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881-3890 / 4,4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자프로복싱 남북대결, 평양 체육촌으로 확정

    ... 28일 오후 3시 3천500석 규모의 평양 체육촌 레슬링경기장에서 북한의 국제여자복싱협회(IFBA) 밴텀급 세계챔피언 김광옥, 슈퍼플라이급 챔피언 류명옥, 최은순의 세계여자권투협의회(WBCF) 챔피언 결정전을 비롯해 손초롱-한연순의 ... 김광옥은 일본의 마베라스, 류명옥은 엘리자베스 산체스(미국), 최은순은 이븐 카풀스(미국)와 각각 WBCF 초대 챔피언 자리를 다툰다. 한국에서는 박상권 KBC 회장 겸 WBCF 초대 회장을 단장으로 100여명의 대표단이 25일 방북해 ...

    연합뉴스 | 2005.06.20 00:00

  • 오닐,"코비가 누구냐?"

    ... 8시즌동안 함께 뛰면서 우승을 세 차례나 합작해냈지만 성폭행 혐의로 경찰의 조사를 받던 브라이언트가 조사 과정에서 오닐의 이름을 거론하는 등 코트 밖에서는 '앙숙'으로 지내왔다. 한편 오닐은 이 인터뷰에서 올 시즌 디트로이트와 샌안토니오의 NBA 챔피언 결정전에 대해 "정말 지루한 시리즈다. 우리 팀이 올라갔어야 TV 시청률도 오르고 게임도 더 재미있었을 것이다"라고 평해 눈길을 끌었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기자 emailid@yna.co.kr

    연합뉴스 | 2005.06.19 00:00

  • [NBA] 디트로이트 2연승, 승부 원점

    디펜딩 챔피언 디트로이트 피스톤스가 무서운 뒷심을 발휘하며 샌안토니오 스퍼스를 홈코트에서 다시 제압했다. 디트로이트는 17일(이하 한국시간) 오번힐스 팰리스에서 열린 미국프로농구(NBA) 챔피언결정전(7전4선승제) 4차전에서 천시 빌럽스(17점) 등 무려 7명의 선수가 두자릿수 득점을 기록하는 활약으로 샌안토니오를 102-71로 완파했다. 이로써 디트로이트는 원정경기 2연패 뒤 홈에서 2연승하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5차전은 20일 같은 ...

    연합뉴스 | 2005.06.17 00:00

  • [NBA] 디트로이트, 1승 만회

    ... 홈코트에서 1승을 만회했다. 디트로이트는 15일(이하 한국시간) 오번힐스 팰리스에서 열린 미국프로농구(NBA) 챔피언결정전(7전4선승제) 3차전에서 원투펀치 리처드 해밀턴(24점)과 천시 빌럽스(20점)가 44점을 합작하며 샌안토니오 스퍼스를 ... 첫승을 신고한 디트로이트는 17일 같은 장소에서 4차전을 치른다. 디트로이트는 지난해 호화군단 LA 레이커스와의 챔피언결정전에서 원정경기 1승1패 뒤 홈에서 3연승을 거두며 챔피언 반지를 끼었다. 4쿼터 들어 근소한 리드를 지키던 디트로이트는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KT컵국제여자하키] 한국, 영국과 결승 격돌

    한국여자하키대표팀이 제5회 KT컵국제여자하키대회에서 디펜딩챔피언 영국과 결승에서 격돌한다. 김도순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5일 성남하키장에서 벌어진 대회 풀리그 5차전에서 이선옥이 전반에 선제골을 넣었지만 후반에 2골을 허용하며 ... 중국은 치열한 접전 끝에 인도를 2-1로 꺾고 2승2무1패로 풀리그 3위를 차지해 16일 아일랜드와 3,4위 순위 결정전을 벌인다. ▲15일 전적 아일랜드(2승1무2패) 4-0 말레이시아(5패) 영국(3승2무) 2-1 한국(4승1패)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북한 여성복서 3명, WBCF 랭킹 1위

