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081-1090 / 1,6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성희 칼럼] 남의 눈으로 나를 보라

    ... 혐오하는 건 범죄다. 그러나 모든 차별이 그렇듯 인종 차별은 직접적이고 논리적인 형태가 아니라 미묘하고 감정적인 형태로 존재한다. 차별은 느껴지고 경험되는 것이지 이해되거나 설득되는 것이 아니다. ' 그는 길에서 갑자기 부딪치는 백인 청년,분명 알아들은 것 같은데 "뭐라고요" 하는 점원,고압적인 백인 경찰에게서 차별을 경험했다며 그들이 인종적 이유로 무례했다고 증명할 순 없지만 '느낄' 수 있었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그 같은 소수민족으로서의 경험을 통해 사회를 다른 ...

    한국경제 | 2010.10.04 00:00 | 박성희

  • [식량전쟁 부추기는 中·러] 빵값 폭동…유혈시위로 280명 死傷

    ... 재연될 조짐이다. 아프리카 빈국 중 한 곳인 모잠비크에서 지난 1일(현지시간) 물가 상승에 불만을 품은 시위대와 경찰이 충돌해 적어도 7명이 사망하는 유혈 사태가 발생했다고 외신들이 3일 보도했다. 시위는 청년들을 중심으로 한 시민 ... 일부가 상점의 물건을 약탈하는 등 한동안 마푸토 거리는 극도의 혼란 상태에 빠지기도 했다. AP통신에 따르면 경찰은 시위대를 향해 공포탄과 고무탄을 무차별 발사하며 강제 해산을 시도했다. 시위가 격렬해지자 실탄까지 쏘는 바람에 ...

    한국경제 | 2010.09.03 00:00 | 이관우

  • thumbnail
    [감성 여행] 전남 벌교 '태백산맥' 문학기행…벌교에선 상상력을 버려라

    ... 부리던 철다리가 나온다. 건너편 천변에 조각배 예닐곱 척이 매여 있다. 소설 속 선창과 창고가 있던 곳이다. 창고는 경찰토벌대의 숙소나 국민보도연맹 단원들을 가두는 감옥으로도 쓰였다. 치열한 이념의 현장에 핀 애틋한 사랑의 꽃 벌교버스터미널 ... 정류장이다. 염상구가 좌판 상인들에게 텃세를 부리던 곳이기도 하다. 부용산으로 오르는 돌계단 옆,염상구의 아지트였던 청년단이 있던 자리엔 노란색 2층 슬래브집이 들어섰다. 염상구는 미워할 수 없는 악한이다. 빨치산 강동식의 아내 외서댁을 ...

    한국경제 | 2010.08.27 00:00

  • thumbnail
    MC몽, '꿀단지' 하차…병역기피 의혹과는 무관

    ... 제작진은 "MC몽이 출연하던 '몽이'코너가 22일 방송을 마지막으로 폐지된다"고 밝혔다. '몽이'는 고시원 소심 청년 MC몽을 중심으로 백수들의 고단한 삶과 사랑 이야기를 전하는 코너다. MC몽의 이번 하차는 최근 불거진 병역기피 ... MC몽은 지난 6월 고의적으로 치아를 빼는 방법으로 병역 면제를 받았다는 의혹에 휩싸였으며, 지난 19일 서울지방경찰청에서 조사를 받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화보] '요정' 유진, 청순 ...

    한국경제 | 2010.08.20 00:00 | sin

  • thumbnail
    [Global Issue] 30년전 백골된 111세 노인, 굶어죽는 아기들··· 일본 '무연사회'의 그늘

    ... 하지만 가토씨는 지난달 28일 자택 1층 방에서 침대에 이불을 덮고 누운 채 백골로 변한 모습으로 발견됐다. 도쿄 경찰청이 가토씨가 정말 생존해 있는지 확인해 달라는 구청의 요청에 따라 가토씨의 집을 수색한 뒤 드러난 결과였다. 구청 ... 지쳐서""계속 울어 짜증나서" 등으로 진술했다. 아리마 가쓰코 일본 아동학대방지협회 이사는 "출산율 감소의 영향으로 청년들이 자녀교육을 보는 기회가 줄었다. 사춘기 이전부터 출산 및 육아에 대해 교육하지 않으면 학대는 줄지 않을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10.08.13 00:00 | 이미아

