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6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운송비 올려라" 충주 레미콘 운송업자 번호판 떼고 파업

    ... 운송업자들이 운송 단가 인상을 요구하며 집단행동에 나섰다. 13일 충주시에 따르면 전국레미콘운송총연합회 충주지회는 지난 9일부터 레미콘 운송을 거부하며 일종의 '파업'을 벌이고 있다. 충주지회는 레미콘 차량 105대의 번호판을 떼어 내 지회 사무실에 보관 중이다. 이 때문에 관내 철도와 도로 건설 현장에 레미콘 공급이 중단되고 있다. 이들은 1회당 평균 4만1천원인 운송 단가를 5만원으로 인상할 것을 시내 9개 레미콘 제조 업체에 요구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7.13 15:16 | YONHAP

  • thumbnail
    취준생도 비정규직도…'인국공 사태'에 폭발

    ... 죄냐”며 “평등이 아니라 역차별”이라고 했다. 또 “그동안 한국도로공사 철도공사 서울교통공사 등 많은 공기업의 비정규직 정규직화가 이뤄졌다”며 “아르바이트처럼 기간제로 ... 비정규직 제로 시대를 열겠다”고 약속한 뒤부터다. 불공정 논란이 제기되는 와중에도 각 공기업 노동조합은 파업과 시위를 통해 직접 고용이나 근로조건 개선을 얻어내는 식의 악순환이 반복됐다. 지난 5월엔 한국도로공사 요금수납원 ...

    한국경제 | 2020.07.08 17:26 | 정지은/최다은

  • thumbnail
    "코레일, 지역본부 통폐합 등 개혁"

    ... 1조원가량의 적자가 예상됩니다. 지역본부 통폐합 등 구조 개혁에 적극 나서겠습니다.” 손병석 한국철도(코레일) 사장(58·사진)은 30일 정부세종청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평가를 받았다. 기관장인 손 사장에겐 경고 조치가 내려졌다. 손 사장은 “2~3년 전부터 연속된 철도 사고, 회계 오류, 연이은 파업 등으로 신뢰가 추락했다”며 “뼈를 깎는 자세로 개선에 나설 ...

    한국경제 | 2020.06.30 17:26 | 최진석

  • thumbnail
    코레일 사장 "코로나19로 '된서리'…지역본부 통폐합 필요"(종합)

    ... 엄중한 경고로 받아들여…조직문화 바꿔야" "상반기 6천억원 적자 추정…강도 높은 구조혁신 추진" 손병석 한국철도공사(코레일) 사장은 한국철도가 고객만족도 조사(PCSI) 조작으로 공공기관 경영평가에서 낙제점을 받은 데 대해 "우리 ... 아니다. 경영평가보다 급한 것은 경영의 정상화"라며 조직문화 혁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최근 2∼3년간 철도 관련 사건·사고, 회계 오류, 연이은 파업 문제 등으로 철도공사가 과연 국민의 신뢰를 받고 있는가에 대해 경영진으로서 ...

    한국경제 | 2020.06.30 16:37 | YONHAP

  • thumbnail
    코레일 사장 "경영평가 낙제점…공정가치 훼손에 대한 경고"

    "조직문화 바꿔야…코로나로 상반기 6천억원 적자, 구조혁신 추진" 손병석 한국철도공사(코레일) 사장은 한국철도가 고객만족도 조사(PCSI) 조작으로 공공기관 경영평가에서 낙제점을 받은 데 대해 "우리 사회가 추구하는 공정의 가치를 ... 성과급도 나가지 않는다. 손 사장은 이번 사태와 관련 조직문화 혁신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최근 2∼3년간 철도 관련 사건·사고, 회계 오류, 연이은 파업 문제 등으로 철도공사가 과연 국민의 신뢰를 받고 있는가에 대해 경영진으로서 ...

