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93,7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6.5cm 튀어나온 맨홀에 사고난 택시기사…법원 "지자체가 400만원 배상"

    운전 중 도로 위에 높게 솟은 맨홀에 부딪혀 사고를 당한 택시기사가 지방자치단체로부터 손해배상금을 받게 됐다. 12일 대한법률구조공단에 따르면 지난달 춘천지방법원 양구군법원은 택시기사 김모씨가 양구군을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양구군이 김씨에게 400만원을 지급하라는 결정을 내렸다. 김씨는 지난해 2월 택시를 몰고 양구군 동면을 지나던 중 도로 위에 돌출된 맨홀 뚜껑에 부딪혀 차 유리창에 금이 가고, 목 부위에 부상을 입는 사고를 당했다. 해당 ...

    한국경제 | 2020.08.12 11:02 | 이인혁

  • thumbnail
    소비자단체 '자차특약 자기부담금 환급' 공동소송 원고 모집

    ... 지원사업으로 선정돼, 소송에 참여하는 소비자는 비용 부담 없이 공동소송 원고단으로 참여할 수 있다. 모집 대상은 2017년 11월 이후 자차특약 자기부담금을 낸 소비자 가운데 상대방 과실 비율이 높아 상대방 보험사에 자기부담금을 청구했으나 지급받지 못한 경우다. 공동소송 원고단에 참여하려면 금융소비자연맹 웹사이트(www.kfco.org) '자차 자기부담금 환급 공동소송 신청' 팝업창에서 양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후 우편으로 보내면 된다. 자동차보험 자기부담금은 ...

    한국경제 | 2020.08.12 10:48 | YONHAP

  • thumbnail
    안철수 "노동자 사망비율 OECD 최악…원·하청 모두 책임져야"

    ... "노동자 1만명당 사고 사망자 비율을 살펴보면 우리나라는 OECD 국가 중 최악의 수준"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안 대표는 "업무상 재해로 인한 사망사고는 우리의 무관심한 일상이 됐다"면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다루는 업무에는 비정규직 사용을 금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산재가 은폐되는 이유는 업무와 질병 사이에 인과성을 증명하는 등 복잡하고 불편하기 때문"이라며 산재보험의 입증책임과 청구 절차를 개선해야 한다고도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2 10:32 | YONHAP

  • thumbnail
    레바논 참사 질산암모늄 주인은? 모두 '모르쇠'

    ... 모잠비크 업체 FEM은 물건을 받으면 돈을 주기로 했다며 자신들은 주인이 아니라고 주장했다. 조지아에서 질산암모늄을 만들어 보낸 업체인 루스타비 아조트 LLC는 폐업한 상태였다. 영국 법원에 따르면 이 업체의 자산은 채권자들의 청구로 2016년 경매 처분됐다. 이 업체를 인수한 다른 업체인 JSC 루스타비 아조트는 레바논으로 들어간 질산암모늄의 소유자를 따로 들춰본 적이 없었다고 밝혔다. 조지아와 짐바브웨 업체의 질산암모늄 매매를 중개한 무역업체인 사바로는 ...

    한국경제 | 2020.08.12 10:12 | YONHAP

  • thumbnail
    '4대강 논란' 불 지핀 與…'박근혜 사면'에 발끈한 정의당 [여의도 브리핑]

    ... 어불성설입니다. 통합당 은 보기에도 민망한 자아도취에서 깨어나 코로나19와 홍수로 신음하는 국민들을 위해 국력을 모아주시기 바랍니다. 누구 때문도 무엇 덕분도 아닙니다. 피해 복구와 지원에 초당적으로 협력해주십시오. 통합당, 계약갱신청구권 '6년' 만지작 與 비판 통합당 은 같은 날 총 3건의 논평을 냈습니다. △정부·여당이 추진하려는 추가 정책에 대한 비판 △북한의 황강댐 무단 방류를 옹호하는 정부에 대한 비판 △재해 복구 속 부족한 재정에 ...

