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4,5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목 눌려 숨진 조지 플로이드는 '코로나 실직자'였다

    경찰의 무릎에 목을 짓눌려 "숨 쉴 수 없다"며 절규하다 사망한 조지 플로이드(46세) 딸의 모습을 담은 동영상이 트위터 등에서 퍼지고 있다. 만 6세인 지아나 플로이드는 가족 친구로 알려진 스티븐 잭슨의 어깨에 ... 고등학교에서 농구 및 풋볼 선수로 뛰었다. 1993년 사우스 플로리다 칼리지에 입학해 농구팀 선수로 활약한 건장한 청년이었다. 졸업 후 마땅한 직업이 없던 플로이드는 고향인 휴스턴으로 돌아와 '빅 플로이드'란 힙합팀에서 ...

    한국경제 | 2020.06.03 23:54 | 조재길

  • thumbnail
    '실화탐사대' 광주 한 아파트에서 이뤄진 아내들의 집단 이혼소송, 진실은?

    ... 확산에 도화선이 된 신천지 대구 교회가 있는 곳이다. 대구의 신천지 교인은 1만2000여 명. 그중 6000명이 청년이며, 신도 상당수가 대구 신천지 교회 인근 원룸촌에 거주하고 있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많았던 대구의 한마음아파트에서도 ... 주고 부부관계에도 불성실했다는 것이다. 심지어 아내는 남편에게 맞았다며 허위 신고도 했는데, 남편 송인철 씨는 경찰에게서 뜻밖의 이야기를 들었다. 한 아파트 단지에서 일어난 동시 이혼 소송. 이혼을 요구한 아내는 신천지 때문에 ...

    스타엔 | 2020.06.03 19:47

  • thumbnail
    시민단체 "오리온, 노동자 사망 책임 회피…사과해야"(종합)

    오리온 "경찰·노동부 조사 성실 협조…최근 성희롱 인지하고 징계 절차" 전북 익산 오리온 공장에서 일하던 20대 직원이 직장 내 괴롭힘을 토로하는 유서를 남기고 사망한 것과 관련해 시민단체가 회사의 조속한 사과를 촉구했다. ... 마무리하면 유가족에게 결과를 공유하고 사과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고인의 고향 시민단체와 주민들이 참여한 '익산 오리온 청년노동자 서지현 사망 진상규명 구례시민사회모임'은 3일 전남 구례군 구례읍 오일장 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서씨 ...

    한국경제 | 2020.06.03 19:29 | YONHAP

  • thumbnail
    [오형규 칼럼] '정치적 부족주의'가 키운 분노의 시대

    ... 그로테스크하게 다가온다. 미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가 10만 명을 넘은 것도 황당하지만, 경찰 과잉단속으로 인한 흑인 조지 플로이드의 사망이 집단시위, 약탈·방화, 블랙호크 헬기 투입으로 이어지는 ... 드러난 집단편향이 정치적 부족주의와 다른 차원이라고 볼 수 있을까. 파란색과 빨간색이 확연히 갈리는 선거 지형도, 청년의 기회를 박탈하는 기득권 성벽, 직역 이기주의 같은 것들도 부족주의나 다름없다. 부족사회는 신성시하는 토템(totem)과 ...

    한국경제 | 2020.06.03 18:09 | 오형규

  • thumbnail
    이스라엘서 미국 흑인 사망 항의집회…"이스라엘도 인종차별"

    ... 이스라엘인 수백명은 이날 텔아비브에 있는 전 미국대사관 건물과 가까운 거리에 모여 플로이드에 대한 미국 백인 경찰의 폭력을 비판했다. 이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우려로 마스크를 착용하고 "우리는 숨을 ... 보수 등에서 차별을 받는다고 주장해왔다. 또 시위 참석자들은 지난달 30일 동예루살렘 구시가지에서 팔레스타인 청년 이야드 할락(32)이 이스라엘 경찰에 쏜 총에 숨진 사건과 관련해 정의를 요구했다. 이스라엘 경찰은 사건 당시 ...

