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4,9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美친 국채금리 상승'에 휘청거린 코스피

    ... 연구원은 “중국 국경절 연휴기간(1~7일)인데도 중국인 관광객 수가 생각만큼 늘지 않은 데다 중국 당국의 보따리상(따이궁) 규제가 강화되고 있다는 소식 등이 전해지면서 매도세가 컸다”고 진단했다. 포스코(-6.63%) 등 철강주는 중국 정부가 경기 부양을 위해 겨울철 철강 생산량을 줄이지 않기로 했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하락했다. 반면 KB금융(2.94%) 기업은행(2.30%) 우리은행(1.80%) 등 은행주는 연내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에 일제히 상승 ...

    한국경제 | 2018.10.04 18:19 | 오형주/강영연

  • thumbnail
    [특징주] 무역분쟁 심화·유가 급등에 `차화철` 털썩

    미국 금리 인상과 중국과의 무역분쟁 등으로 대외 불확실성이 높아진 가운데 경기민감 업종인 자동차·화학·철강주가 일제히 하락세입니다. 오늘(4일) 오후 2시50분 현재 화학 업종은 전 거래일보다 약 4% 가까이 빠진 가격에 거래 중입니다. 전체 종목 가운데 80%에 달하는 92종목의 가격이 모두 하락했습니다. 업종 대표주인 LG화학과 롯데케미칼의 주가는 6% 이상 떨어졌습니다. 시장에서는 미국발 금리 인상 및 미중 무역분쟁으로 인한 신흥국 자금 ...

    한국경제TV | 2018.10.04 15:08

  • thumbnail
    3분기 실적 충격 우려 커지는 '화·태·철'

    3분기가 막바지를 향해가면서 주요 상장사의 올 3분기 실적 추정을 담은 애널리스트 보고서가 속속 나오고 있다. 3분기는 미·중 무역전쟁, 유가 급등 등 급변하는 대외변수가 상장사 실적에 본격적으로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예상되는 시기다. 투자자의 관심은 이 같은 대외 변수에 직접적으로 노출된 기업 실적에 쏠리고 있다. 증시 전문가들은 유가 급등에 타격을 입는 화학, 중국 정부의 보조금 축소 악영향을 받고 있는 태양광, 미·...

    한국경제 | 2018.09.13 18:05 | 송종현

  • thumbnail
    중국 감산 불확실성에 변동성 커진 철강株…"철강재 가격은 우상향"

    POSCO, 현대제철, 동국제강 등 국내 철강주들이 중국 정부가 동절기 철강감산을 시장의 예상보다 약한 강도로 진행할 수 있다는 소식에 큰 폭의 변동성을 보였다. 이와 관련해 국내 금융투자업계 전문가들은 철강사들의 주가 변동성이 관련 불확실성으로 인해 확대될 수 있겠으나 정부 정책에 대한 사실확인이 명확히 이뤄지지 않은 점을 들어 지속적인 확인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일각에서는 중국의 철강 감산 정책의 변화에도 불구하고 공급이 감소한다는 방향성에는 ...

    한국경제 | 2018.09.12 11:27 | 김소현

  • thumbnail
    코스피, 외인·기관 '팔자'에 하락… 2283 마감

    ... 2,275.13까지 떨어졌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1천889억원, 513억원을 순매도하고 개인은 1천921억원을 순매수했다. 류용석 KB증권 시장전략팀장은 "상승 출발한 남북 경협주가 하락 전환하고 포스코 등 철강주와 롯데케미칼 같은 화학주가 연중 최저치를 기록하면서 지수가 하락했다"고 설명했다. 시가총액 상위주 중에서는 SK하이닉스(0.13%), 셀트리온(0.18%), 삼성바이오로직스(0.86%), NAVER(0.14%), 삼성물산(0.40%), ...

    한국경제 | 2018.09.11 15:50 | YONHAP

  • "POSCO, 수익성 개선에 의심의 여지 없어"-유안타

    ... 이 연구원은 "2018년 동절기 감산은 감산기간이 2017년 대비 2개월 가량 늘어났으며, 그 시기도 계절적 성수기라 할 수 있는 10/1일부터 시작된다"며 "올해가 지난해와 유사하다면 9월이 국내 철강주에 투자해야 하는 시기인 것만은 틀림없다는 판단"이라고 했다. 그는 3분기에는 2분기 대비 탄소강 평균판매단가(ASP)는 상승, 원재료 투입원가는 소폭 하락함에 따라 탄소강 스프레드 개선이 예상된다고 했다. 또한 일회성비용 ...

    한국경제 | 2018.09.04 07:14 | 정형석

  • thumbnail
    [분석+]미국 쿼터 면제에…한숨 돌린 철강주(株)

    ... 2995원에 거래 중이다. 전날 8.59% 큰 폭으로 뛴 데 이어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는 것이다. 이밖에 동부제철도 오르는 중이다. 미국이 당초 우리나라에 허용하지 않았던 철강관세에 대한 품목 예외를 허용하기로 했다는 소식이 철강주에 호재가 됐다. 외신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한국·아르헨티나·브라질의 철강 쿼터 및 아르헨티나의 알루미늄 쿼터에 대해 선별적인 면제를 허용하는 포고문에 서명했다. 이에 따라 미국 기업이 한국 ...

    한국경제 | 2018.08.31 14:03 | 안혜원

  • thumbnail
    코스피, 9일만에 하락 마감 2300선 턱걸이…외국인 8일 연속 순매수

    ... 시가총액 상위주 중에서는 삼성전자(1.82%)와 포스코(0.30%) 정도만 올랐고 SK하이닉스(-0.12%), 셀트리온(-1.11%), 삼성바이오로직스(-0.78%), 현대차(-0.40%)등 대부분은 하락했습니다. 업종별로는 철강주와 화장품 관련주의 강세가 돋보였습니다. 미 품목별 쿼터 면제 가능 소식에 철강주인 동국제강(+0.52%), 세아베스틸(+0.98%), 현대제철(+0.56%), POSCO(+0.30%) 등이 상승했고, 더불어 중국 장쑤성 지역 ...

    한국경제TV | 2018.08.30 16:37

  • [특징주]철강주, 강세…트럼프, 한국 철강쿼터 면제명령 서명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한국 철강제품 쿼터 면제명령에 서명했다는 소식에 철강주들이 강세다. 30일 오전 11시 20분 현재 포스코는 전날보다 8000원(2.41%) 오른 33만9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현대제철, 현대비앤지스틸 등도 4~6%대 강세다. 트럼프 대통령은 한국, 아르헨티나, 브라질의 철강제품 쿼터와 아르헨티나의 알루미늄 제품 쿼터에 대해 미국 산업의 상황에 따라 선별적인 면제를 허용하는 포고문에 서명했다. 정형석 한경닷컴 ...

    한국경제 | 2018.08.30 11:22 | 정형석

  • [특징주]美 철강쿼터 면제에 철강주 대거 상승

    미국이 한국산 철강에 대해 수입할당제를 면제하기로 하면서 철강주가 동반 급등 양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30일 오전 10 35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POSCO는 전거래일 대비 2.71% 34만500원에, 현대제철은 4.14% 오른 5만5,400원에, 현대비앤지스틸은 4.26% 오른 1만2,250원에 각각 거래되고 있습니다. 같은 시각 코스닥 시장에서 문배철강은 22.43%, 부국철강은 16.27% 오른 가격에 거래 중입니다. 로이터 통신은 트럼프 ...

    한국경제TV | 2018.08.30 1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