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19,3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뉴욕증시, FOMC 소화하며 상승…다우 1.48%↑ 마감

    ... 업무정지)에 대비할 것을 준비하라고 연방 기관에 전달했다는 소식도 나왔다. 앞서 하원은 임시예산안과 부채한도를 담은 법안을 통과시켰으나 상원에서 통과될지는 미지수다. 미국의 경제 지표는 대체로 부진했다. 미국의 주간 실업보험 청구자 수는 줄어들 것이라는 월가 예상과 달리 다시 증가했다. 미 노동부가 발표한 지난 18일로 끝난 한 주간 실업보험 청구자 수는 계절 조정 기준으로 전주보다 1만6천 명 증가한 35만1천 명을 기록했다. 이는 월스트리트저널(WSJ)이 ...

    한국경제 | 2021.09.24 05:37 | YONHAP

  • thumbnail
    FOMC가 불러온 안도감…뉴욕증시 상승출발 [신인규의 스톡체크]

    ... 있습니다. 오늘 프리장에서는 2% 가까운 상승세를 보였죠 프리장에서 주목되는 흐름들이 오늘 장전체까지 이어질지도 지켜봐야겠습니다. 종목과 함께 살펴볼만한 지표들도 짚어보고요. 매주 목요일이면 나오는 중요 고용 데이터죠, 신규실업수당청구건수가 35만1천건으로 집계됐습니다. 32만건 수준을 예상했던 시장 컨센서스보다 나쁜 수준입니다. 어제 FOMC 이후 투자심리가 긍정적으로 돌아서고 있는 모습을 생각라면 당장 오늘 장을 움직일 변수는 아닐 수 있겠지만, 고용 시장의 ...

    한국경제 | 2021.09.23 23:44 | 강영연

  • thumbnail
    FOMC가 불러온 안도감···뉴욕증시 상승출발 [뉴욕증시 나우]

    ... 있습니다. 오늘 프리장에서는 2% 가까운 상승세를 보였죠 프리장에서 주목되는 흐름들이 오늘 장전체까지 이어질지도 지켜봐야겠습니다. 종목과 함께 살펴볼만한 지표들도 짚어보고요. 매주 목요일이면 나오는 중요 고용 데이터죠, 신규실업수당청구건수가 35만1천건으로 집계됐습니다. 32만건 수준을 예상했던 시장 컨센서스보다 나쁜 수준입니다. 어제 FOMC 이후 투자심리가 긍정적으로 돌아서고 있는 모습을 생각라면 당장 오늘 장을 움직일 변수는 아닐 수 있겠지만, 고용 시장의 ...

    한국경제TV | 2021.09.23 23:11

  • 뉴욕증시, FOMC 소화·헝다 주시 속에 상승 출발

    ... 접종 대상에는 65세 이상 고령층과 18∼64세 연령대에서 중증에 빠질 위험이 큰 사람들뿐만 아니라 해당 연령대에서 감염 위험에 노출될 가능성이 큰 사람들도 포함됐다. 미국의 경제 지표는 대체로 부진했다. 미국의 주간 실업보험 청구자 수는 줄어들 것이라는 월가 예상과 달리 다시 증가했다. 미 노동부가 발표한 지난 18일로 끝난 한 주간 실업보험 청구자 수는 계절 조정 기준으로 전주보다 1만6천 명 증가한 35만1천 명을 기록했다. 이는 월스트리트저널(WSJ)이 ...

    한국경제 | 2021.09.23 22:50 | YONHAP

  • thumbnail
    미 신규 실업수당 35만1천건…2주 연속 실업자 증가

    미국 노동부는 지난주(9월 12∼18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35만1천 건으로 집계됐다고 23일(현지시간) 밝혔다. 전주보다 1만6건 늘어나 2주 연속 증가세를 보였다. 최근 미국 고용시장은 신규실업수당 청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최저치를 기록하는 개선되는 분위기였다. 전주에는 루이지애나를 비롯해 미국 동부 연안까지 강타한 허리케인 아이다의 영향으로 실업수당 청구가 다시 늘었지만, 다시 하락세로 바뀔 것이라는 ...

