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4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주(9월18일~9월24일)의 신설법인

    ... 봉천로 568-1 4층 (봉천동,삼영빌딩) ▷풀문디앤씨(이재문·10·건축공사업)서울 구로구 디지털로31길 41 312동 102호 (구로동,이앤씨벤처드림타워6차) ▷해경건설(장희선·150·철근콘크리트공사업)서울 서초구 서초대로 396 1502호 (서초동,강남빌딩) ▷해남건설(정재영·150·비계.구조물해체공사업)서울 강남구 자곡로 191 224호 (자곡동,강남푸르지오시티1차) ▷현대빌...

    한국경제 | 2020.09.25 10:05 | 민경진

  • thumbnail
    부산 재해위험 정비 현장서 60대 근로자 숨져

    24일 오후 3시 12분께 부산 강서구 대저동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 현장에서 60대 근로자 A씨가 철근에 허벅지를 찔려 다친 상태로 동료들에게 발견됐다. A씨는 이후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다량의 피를 흘린 탓에 끝내 숨졌다. 경찰은 A씨가 토사 유출방지를 위한 4m 높이 날개벽을 설치하기 위해 철근 작업을 하던 중 사고를 당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시공사와 현장 소장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수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5 07:47 | YONHAP

  • thumbnail
    대우건설, 콘크리트 두께 절반으로 줄인 '하프-PC' 공법 개발

    ... 어렵고 차음 성능이 떨어지고 누수가 발생하는 문제가 있다. 대우건설에 따르면 하프-PC 공법은 풀-PC 자재의 절반 이하 두께로 자재를 제작하기 때문에 자재 운송과 인양이 쉽다. 또 PC 자재 간 이음 부위가 적고 현장에서 잔여 철근을 배근한 뒤 콘크리트를 타설하기 때문에 차음 성능이 우수하고 누수도 줄일 수 있다. 재래식 공법으로 옥탑 구조물을 만들려면 45일 이상이 걸리지만, 하프-PC 공법을 적용하면 7∼10일 안에 완공이 가능하다고 대우건설은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20.09.24 10:14 | YONHAP

  • thumbnail
    대우건설, 국내 최초로 아파트 옥탑층 `하프-PC공법` 적용

    ... 누수에 불리하다는 단점이 있었다. 이번에 대우건설이 개발한 하프-PC공법은 풀-PC공법의 단점을 완벽히 보완한 기술이다. 공장에서 기존 풀-PC자재의 절반 이하의 두께로 하프-PC자재를 제작해 운송한 뒤, 현장에서 잔여 철근을 배근하고 콘크리트를 타설하는 방식이다. 하프-PC자재는 무게가 가벼워 자재 운송이 쉽고, 현장에서 습식으로 일부 콘크리트를 타설하기 때문에 차음 성능과 누수가 강한 장점이 있다. 대우건설에 따르면 일반적으로 재래식 공법을 적용해 ...

    한국경제TV | 2020.09.24 10:08

  • thumbnail
    대우건설, 국내 최초 아파트 옥탑층 '하프-PC공법' 적용

    ... 단점이 있었다. 이번에 대우건설에서 개발한 하프-PC공법은 풀-PC공법의 단점을 완벽히 보완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하프-PC공법은 공장에서 기존 풀-PC자재의 절반 이하의 두께로 하프-PC자재를 제작해 운송한 뒤, 현장에서 잔여 철근을 배근하고 콘크리트를 타설하는 방식이다. 하프-PC자재는 풀-PC자재 대비 무게가 가벼워 자재 운송 및 인양이 쉽다. 동일 부피의 건물일 경우 PC자재 간 이음부위가 적고 현장에서 습식으로 일부 콘크리트를 타설하기 때문에 차음 ...