    한국경제 | 2020.06.03 17:56 | YONHAP

  • thumbnail
    "오리온 공장 노동자 사망 석 달 지나도록 회사 책임회피"

    ... 것과 관련해 시민단체가 회사의 조속한 사과를 촉구했다. 고인의 고향 시민단체와 주민들이 참여한 '익산 오리온 청년노동자 서지현 사망 진상규명 구례시민사회모임'은 3일 전남 구례군 구례읍 오일장 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서씨 ... 관철될 때까지 오리온의 기업 행태를 알리고 불매운동도 벌이기로 했다. 오리온 사측은 앞서 입장문에서 "두 차례 경찰 조사가 있었으며 고인의 사망은 회사와 직접적 연관성이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현재 고용노동부 조사에 적극적으로 ...

    한국경제 | 2020.06.03 17:04 | YONHAP

  • thumbnail
    흑인 사망 시위, 전 세계에서 인종차별 문제 드러내

    ... 'SOS 인종차별'이 미국대사관 앞에서 시위를 조직했다. 이 단체의 회장 도미니크 소포는 "경찰의 인종 차별 문제는 프랑스에서도 벌어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2016년 파리에선 경찰에 체포된 흑인 청년의 ... 경찰 3명이 그를 둘러싸서 체포하면서 과도한 폭력을 썼다고 비판했다. 두 시간 이후 사망한 그의 부검 보고서에선 경찰의 진압이 직접적 사망 원인이 아니라는 결론을 내 논란이 증폭됐다. 프랑스 운동가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6.03 10:53 | 강현우

  • thumbnail
    미 주지사, 흑인 지도자들에게 "당신들"로 불렀다가 곤욕

    ... 시카고 트리뷴 등에 따르면 피트 리케츠(55·공화) 네브래스카 주지사는 전날 주 최대도시 오마하의 경찰청에서 열린 흑인 사망 사고 대책 회의에서 흑인 지도자들을 "당신들"(You People)로 불러 ... 오마하에서는 지난달 30일, 미네소타주 비무장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 사망 사건에 항의하며 시위를 벌이던 20대 청년 제임스 스커록(22)이 요식업소 주인이 쏜 총에 맞아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고, 리케츠 주지사와 파커 목사는 오마하 ...

    한국경제 | 2020.06.03 08:50 | YONHAP

  • thumbnail
    '블랙아웃튜스데이', 세계 3대 음반사 동참한 미국 흑인 사망 추모 물결[종합]

    ... 생각할 것을 요청했다"고 설명했다. 조지 플로이드는 지난 5월 25일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에서 백인 경찰에 의해 숨을 쉴 수 없다고 하는데도 목을 계속해서 무릎으로 질식 당해 숨진 흑인이다. 조지 플로이드 뿐만 아니라 아머드 알버리(Ahmaud Arbery, 조깅을 하던 중 백인 아버지와 아들에게 총격 사망을 당한 25세 흑인 청년), 브레오나 테일러(Breonna Taylor, 새벽에 집에서 수면 중이었다가 갑자기 들이닥친 경찰의 총격으로 사망한 26세 ...

    텐아시아 | 2020.06.03 07:42 | 김수경

  • thumbnail
    미국 이어 프랑스에서도 '과거 인종차별 항의집회' 격화

    미국에서 백인 경찰의 흑인에 대한 폭력에 항의하는 시위가 격화되자 프랑스에서도 과거 경찰에 연행돼 숨진 흑인 사건에 대해 경찰의 책임을 묻는 항의 시위가 일어나고 있다. 2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마르세유, 릴 등 대도시에선 ... 과잉진압이나 폭력이 문제가 된 적이 수 차례 있었다. 2017년 2월엔 파리 서북부 올네수부아에서 22세 흑인 청년경찰관들에게 집단폭행 당한 사실이 알려지자 분노한 흑인 청년들이 당시 파리 근교 곳곳에서 방화를 저지른 바 있다. ...

    한국경제 | 2020.06.03 07: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