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5011-125020 / 127,6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정비업소 난립,정비부실 따른 사고발생위험 높아

    ... 자격증소지자가 전혀없는 업소도 24.5%나되 기 때문인 것으로 지적됐다. 자동차정비관련 소비자피해는 "경정비업소 이용후"가 42.4%(1백29명)로 가 장 많았고 "일반 1,2급 정비공장 이용후"는 32.2%,"직영애프터서비스센터 이용후" 26.3%의 순으로 나타났다. 소비자피해종류로는 불량부품이나 용품사용,과다한 정비요금청구 등으로 인한 피해가 많다고 응답했고 전체적으로 60.9%의 운전자들이 자동차정비 와 관련된 각종 피해를 경험했다.

    한국경제 | 1993.07.09 00:00

  • "고액부동산거래자 사전상속혐의자 217명 세무조사중"

    ... 업무보고를 통해 "현재 각 지방청 부 동산조사반에서 고액부동산거래자와 사전상속혐의자 2백17명에 대해 특별 세무조사를 진행중"이라고 밝혔다. 또 민원이 많이 발행하고 있는 토초세와 관련,"오는 20일부터 한달동안의 고지전 심사청구기간동안 과세오류와 억울한 과세를 즉시 직권시정하는등 불합리하게 과세된점이 있다면 이를 적극 구제하겠다"고 말했다. 국세청의 특별세무조사대상자는 고액부동산을 양도하면서 양도대금을 부동산투기자금으로 사용하거나 자녀등에게 사전상속한 ...

    한국경제 | 1993.07.08 00:00

  • 금품돌려 당선된 도의회의장 구속...춘천지검

    강원도의회 의장선거와 관련한 금품살포 사건수사에 나선 춘천지검은 7일 의장 당선자 정계항(61.민자.횡성)의원이 의원들에게 2천만원을 돌린 사실 을 밝혀내고 정 의원에 대해 뇌물공여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은 또 정씨로부터 2천만원을 받아 같은 민자당 소속 의원들에게 나눠 줄 것을 부탁한 이태명(70.평창) 의원과 이 돈을 이의원한테서 받아 동료의 원들에게 직접 나눠준 황정선(56.춘천시) 의원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입건하 고, ...

    한국경제 | 1993.07.08 00:00

  • [3분 추리여행] (11) 지구의

    ... 죽게된 바둑에 기가막힌 묘수가 발견됐던 것이다. 휴지조각으로 전락됐던 8억원의 채권증서에 다시 생명을 불어넣을 방법이 있었던 것이다. 도대체 지구의의 무엇이 필자에게 묘수를 발견하게 했을까. [ 답 ] 태평양의 날짜경계선을 넘으면 우리보다 하루가 늦다. 서울에서는 어제 24시로 시효가 끝났지만 하루가 늦은 미국은 아직 시효기간내에 있다. 미국 LA의 친구에게 급히 팩스로 소장을 부쳐 S그룹의 LA 지사를 상대로 청구소송을 제기하게했다.

    한국경제 | 1993.07.08 00:00

  • 카센터등 경정비업소 사소발생위험 높아 .. 보완책 시급

    ... "경정비업소 이용후"가 42.4%(1백29명)로 가장 많았고 "일반 1,2급 정비공장 이용후"는 32.2%,"직영애프터서비스센터 이용후" 26.3%의 순으로 나타났다. 소비자피해종류로는 불량부품이나 용품사용,과다한 정비요금청구 등으로 인한 피해가 많다고 응답했고 전체적으로 60.9%의 운전자들이 자동차정비와 관련된 각종 피해를 경험했다. 이런 문제점들에도 불구하고 자가운전자들은 경정비업소의 정비행위에 대해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었다. 따라서 경정비업소를 ...

    한국경제 | 1993.07.08 00:00

  • [사회톱] 견인차 바가지요금 극성 .. 최고 10배까지 받아

    영업용 견인차량들이 견인비용을 신고요금보다 최고 10배가 넘게 청구하는등 횡포가 심한것으로 드러났다. 이같은 현상은 견인거리가 10~20km구간이거나 경부고속도로등 차량전용도로에서 더욱 성행하고 있다. 8일 손해보험협회에 따르면 최근 실제견인비용과 신고요금이 큰 차이를 보여 차주가 피해를 입은 4백25건의 사례를 조사한 결과 이들이 부담한 비용은 신고요금보다 평균 2.93배나 높았다. 견인거리로는 10~20km구간의 비용이 신고요금보다 ...

    한국경제 | 1993.07.08 00:00

  • `돈의 노예`기사 사건 이대생3명 승소...미뉴스위크지상대

    ... ''뉴스위크''에 이화여대를 배경으로 호화의류를 입은 여대생들의 사진이 ''돈의노예들:이화여대생들''이란 부제와 함께 실려 과소비의 대명사처럼 누명을 썼던 이화여대생 권모양(25,경영학과 졸)등 3명이 뉴스위크사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피고회사는 원고에게 각 3천만원씩 의 위자료를 지급하라"며 원고승소판결을 내렸다. 이번 판결은 외국언론사를 상대로 한 명예훼손 및 초상권 침해분쟁으 로서는 첫 판결이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뉴스위크측이 6쪽에 달하는 ...

    한국경제 | 1993.07.08 00:00

  • 김근태씨, 항소심서도 승소...서울고법, 국가배상 판결

    서울고법 민사9부(재판장 이진웅 부장판사)는 7일 전 민청련 의장 김근태 (47)씨가 국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 항소심에서 "국가는 김씨에 대한 수사기관의 고문에 책임을 지고 4천5백만여원을 김씨에게 지급하라"고 원심대로 원고승소 판결을 내렸다. 김씨는 85년 9월 당시 치안본부 대공분실에서 김수현(59)씨 등 경찰관 4명 으로부터 여러차례에 걸쳐 전기고문과 물고문 등을 당했다며 86년10월 소송 을 냈다. 한편 김씨를 고문한 ...

    한국경제 | 1993.07.08 00:00

  • [진료일지] 노안과 돋보기 .. 조윤애 고려의대 교수

    며칠전 은행에서 예금청구서를 쓰고 있자니 할머니 한분이 돋보기를 안가져 왔다며 난감해 하셨다. 문득 옆을 보니 고객용돋보기 세개가 있었다. 그중 +2.50의 돗수안경을 집어드리니 무척 좋아하셨다. 은행의 사소한 배려가 할머니에게는 고마운 눈으로 변한 것이다. 이날 작은 돋보기들은 사회에 한몫을 하고있었다. 40대초면 이미 생리적노쇠현상으로 돋보기없이는 글을 읽기힘든 노안이 시작된다. 나이가 들수록 수정체(카메라의 렌즈와 같음)의 탄력성은 ...

    한국경제 | 1993.07.08 00:00

  • 사할린 격추 007기 러시아에 배상 청구 소송...외무부

    정부는 83년 사할린 상공에서 격추된 대한항공 007기 사건에 대한 국제민간항공기구 (ICAO)의 최종 조사보고서 결과에 따라 구소련 을 승계한 러시아정부에 인명피해및 대한항공의 손실에 대한 배상 을 청구할 방침이라고 외무부가 6일 최종 밝혔다.

    한국경제 | 1993.07.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