    한국경제 | 2021.09.23 22:08 | YONHAP

  • thumbnail
    [기자수첩] '부인 폭행' 강동구청장, 구민 상대 거짓말

    ... 혐의는 수사기관에서 확인된 내용이다. 연합뉴스는 공인의 공직 자질과 도덕성에 대한 국민의 알권리를 지키고자 관련 내용을 성실히 취재해 보도했다. 이에 이 구청장은 보도 내용이 "오보"라고 주장하며 언론중재위원회에 정정보도를 청구하는 조정을 신청했다. 이 구청장은 정정보도를 청구하면서 "지난해 7월 주먹으로 아내의 얼굴을 때려 다치게 한 사실도 없고 이와 관련해 경찰 조사에서도 진술하거나 언급된 사실이 전혀 없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이달 10일 열린 언론중재위 ...

    한국경제 | 2021.09.23 20:00 | YONHAP

  • thumbnail
    국힘, 징벌적 손배 뺀 대안제시…시한앞둔 언론법 협상 '제자리'

    ... 언론중재법 개정 논의를 위한 '8인 협의체'가 활동 시한을 사흘 앞둔 23일 다시 머리를 맞댔으나 핵심 조항을 놓고 여전히 평행선을 달렸다. 국민의힘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9차 회의에 징벌적 손해배상 조항과 열람차단 청구권 조항을 모두 삭제하는 등의 내용을 담은 자체 대안을 제시했다. 이는 추석 연휴 전인 지난 17일 민주당이 낸 수정안과는 사실상 접점이 없는 내용이다. 가짜뉴스 피해 구제를 이유로 언론중재법 개정을 추진하고 있는 민주당은 수정안에서 ...

    한국경제 | 2021.09.23 19:40 | YONHAP

  • thumbnail
    "캐디피 13만원이나 주는데…" 골프장 갔다가 '분통'

    ... 문제를 해결한다는 계획이다. 등급 인증제를 통해 캐디들을 ‘베테랑 캐디’ ‘프로 출신 캐디’ ‘드라이빙 전문 캐디’ 등으로 세분화해 골퍼의 수준에 맞춰 매칭하고 차등화된 캐디피를 청구한다는 것. 등급은 시험과 경력 등으로 세분화한다. 추진위 관계자는 “캐디를 직접 고용하는 골프장은 점점 줄고 신입 캐디를 양성하기보다는 기존 캐디를 다른 골프장에서 빼오는 게 현실”이라며 “캐디라는 ...

    한국경제 | 2021.09.23 17:54 | 조희찬

  • thumbnail
    허리케인 아이다 여파에 허리 휘는 美 보험사

    ... 310억달러에서 최대 440억달러로 추정됐다. 아이다는 허리케인의 5개 풍속 중에서 4등급으로 평가돼 역대 최대 피해를 입혔던 카트리나(3등급)보다도 풍속이 셌다. 미국에서만 총 96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 아이다와 관련한 보험금 청구액도 크게 늘고 있다. 상해·사망뿐만 아니라 재해에 따른 휴업 손실, 건설·자동차산업 공급망 차질까지 보상해줘야 하기 때문이다. 여러 주에 걸쳐 정전이 장기화하면서 청구액은 더 늘고 있다. 투자자문사인 에버코어ISI의 ...

    한국경제 | 2021.09.23 17:40 | 조재길

  • thumbnail
    한전·자회사 올 4조 적자…"8년 만에 전기요금 인상"

    ... 막아왔다. 이번에 정부가 전기료 인상을 수용한 것은 전기료를 그대로 두면 한전과 자회사의 적자가 올해만 4조원에 이르러 감당하기 힘들다는 판단 때문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문재인 정부 들어 추진된 탈원전 정책의 여파로 청구서가 본격적으로 가계와 기업에 날아들었다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전문가들은 인상이 결정된 올 4분기뿐 아니라 내년 이후에도 전기료가 지속적으로 인상될 공산이 크다고 보고 있다. ○치솟는 연료비 한전의 전기료 인상은 ‘연료비 ...

    한국경제 | 2021.09.23 17:31 | 이지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