    한국경제 | 2020.09.24 09:29 | 최진석

  • 금주(9월11일~9월17)의 신설법인

    ... 종로구 창경궁로27길 59 1층 (명륜3가) ▷진건에코스마트시티(송준일·20·건설업)서울 광진구 광나루로56길 85 2702호 (구의동,테크노마트21) ▷천덕종합건설(여병운·11·철근콘크리트 공사업)서울 금천구 남부순환로 1414 410호 (독산동,서원빌딩) ▷티엔케이(구동회·1·종합건설업)서울 성동구 아차산로7길 15-1 3135호 (성수동2가,효정빌딩) ▷피플아이디(윤인...

    한국경제 | 2020.09.18 09:29 | 민경진

  • thumbnail
    獨 베를린의 다채로운 멋 녹여낸 '맨온더분'

    ... 이런 남성들을 겨냥해 올가을 감성적인 신제품을 선보였다. 현대적인 고층 건물 사이로 낡은 골목길이 공존하는 도시 베를린에서 영감을 얻어 고전미와 현대적 감성을 조화시킨 디자인의 신제품을 내놨다. 베를린 하면 회색 콘크리트와 녹슨 철근 구조물이 떠오른다. 이런 이미지를 반영해 붉은색이 감도는 브라운을 메인 색상으로 정했다. 가을에 잘 어울리는 차분한 올리브, 포인트가 될 만한 오렌지, 머스터드, 퍼플 등의 제품을 두루 선보였다. ‘유럽의 뉴욕’으로 ...

    한국경제 | 2020.09.16 17:39 | 민지혜

  • thumbnail
    [김하나의 R까기] '포스트 코로나' 시대 준비한다고?…집부터 잘 지으시길

    ... 자리잡았다. 아파트의 역사가 90년이 되다보니 저마다의 괴담(?)들도 있다. 원래 이 자리가 묫자리니 사건·사고가 있던 자리였다 등은 애교수준이다. 쓰레기나 바닷모래와 같이 비상식적인 자재들로 아파트를 지었다는 얘기부터 철근이 빠졌거나 벽이나 바닥이 비어있다는 말까지 있다. 이런 얘기들을 듣다보면 '갑자기 무너지는 거 아니야'라는 말이 절로 나온다. (실제 그런 사건들도 있으니 불안한 마음이 근거가 없는 건 아니리라.) 집콕시대, 편리한 생활 ...

    한국경제 | 2020.09.16 16:07 | 김하나

  • thumbnail
    건설업계 노사 공동선언…"코로나19 어려움 같이 이겨내야"

    내국 인력 고용 활성화·생산성 향상 등 합의 민주노총 전국건설노동조합과 사단법인 철근콘크리트 서울경기인천사용자연합회 등 전문건설업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위기에 공동으로 대응하자며 손을 잡았다. 건설업계 노사는 16일 오후 서울 동작구 전문건설회관에서 '올바른 건설산업구조 정착과 노사 상생을 위한 건설노동자 전문건설업계 공동선언문'을 발표했다. 강한수 민주노총 전국건설노조 토목건축분과위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전 ...

    한국경제 | 2020.09.16 15:49 | YONHAP

  • thumbnail
    일제 자원 수탈 역사 '태백 장성 이중교'…훼손 심각

    ... 장성 이중교의 현재 모습은 '대한민국 근대문화유산'이라는 표지판이 무색할 정도다. 아치형 교각 곳곳이 부서진 채 방치되고 있다. 풍화작용은 계속되고 있으나, 관리의 손길은 미치지 않은 듯 교각의 콘크리트는 떨어져 나가 골재와 철근이 그대로 드러나 있다. 보강재인 철판이 드러난 상판 하부도 있다. 교각의 갈라진 틈에서는 식물이 자라면서 구조물의 파괴를 가속하고 있다. 거의 나무로 자란 식물들은 상부 다리 위까지 빠르게 점령해 가고 있다. 일부 교각에는 낙서도 ...

    한국경제 | 2020.09.14 13:5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