    한국경제 | 2020.06.30 15:27 | YONHAP

  • 코로나로 조촐한 94세 생일잔치 연 엘리자베스 英여왕

    ... 통상 여왕의 공식 생일행사는 수천명의 시민들과 관광객들이 몰리는 왕실의 대표적인 행사다. 하지만 올해는 코로나19 사태 여파로 약식행사로 대체됐다.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이 1952년 즉위한 후 퍼레이드가 취소된 건 1955년 철도파업 때가 유일했다. 이날 약식행사는 여왕의 공식 주거지인 버킹엄궁이 아닌 윈저성 안뜰에서 진행됐다. 여왕은 코로나19가 확산된 이후 지난 3월부터 남편 필립공과 함께 런던에서 30여㎞ 떨어진 윈저성에서 머물고 있다. 영국 군주의 공식 ...

    한국경제 | 2020.06.14 08:01 | 강경민

  • thumbnail
    엘리자베스여왕 생일행사, 코로나19로 대폭축소…'쓸쓸'

    ... 약식 행사로 대체되고, 장소도 코로나19 확산 이후 여왕이 남편 필립 공(98)과 함께 석 달 째 머무는 윈저성으로 바뀌었다. 지금까지 엘리자베스 여왕의 즉위(1952년) 후 '트루핑 더 컬러' 퍼레이드가 취소된 것은 1955년 철도파업 때 단 한 번 뿐이었다. 영국 군주의 생일 행사가 윈저성에서 열린 것은 1895년 빅토리아 여왕 이후 이번이 처음이다. 대체된 행사에 투입된 윈저성의 웰시 가드 근위보병연대 1대대 대원들은 정부의 코로나19 예방 지침에 따라 서로 간의 ...

    한국경제 | 2020.06.13 22:24 | YONHAP

  • thumbnail
    코로나에 캐나다 1분기 성장률 -8.2%…금융위기 이래 최악

    ... 기간에 비해서는 8.2% 각각 감소했다고 밝혔다. 1분기 중 특히 3월 성장률이 -7.2%를 기록, 통계 작성을 시작한 지난 1961년 이래 월간 기준 최악의 실적을 보인 것으로 조사됐다. 올 들어 캐나다 경제는 1월 전국의 철도 마비 사태와 2월 온타리오주 교사 파업 등으로 악재가 쌓인 데다 3월부터 휴교, 산업 활동 봉쇄, 국경 폐쇄, 여행 제한 조치 등 코로나19 확산 저지 대책의 전면 시행으로 경제 활동이 중단 상태에 처했다고 방송은 설명했다. 이 ...

    한국경제 | 2020.05.30 12:04 | YONHAP

  • 철도도 '코로나 구제금융'…프랑스 정부, 떼제베 4兆 지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항공사에 이어 철도회사도 각국 정부에 긴급 자금지원을 잇따라 요청하고 있다. 코로나19로 승객 수요가 90% 넘게 급감한데다 각국 정부의 봉쇄조치가 이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 막기 위해선 정부의 자금지원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SNCF는 지난해 말 연금개혁에 반대하는 프랑스 철도노조의 총파업으로 핵심 운송수단인 TGV 운행률이 절반까지 떨어지는 등 큰 타격을 입었다. 이런 와중에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5.05 07:44 | 강경민

  • thumbnail
    여당 후보, 공공부문 파업 때 필수인력 두지 말자는데…

    ... 밝혔다. 그는 "공공운수노조는 가스·발전·병원·건강보험 등 공공부문과 철도·지하철·버스·화물운송·항공 같은 운수부문의 노동자로 이뤄어진... 했다. 집권 여당의 총선 후보가 필수유지업무제도 폐지를 내세우면서 논란이 일 전망이다. 필수유지 인력이 없으면 파업철도나 병원, 항공, 방송, 은행 등 필수공익사업장에서 업무가 중단되기 때문이다. 예컨대 지하철은 필수 공익사업장이어서 ...

    한국경제 | 2020.04.09 11:02 | 임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