  • thumbnail
    [車보험 만성적자 '탈출구' 없나] (中) 교통사고 '나이롱 환자' 지난해 9만명…입원율 일본의10배

    #. 지난 6월30일 충남 아산경찰서는 고의로 교통사고를 내 거액의 보험금을 받아 챙긴 보험 사기단 92명을 적발했다. 이들은 아는 사람들과 짜고 상습적으로 교통사고를 내거나 나지도 않은 사고를 허위로 접수해 거액의 보험금을 챙겼다. ... 적발된 보험사기 연루자 중 10대 청소년은 1307명으로 2008년(941명)에 비해 38.9% 늘었다. 20대 청년층은 1만1725명으로 전년(8380명)보다 39.9% 증가했다. 업계에서는 실제 적발되는 보험사기 비율이 20%에도 ...

    한국경제 | 2010.08.10 00:00 | 강동균

  • thumbnail
    [전세계 휩쓰는 '反이민' 폭풍] "외국인이 일자리 빼앗고 복지재정 악화"…'이민 쇄국주의' 확산

    ... 애리조나주가 오는 29일부터 시행할 '이민단속법' 때문이다. 이 법은 미국 내 불법체류자를 범죄자로 규정하고 주 경찰에 불법 이민 단속권을 부여하고 있다. 이에 MLB 선수 노조가 "이민단속법은 외국인 동료 선수들에 대한 차별 정책"이라며 ... 위헌소송을 제기했다. 프랑스의 남부 도시인 그르노블에선 지난주 이민자들에 대한 차별 정책에 항의하는 수십명의 이슬람 청년들이 폭력시위를 벌이기도 했다. ◆이민 규제는 장기적으로 경제 악영향 전문가들은 이민자 수 감소가 오히려 선진국들의 ...

    한국경제 | 2010.07.23 00:00 | 강경민

  • 불안한 佛 이민사회…이슬람 청년 난동

    ... 벌이는 등 소요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소요는 그르노블 교외에 있는 카지노를 강탈한 혐의를 받던 27세 이슬람 청년이 전날 경찰의 총격으로 숨진 것이 발단이었다. 희생자의 장례식이 끝난 후 흉기로 무장한 이슬람 청년들은 빈민가 ... 운행하는 전차를 습격해 승객들을 강제로 내리게 하는 등 난동을 부렸다. 총격전이 벌어지기도 했지만 사상자는 없다고 경찰은 밝혔다. 브리스 오르트푀 내무장관은 이날 그르노블을 방문해 조속한 치안 회복을 다짐했다. 이번 소요 사태가 2005년 ...

    한국경제 | 2010.07.18 00:00 | 강경민

  • thumbnail
    대형 풍선타고 보트투어…'황당한' 투어

    ... 가르다 호수를 여행했다고 보도했다. '바운시 캐슬'은 공기를 주입한 튜브로 만든 커다란 성 모양의 놀이 기구인데, 세 명의 청년은 이 놀이기구를 보트 삼고 노와 바람에 의지해 약 8km의 거리를 떠내려 간 것으로 밝혀졌다. 그들이 타고 있는 '바운시 캐슬'은 마침 근방에서 보트 경주를 하는 이들에 의해 발견됐고, 경찰에 의해 인도를 받았다. 한편, 이 우스꽝스럽고 전례 없는 경험에 대해 당사자들은 매우 흥미로웠다는 반응을 나타낸 것으로 밝혀졌다. ...

    한국경제 | 2010.05.14 00:00 | aile02

  • [생글기자 코너] 우리사회 '소수인권'에 대한 생글기자들의 주장

    ... '근로 기준법을 준수하라, 내 죽음을 헛되이 하지 말라!' 1970년 청계천 평화시장 의류 제조업체 재단사인 청년 '전태일'이 불꽃이 되어 사라진지 어느 새 40년의 세월이 흘렀다. 수천만 노동자의 가슴에 각성의 불을 지폈던 ...-------------------------------- 외국인 노동자 처벌보다 합법화 프로그램 마련해야 경찰청은 G20 정상회의 준비의 일환으로, 지난 2일부터 외국인 이주민과 노동자들에 대해 특별단속을 실시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10.05.14 00:00 | 박정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