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4,3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감원하고 퇴직금 누진제 없애고…최종 카드는 수신료 현실화

    ... 있을지에 주목하고 있다. 아울러 양사가 모두 '수신료 현실화'를 내세우면서 이 문제가 연내 공론화되고 시청자의 공감까지 얻을 수 있을지에도 관심이 쏠린다. ◇ KBS "3년간 1천명 감원" MBC "퇴직금 누진제 폐지" 연 1천억원대 적자 위기에 놓인 KBS는 최근 직원 감축과 수신료 현실화 등을 골자로 한 경영혁신안을 내놨다. 특히 중장기 대책으로 2023년까지 직원 1천명을 감원하겠다는 계획을 내놔 논쟁의 불씨를 지폈다. KBS는 정년퇴직 등 자연 ...

    한국경제 | 2020.07.04 08:01 | YONHAP

  • thumbnail
    금융위 추경 4조7천억…'코로나 극복' 소상공인·기업 지원

    ... 기업은행, 신용보증기금에 출자·출연하는 방식이다. 저소득·저신용 서민에게 정책 금융 공급을 확대하기 위해선 250억원을 서민금융진흥원에 출연한다. 기업 자산의 원활한 매각 지원에 쓰일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출연금 500억원도 추경에 포함됐다. 자동차 부품산업을 중점적으로 지원하는 특별보증 프로그램에도 추경 예산(신용보증기금 출연 100억원)이 투입된다. 농어민 보증 지원을 위한 농림수산업자신용보증기금에는 1천억원이 배정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3 23:42 | YONHAP

  • thumbnail
    고용에 5천억 청년에 4천억 증액…대학등록금은 간접지원

    ... 청년층의 주거·일자리, 대학등록금 반환 간접 지원 예산이 증액됐다. 6월 4일 정부안 제출 이후 발생한 주요 정책 현안을 반영한 결과다. 하지만 이보다 더 큰 규모의 감액이 이뤄져 3차 추경 예산은 정부 제출안보다 결과적으로 2천억원 감소했다. 이날 국회를 통과한 3차 추경 예산 총액은 35조1천억원(세입경정 11조4천억원, 세출 증가 23조7천억원) 규모다. 국회 심사 단계에서 정부안 중 1조3천억원이 증액되고 1조5천억원이 감액된 결과다. 증액 예산 중 가장 ...

    한국경제 | 2020.07.03 23:35 | YONHAP

  • thumbnail
    국회 예산소위, 3차추경 처리…2천억 삭감한 35.1조(종합)

    박홍근 예결위 간사 "감액 규모 역대 추경 중 가장 커"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예산안 조정소위원회는 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극복을 위한 3차 추경안 규모를 정부안에서 2천억원 삭감된 35조1천억원으로 확정, 전체회의로 넘겼다. 소위는 정부안을 토대로 총 1조3천67억원을 증액했지만, 1조5천110억원을 감액해 결과적으로는 2천42억원을 삭감한 셈이 됐다. 더불어민주당 예결위 간사인 박홍근 의원은 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

    한국경제 | 2020.07.03 21:14 | YONHAP

  • thumbnail
    [2보] 예산소위, 3차추경 처리…2천억 삭감 35.1조

    국회 예산결산특별위 예산안 조정소위원회는 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극복을 위한 3차 추경 규모를 정부안에서 2천억원 삭감된 35조1천억원으로 확정, 전체회의로 넘겼다. 소위는 지난 1일부터 사흘 동안 미래통합당의 불참 속에 더불어민주당 측 위원 5명만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3 20:53 | YONHAP

  • thumbnail
    [1보] 예산소위, 3차추경 처리…2천억 삭감 35.1조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3 20:51 | YONHAP

  • thumbnail
    3차 추경, 정부안서 2천억 감액…35.1조원 규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대응을 위해 역대 최대 규모로 편성된 제3차 추경이 3일 정부안에서 2천억원 삭감된 35조1천억원 규모로 확정됐다. 정치권에 따르면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예산안 조정소위원회는 더불어민주당 의원들만 참여한 가운데 지난 1일부터 사흘 동안 심사를 벌여 정부가 제출한 35조3천억원에서 2천억원을 깎는 안을 확정했다. 예결위 민주당 간사인 박홍근 의원은 이날 오전 기자간담회에서 "심사 결과 정부안보다 추경 ...

    한국경제 | 2020.07.03 19:11 | YONHAP

  • thumbnail
    홍콩보안법 강행·미중 갈등 속에서도 중국 증시는 랠리(종합)

    ... 위해 시중에 풀린 유동성이 증시로 대거 유입돼 지수 상승의 주요 요인이 된다는 분석도 있다. 중국은 올해 들어 수차례 정책 금리와 지급준비율을 인하하면서 유동성 공급을 크게 확대했다. 지난 1분기 중국의 위안화 대출은 7조1천억 위안 늘어 증가액이 분기 기준으로 사상 최고치에 달하기도 했다. 아울러 중국 경제의 앞날에 큰 불안 요인인 미중 갈등 격화 역시 역설적이게도 일부 중국 주식 종목 급등의 직접적인 요인이 되고 있다. 미국과 중국의 디커플링(탈동조화)이 ...

    한국경제 | 2020.07.03 17:43 | YONHAP

  • thumbnail
    홍콩보안법 강행·미중 갈등 속에서도 중국 증시는 랠리

    ... 위해 시중에 풀린 유동성이 증시로 대거 유입돼 지수 상승의 주요 요인이 된다는 분석도 있다. 중국은 올해 들어 수차례 정책 금리와 지급준비율을 인하하면서 유동성 공급을 크게 확대했다. 지난 1분기 중국의 위안화 대출은 7조1천억 위안 늘어 증가액이 분기 기준으로 사상 최고치에 달하기도 했다. 아울러 중국 경제의 앞날에 큰 불안 요인인 미중 갈등 격화 역시 역설적이게도 일부 중국 주식 종목 급등의 직접적인 요인이 되고 있다. 미국과 중국의 디커플링(탈동조화)이 ...

    한국경제 | 2020.07.03 15:34 | YONHAP

  • thumbnail
    통합 "총체적 부실 추경 용납못해"…기재차관 출신 회견

    ... 밝혔다. 이들은 "급히 개최한 16개 상임위에서 고작 몇시간 만에 35.3조원이란 막대한 예산을 날림으로 통과시켰다"면서 "추경을 빨리 처리하라는 대통령의 말씀 한마디에 집권여당 스스로 국회를 '통과부'로 전락시키고 말았다"고 성토했다. 이어 "정부는 이미 세 차례 추경으로 올해에만 97조7천억의 적자국채를 발행한다는 계획"이라며 "구체적인 상환계획조차 마련하지 않고 이를 고스란히 미래세대의 부담으로 전가하려고 한다"고 주장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3 12: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