    한국경제 | 2020.08.12 07:30 | 조준혁

  • thumbnail
    [집코노미TV] 분양받은 새 아파트 전세 못 놓는 이유

    ... 한꺼번에 입주하면 그 지역 전셋값이 확 내려갑니다. 잔금이 모자란 집주인들이 경쟁적으로 세입자를 받아서 그런 건데 이게 없어지면 단기적으로 임대료가 크게 요동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어요. 여기에다 전월세 상한제나 계약갱신청구권까지 맞물리면 생각했던 것 이상으로 임대시장이 요동칠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그런데 제 개인적으론 이런 전세가 완전 사라질 것 같진 않아요. 만약 5000가구 규모의 아파트라면 그 중에 절반은 조합원 물량입니다. 조합원들은 분양가 ...

    한국경제 | 2020.08.12 07:00 | 전형진

  • thumbnail
    경유차에 휘발유 영수증도 OK…세종시 보조금 부정 18건 적발

    증빙자료 재탕해 중복 청구하기도…시, 2천300만원 회수 조치 경유차에 휘발유를 넣은 영수증을 제출해도 보조금은 지급됐다. 세종시가 민간단체에 주는 보조금이 곳곳에서 줄줄 새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세종시 감사위원회가 공개한 환경녹지국 소관 보조금 감사 결과에 따르면 야생동물 구조를 맡은 보조사업자는 구조 차량 운행을 위해 2016년부터 최근까지 132회에 걸쳐 2천519만원어치 기름을 넣었다며 보조금을 받았다. 문제는 구조 차량 연료통은 ...

    한국경제 | 2020.08.12 06:31 | YONHAP

  • thumbnail
    증인석 앉은 첫 현직 대법관 "사법농단 재판부 고생 많다고 생각" [남정민 기자의 서초동 일지]

    ... 소송을 통해 헌재보다 위에 서고자 했던 법원 수뇌부들로서는 탐탁지 않았을 겁니다. 법원 안팎으로 이목이 쏠렸던 지위확인 행정소송은 2심에서 '기각'으로 판결났습니다. 기각은 재판부가 판단을 거쳐 '지위확인 청구를 받아들일 수 없다'고 선고한 것이기 때문에 애초에 심리조차 하지 않은 각하와는 다른 판단입니다. 1심 재판장이었던 판사는 이미 임 전 차장 재판 증인으로 지난 7월 법정에 한차례 왔다 갔습니다. 다음은 2심 재판장, ...

    한국경제 | 2020.08.12 06:00 | 남정민

  • thumbnail
    '뇌물수수 혐의' 대전 공무원 1명 구속…3명은 기각(종합2보)

    ... 오후 대전시 도시재생주택본부 소속 공무원 2명, 대전시 외부 도시계획위원인 대학교수 2명 등에 대해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진행해 이 중 공무원 1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다른 공무원 1명과 교수 2명에 대해 검찰이 청구한 영장은 기각했다. 대전지법 관계자는 영장 기각과 관련, "일부 사실관계나 법리에 다툼의 여지가 있어 보인다"며 "도주의 우려나 증거인멸의 염려에 대한 소명도 부족하다"고 설명했다. 이날 영장실질심사에 나온 이들은 대전 도안 ...

    한국경제 | 2020.08.11 22:06 | YONHAP

  • thumbnail
    이춘재 8차사건 형사, 31년 만에 사과 "당시엔 100% 확신"

    ... 살해당한 사건을 말한다. 이듬해 7월 범인으로 검거된 윤씨는 1심에서 무기징역을 선고받고 상소하면서 "경찰의 강압 수사로 허위 자백을 했다"고 혐의를 부인했지만 2심과 3심 재판부는 이를 모두 기각했다. 20년을 복역한 뒤 2009년 가석방된 윤씨는 이춘재의 8차 사건 범행 자백 이후인 지난해 11월 법원에 재심을 청구했고, 법원은 지난 1월 이를 받아들여 재심 개시 결정을 내렸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11 1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