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6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충격 휩싸인 서울시, 직무대행 체제 돌입…내년 4월 보궐[종합]

    ... 충격에 휩싸였다. 서울시 행정은 내년 4월 재보궐 선거까지 9개월간 시장 권한대행 체제로 운영된다. 10일 서울지방경찰청 등에 따르면 박원순 시장은 이날 오전 12시1분께 서울 성북구 북악산 숙정문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박원순 ... 유지, 재건축 규제 등 기조가 흔들릴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박원순 시장이 민선 7기 역점사업으로 추진해 온 청년·취약계층 지원이나 도시재생 등의 동력도 약화할 공산이 커졌다. 보궐선거 내년 4월7일…부산시와 ...

    한국경제 | 2020.07.10 01:28 | 조준혁

  • thumbnail
    영욕의 삶 산 故박원순...'시민운동 대부' 출신 '최장기 서울시장'

    ... 급작스럽게 잠적, 큰 파문이 일었다. 연락 두절된 박원순 서울시장은 10일 오전 0시30분경 끝내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박원순 시장의 모습이 마지막으로 포착된 북악산 일대를 수색하던 경찰은 숙정문 인근에서 박원순 시장의 시신을 ... 선거보다 2.6%포인트 더 높은 56.1%의 득표율로 당선됐다. 이후 반값등록금, 무상급식, 비정규직 정규직화, 청년수당, 도시재생, 사회적경제기업 협동조합, 원전하나줄이기, 노동이사제 등의 정책을 펼쳤다. 아울러 비공개 문서를 제외한 ...

    한국경제 | 2020.07.10 00:39 | 이미경

  • thumbnail
    [모닝브리핑] 秋, 尹감찰 등 후속조치?…은수미 오늘 대법 선고

    ... 남북협력 목표를 추진하는 데 있어서 한국 정부를 완전히 지지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 한국청년, 프랑스서 '눈 찢기' 당한 뒤 흉기 찔려 중상 프랑스 남부 도시 몽펠리에에서 20대 한국인 유학생 ... 둘러싸고 주먹질과 발길질 등 집단 폭행을 당했다. 이 와중 두 차례 흉기에도 찔린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프랑스 경찰은 현장에서 17~18세 알바니아계 청소년 3명을 체포해 조사 중입니다. 주프랑스한국대사관 관계자는 현지 수사기관에 ...

    한국경제 | 2020.07.09 07:06 | 김민성

  • thumbnail
    한국청년, 프랑스서 '눈 찢기' 당한 뒤 흉기 찔려 중상

    ... 10대 청소년들에게 인종차별적 조롱을 당한 뒤 흉기에 찔려 중상에 빠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한국 유학생 A씨는 현장에 출동한 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지만 중상으로 부상이 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프랑스 경찰은 현장에서 17~18세 알바니아계 청소년 3명을 체포해 조사 중이다. 8일(현지시간) 프랑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사건은 지난 7일 밤 11시 30분께 몽펠리에 중심가 팔레 데 콩그레 앞에서 발생했다. 29세 한국인 유학생 A씨가 ...

    한국경제 | 2020.07.09 06:36 | 김민성

  • thumbnail
    '여신도 길들이기 성폭력' 저지른 인천 30대 목사, 혐의 부인

    ... 재판은 9월에 열린다. 김 목사는 2010년부터 2018년 2월까지 인천시 부평구 한 교회에서 전도사와 목사로 재직하면서 청년부 여자 신도 4명을 추행하고 그루밍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루밍 성폭력은 피해자와 친분을 쌓아 심리적으로 지배한 뒤 성적으로 가해 행위를 하는 것을 뜻한다. 김 목사는 해당 교회 담임목사의 아들로 청년부를 담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김 목사에게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상 위계 등 간음, 위계 등 추행, ...

    한국경제 | 2020.07.08 15:54 | 강경주

  • thumbnail
    "김건모가 성폭행" vs "무고"…끝내 김건모 손 안들어준 경찰

    가수 김건모가 무고 혐의로 고소한 여성 A씨가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지난 7일 불기소 의견을 달아 A씨를 검찰에 송치했다고 8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2월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전 MBC 기자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통해 "2016년 8월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주점에서 김건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그달 9일 김건모를 고소했다. 이에 ...

    한국경제 | 2020.07.08 14:02 | 이미경

  • thumbnail
    언론에 날 선 반응 보인 정의연 "편향된 의견으로 진정성 훼손"

    ... 모인 가운데 소녀상 북동쪽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자유연대는 이날 종로구청장 등 종로구 관계자 3명과 서울지방경찰청장·종로경찰서장 등 경찰 관계자 4명을 직권남용·직무유기 등 혐의로 대검찰청에 고발한다고 ... 보장하지 않았다는 취지인 것으로 전해졌다. 또 소녀상 인근에서 지난달 23일부터 미신고 연좌시위를 한 반일반아베청년학생공동행동 소속 대학생들도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집시법) 위반으로 고발하기로 했다. 반일동상진실규명공동대책위원회 ...

    한국경제 | 2020.07.08 13:52 | 조준혁

  • thumbnail
    "학교 앞에서 차 만지면 용돈"…'민식이법 놀이' 공포 확산 [영상]

    ... 또는 추천검색어로 뒤따른다. ○운전자 부담 커져…“교통교육 시급” 이 같은 현상은 어린이 안전사고를 예방하려는 민식이법의 취지에도 어긋난다는 지적이 많다. 스쿨존에서 사고가 발생했을 때 경찰 등 수사기관이 사고 경위를 중요하게 살펴야 한다는 주장에 힘이 실리고 있다. 최소한 고의적인 사고는 가려내는 등의 장치가 필요하다는 얘기도 나온다. 통상 교통사고는 운전자가 피할 수 없는 상황(불가항력)이었는지, 사고 또는 교통상황을 ...

    한국경제 | 2020.07.06 11:19 | 정지은

  • thumbnail
    "2017년 전에 졸업했어야 했나"…신입생까지 "박탈감" [라이브24]

    인천국제공항공사(인국공)가 보안검색 직원 1900여명을 청원경찰 신분으로 직고용하기로 한 이른바 '인국공 사태'에 박탈감을 호소하는 건 취업준비생만이 아니었다. 갓 입학한 대학 신입생들까지 박탈감을 호소하고 있었다. ... "노력하는 이들의 자리를 뺏게 해주는 것이 평등이냐. 이건 평등이 아니다"라며 "역차별이고 청년들에게 더 큰 불행"이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정부가 이러한 청년들의 목소리를 정확히 파악해 맞춤형 대책을 ...

    한국경제 | 2020.07.05 08:00 | 이미경

  • thumbnail
    故 최숙현 부친 "조문도 안오는 가해자, '봐달라'는 문자만"

    ... 장례식장에 일부 가해자들은 방문조차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2일 뉴시스 보도에 따르면 고 최숙현 선수의 아버지는 생전에 최숙현 선수를 괴롭혔던 일부 가해자들이 조문조차 하지 않았다며 이같이 밝혔다. 특히 감독은 오히려 경찰 고소 건과 관련해 "봐 달라"는 취지의 문자만 유족에게 몇 차례 보냈다고 했다. 최숙현 선수 아버지는 "숙현이를 괴롭히던 남자 선수가 조문을 왔었다. '네가 정말 사죄할 마음이 있거든, 숙현이 ...

    한국경제 | 2020.07.03 09:55 | 이미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