    ... 올랐다. 8일(한국시간) WBCF가 처음 발표한 세계랭킹 순위에 따르면 국제여자복싱협회(IFBA) 밴텀급 세계챔피언 김광옥과 슈퍼플라이급 챔피언 류명옥(22)이 WBCF 밴텀급과 슈퍼플라이급 1위에 랭크됐다. WBC 밴텀급에서는 ... 오르테가(미국)가 2위에 올랐고 슈퍼플라이급에서는 류명옥에 이어 마리아나 후아레스(멕시코)가 그 뒤를 이었고 잠적한 전 세계챔피언 이인영(한국)이 6위에 포진했다. 김광옥과 류명옥은 오는 28일 평양에서 열리는 WBCF 챔피언 결정전을 통해 ...

    연합뉴스 | 2005.06.08 00:00

  • [NBA] 샌안토니오, 챔프결정전 진출

    샌안토니오 스퍼스가 피닉스 선스를 따돌리고 왕중왕을 가리는 미국프로농구(NBA) 챔피언결정전에 올랐다. 샌안토니오는 2일(이하 한국시간) 아메리칸웨스트 아레나에서 열린 서부콘퍼런스 결승(7전4선승제) 5차전에서 31득점, 15리바운드를 기록한 팀 던컨과 벤치 멤버들의 고른 활약에 힘입어 피닉스를 101-95로 제압했다. 이로써 4승1패로 콘퍼런스 우승을 차지한 샌안토니오는 동부콘퍼런스의 마이애미 히트-디트로이트 피스톤스(현재 2승2패) 경기의 ...

    연합뉴스 | 2005.06.02 00:00

  • 힐, 올랜도 매직 사령탑으로 복귀

    ... 올랜도 매직 구단은 25일(한국시간) "지난 90년대 올랜도를 이끌고 3번이나 한 시즌 50승을 기록했던 브라이언 힐 감독과 다시 계약했다"고 밝혔다. 힐 감독은 1995년 샤킬 오닐과 앤퍼니 하더웨이 등을 이끌고 팀을 NBA 챔피언결정전에 진출시키는 등 올랜도에서만 191승 104패로 프랜차이즈 역사상 가장 좋은 승률(0.647)을 기록한 감독. 당초 올랜도는 조니 데이비스 감독을 성적부진으로 시즌 도중 해임한 뒤 플립 손더스 전 미네소타 감독, 에릭 머슬맨 ...

    연합뉴스 | 2005.05.25 00:00

  • thumbnail
    허재 감독, "우승...결과가 말해줄 것"

    ... 전통을 잇겠다"고 다짐했다. 이상민, 조성원 등의 꽃다발을 받으며 회견장에 나타난 허 감독은 이곳 저곳에서 터지는 플래시가 말해주듯 스타 선수 출신 감독으로서의 특별한 위치를 여실히 보여줬다. 올 시즌 TG 삼보와 전주 KCC의 챔피언결정전을 보면서 코트에서 지휘를 하고 싶다는 생각을 여러 차례 했다는 그는 코트의 황제다운 여유 대신 "묵묵히 최선을 다하겠다"는 말을 여러 차례 반복하며 다소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그에 대한 관심을 표명하듯 질문은 끊임없이 이어졌고, 허 감독은 ...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삼성이 농구에서만 못 나가는 이유

    ... 프로농구의 규정을 차용한 여자프로농구에서도 수원 삼성생명은 샐러리캡(지난 시즌 7억원)에 묶여 선수를 보강하지 못하면서 최근 5시즌 연속 챔피언결정전에서 고배를 들었다. 다른 종목에서 삼성 스포츠의 약진은 눈부시다. 삼성은 프로축구에서 지난 해 정규리그를 포함해 2005 삼성하우젠컵대회, 한중일의 챔피언들이 자웅을 겨루는 A3대회, 정규리그와 FA컵 챔피언이 맞붙는 슈퍼컵까지 4개 대회를 석권했다. 이운재, 김남일, 송종국, 김대의, 최성용, ...

    연합뉴스 | 2005.05.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