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91-100 / 40,5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수영의 테크IT수다] 결국 넷플릭스 손잡은 KT… LGU+는 되고 KT는 안되냐고요?

    ... 셋톱박스에서 넷플릭스 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넷플릭스 기존 가입자는 셋톱 메뉴에서 이메일만 입력하면 바로 TV화면으로 넷플릭스를 즐길 수 있습니다. 가입을 원하면 올레tv에서 리모컨으로 신청할 수 있고 구독료도 KT 통신료에 함께 청구됩니다. 넷플릭스를 큰 TV 화면으로 보고싶어하던 이용자들은 적극 환영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는 인터넷TV(IPTV) 사업자 가운데 LG유플러스만 넷플릭스와 제휴해 셋톱박스에 탑재했지만 독점계약 기간이 끝나면서 KT 이용자도 넷플릭스를 ...

    한국경제 | 2020.08.03 14:19 | 조수영

  • thumbnail
    SK브로드밴드, 온라인 전용 요금제 출시…"사은품 대신 요금 할인"

    ... 온라인을 통해 이 요금제에 가입하면 가입 상품에 따라 월 3850~1만3200원을 깎아준다. 일반적으로 초고속인터넷과 인터넷TV(IPTV)에 가입할 때 통신사에서 가입 혜택으로 각종 사은품을 준다. SK브로드밴드는 사은품 대신 매월 청구되는 요금을 할인해 고객이 사은품을 비교하는 번거로움을 덜고 실제 이용 요금도 낮췄다는 설명이다. 기존 요금의 최대 30%까지 할인받을 수 있고 SK텔레콤 이동전화를 쓸 경우 추가 할인이 적용된다. SK브로드밴드 홈페이지나 고객센터 ...

    한국경제 | 2020.08.03 11:43 | 이승우

  • thumbnail
    "월세 꼬박꼬박 내는 것도 능력…현실 모르는 소리"

    ... 230만원, 3억원에 135만원으로 계약이 나왔다. 정부와 여당에서 임대차 3법을 두고 나오는 발언들이 현실성이 없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임대차 3법 통과와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안이 시행되면서 시장은 혼란한 상태다. 계약갱신청구권, 전월세상한제가 지난 31일부터 도입되면서 임대차 시장에서 전세매물은 씨가 마른 상태다. 서울시의 서울부동산정보광장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에서 성사된 아파트 전세 계약은 6304건으로 나타났다. 올해 최다로 거래됐던 지난 2월(1만3661건)과 ...

    한국경제 | 2020.08.03 10:59 | 김하나

  • thumbnail
    김태년 "전·월세 거주 국민, 임대차법 환영…통합당 철 지난 색깔론"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3일 "우리나라 국민 중 38%가 전·월세 임대차 거주인"이라며 "이들은 전·월세 상한제와 계약갱신청구권 시행을 환영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집값 폭등으로 고통받는 서민 주거를 안정시키는 것은 정부의 헌법적인 책무"라며 "민주당은 집 없는 서민의 주거 안정을 위해 법을 개정했다"고 ...

    한국경제 | 2020.08.03 10:01 | 김소현

  • thumbnail
    '대법관 수 14명→48명으로 늘리자' 이탄희, 대법관 증원안 발의

    ... 전원의 2분의 1 이상 합의체에서 행사하도록 하는 것이 골자다. 이 의원은 "법관들의 일부 판결이 국민 의식 수준과 동떨어져 있다는 비판이 있는데 이는 법원의 폐쇄성과 승진 구조 때문"이라며 "인구 100만명 당 대법관 1인 정도는 돼야 국민들의 재판청구권을 보장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03 09:48 | 채선희

  • thumbnail
    "전세 씨가 말랐다"…서울 아파트 전세 계약 9년만에 최소

    ... 1만2326건으로 2월에 2만7103건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했다. 지난달 경기에서 성사된 다세대·연립주택 전·월세 계약은 2614건으로 역시 2월(4819건)에 비해 적었다. 임대차 시장은 정부가 계약갱신청구권과 전월세상한제, 전월세신고제를 추진하면서 더 심화한 것으로 보인다. 임차인에게 4년 거주를 보장하고 임대료 인상을 5% 이내에 묶는 방안의 도입이 확실시되면서 시장에 전월세 매물은 급격히 줄었다. 속전속결로 법안이 통과되면서 시행됨에 ...

    한국경제 | 2020.08.03 07:24 | 김하나

  • thumbnail
    "中 핵공격시 일본인 1800만명 즉사" 미국이 50년전 경고

    ... '일본의 미사일방위와 방공'이라는 문서를 통해 중국의 핵공격과 일본의 방위능력에 따른 인명피해 및 군비 시나리오를 일본에 제시했다고 3일 보도했다. 일본 외무성은 이 문서를 무기한 극비로 취급해오다가 아사히신문의 정보공개청구에 따라 일부 내용을 공개했다. 미 국방부의 문서는 일본이 방공·방위 능력을 갖추는데 필요한 비용과 이를 통해 줄일 수 있는 인명피해를 10단계로 설명하고 있다. 미군은 1976년까지 중국이 핵전력을 강화해 탄도미사일 ...

    한국경제 | 2020.08.03 06:49 | 정영효

  • 집주인이 실거주 하는지 세입자가 쉽게 확인 가능

    ... 이들 법은 임대인과 임차인, 소유자, 금융회사에 이와 관련한 정보 열람을 허용하고 있는데, 이 대상을 갱신 거절 임차인으로 확대한다는 것이다. 계약 갱신을 거부하면서 거짓으로 실거주 이유를 든 집주인에 대해 전 세입자는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제기할 수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집주인이 제3자에게 임대하는 것이 어려워진다면 손실을 감수하고 해당 주택을 2년여 동안 비어 있는 상태로 두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허위로 갱신을 거절하는 사례는 발생하지 않을 ...

    한국경제 | 2020.08.02 18:47 | 최진석

  • thumbnail
    "고액 월세 금지하자"…규제 부작용도 규제로 막겠다는 국회 [취재수첩]

    “전세를 월세로 바꾸는 집주인이 급증할 겁니다. 전·월세전환율보다 높은 월세를 받으면 제재하는 법적 근거를 만들겠습니다.”(이용호 무소속 의원) 계약갱신청구권과 전·월세상한제를 담은 주택임대차보호법이 국회를 통과한 후 정치권은 또 다른 ‘임대료 규제’를 고심하고 있다. 이 의원은 2일 논평을 내고 “가만히 두면 집 없는 세입자는 평생 월세만 내다가 끝날 수 있다”며 ...

    한국경제 | 2020.08.02 17:51

  • "전세 2년 추가 연장 계약갱신청구권은 위헌"

    계약갱신청구권제를 도입한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안이 시행되자마자 한 시민단체가 기본권을 침해하는 졸속 입법이라며 헌법소원을 제기했다. 계약갱신청구권제는 임대차 계약이 끝나는 시점에 세입자가 계약기간을 2년 추가 연장할 수 있는 제도다. 2일 사법시험준비생모임은 “계약갱신청구권제를 도입한 개정안이 임차인과 임대인의 기본권을 침해해 위헌 소지가 있다”며 헌법소원 심판 청구서를 헌법재판소에 지난 1일 제출했다고 밝혔다. 사준모는 ...

    한국경제 | 2020.08.02 17:19 | 김남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