언 결정전 디트로이트 피스톤스와의 최종 7차전에서 25점 11리바운드를 기록, 팀의 81-74 승리를 이끌었다. 던컨은 올 챔피언 결정전 7경기를 하는 동안 평균 20.6점 14.1리바운드의 맹활약을 펼쳐 MVP에 선정되는 기쁨을 안았다. 던컨은 ...

    연합뉴스 | 2005.06.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