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91-3100 / 4,7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경과 맛있는 만남] 문희상 "남의 얘기 들어준다는 말은 듣기와 수용 다 포함한 것"

    ... 예전부터 별난 게 좀 있었다. 하늬의 오목조목한 이목구비는 엄마를 닮았고 키 크고 늘씬한 몸매는 아버지(이상업 전 경찰대학장)를 닮았다.” ▷앞으로의 계획은 뭔가. “일단 한 달은 쉬어야지. 아주 기진맥진이다. (비대위원장에) 내가 ... 에너지를 다 쏟아부었다. 이제 일개 당원으로서 야당이 가야 할 길을 뚜벅뚜벅 가고 싶다. 전국을 다니며 일반 당원과 청년들을 만나며 연수하러 다니고 싶다.” 문희상 위원장의 단골집 대방골 보리굴비·매생이 등 남도음식 전문 솔잎에 ...

    한국경제 | 2013.05.03 17:43 | 이정호

  • 세계 곳곳서 노동절 시위…'처우 개선' 한목소리

    경기침체·실업자 증가 유럽 거리에 '절망의 함성' 방글라데시서 붕괴사고 건물주 처벌 촉구…터키선 경찰과 충돌 미국 이민개혁 연계 뉴욕ㆍ로스앤젤레스 등 시위 1일 세계 노동절 123주년을 맞아 지구촌 곳곳에서 기념 집회가 열리고 ... 증가에 대처하는 정부 정책이 너무 미흡하다며 정부의 무책임성을 성토했다. 스페인은 실업률이 27%를 넘어섰고 청년 실업률은 56%에 달하는 등 극심한 경기 침체가 계속되고 있다. 스페인 노동자들은 EU와 국제통화기금(IMF) ...

    연합뉴스 | 2013.05.01 20:23

  • 국보법 위반혐의로 통일운동단체 '소풍' 압수수색

    서울지방경찰청 보안수사대는 '6·15 남북공동선언을 실현하는 청년모임 소풍' 사무실과 이 단체 회원 10명의 자택을 압수수색했다고 1일 밝혔다. 또 과거 이 단체 회장을 지낸 이준일 통합진보당 중랑구 위원장을 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연방제 조국 건설과 미군 철수를 주장하는 등 국가보안법을 위반한 혐의를 받고 있다. 소풍은 2006년 자주 통일운동을 목표로 출범했으며 회원 중에는 전 한총련 간부들이 상당수 포함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

    연합뉴스 | 2013.05.01 09:01

  • 이스라엘·팔레스타인 또 충돌…3명 사상

    ... 가자지구를 잇따라 공습했다. 하지만 당시에는 사상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한편 이날 팔레스타인 서안지구에서는 팔레스타인 청년이 흉기를 휘둘러 유대인 정착민 1명을 살해한 사건도 발생했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가해자는 나블루스 인근의 한 버스정류장에서 흉기로 20대 남성을 찔렀으며 이 남성의 총기를 빼앗아 이스라엘 국경 경찰과 총격전을 벌이다 붙잡혔다. 서안지구에서 이스라엘 정착민과 팔레스타인인의 충돌로 사망자가 나온 것은 2011년 9월 이후 ...

    연합뉴스 | 2013.04.30 19:10

  • "26세에 17억" 사기친 '투자왕'…투자 유도해 5억 시세차익

    ... 홍보해 개미투자자를 끌어모은 뒤 자신이 보유한 비상장 주식에 투자를 유도, 5억원의 시세차익을 챙긴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강동경찰서는 도용된 포털사이트 계정을 사들여 인터넷 게시판에서 투자를 유도, 주식매매 차액을 ...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 일당은 8만개의 포털 계정을 이용해 포털사이트 증권게시판에 '26세에 17억원을 번 주식 청년'이라고 김씨를 홍보했다. 이들은 8만여개의 포털 계정을 중국 업자에게 개당 150원씩 1200만원을 주고 구입했다. ...

    한국경제 | 2013.04.30 17:20 | 이지훈

  • 교황 방문 앞둔 브라질, 치안확보 총력

    브라질 정부가 프란치스코 교황 방문을 앞두고 치안확보에 나섰다. 브라질 언론은 경찰이 29일(현지시간) 새벽 리우시의 거대 예수상 근처의 세호코라 빈민가 일대를 장악하고 경찰평화유지대를 배치했다고 보도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오는 7월 23일에서 28일까지 리우시에서 열리는 가톨릭 세계청년대회에 참석하기 위해 브라질을 방문할 계획이다. 이번 방문에서 교황은 코파카바나 해변에서 미사를 집전하고 코르코바도산 정상에 있는 거대 예수상에도 오르는 등 ...

    한국경제 | 2013.04.30 06:26

  • 추경, 4대惡·복지 등 '박근혜표 공약' 예산 대거 반영

    ... 등을 위한 예산이 비중있게 반영됐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우선 새 정부 들어 위상이 높아진 식품의약안전처와 경찰청의 4대악 근절사업이 눈에 띈다. 범죄대응 이동형CCTV 추가배치에 89억원을 배정한 것을 비롯해 형사사법 업무 ... 공동출하확대 지원에 143억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농산물유통개선 명목으로도 100억원이 별도 배정됐다. 해외 청년일자리를 창출하는 'K-무브' 공약과 관련해선 글로벌 취업지원에 50억원, 글로벌 청년리더 양성에 17억원이 배정됐다. ...

    한국경제 | 2013.04.21 09:40 | 정형석

  • 미국 보스턴 폭탄 테러 사건 용의자들은 누구

    키르기스 출신의 청년 형제…어릴때 러'남부 다게스탄서 공부 러시아 거주 아버지 "미국 정보기관이 이슬람 교도 아들에 누명" 주장 미국 보스턴 마라톤대회 폭탄테러 사건의 범인으로 지목된 2명의 용의자가 옛 소련권 출신의 청년들로 ... 미국으로 이주한 타메를란 차르나예프(26)와 조하르 차르나예프(19) 형제로 알려졌다. 타메를란은 19일(현지시간) 경찰과 교전 과정에서 숨졌으며 조하르는 계속 도주 중이다. 미국 경찰은 이들 형제가 18일 밤 매사추세츠공과대(MIT) ...

    연합뉴스 | 2013.04.20 04:49

  • 미국 보스턴 폭탄 테러 사건 용의자들은 누구

    키르기스 출신의 청년 형제…어릴때 러'남부 다게스탄서 공부 러시아 거주 아버지 "美 정보기관이 무슬림 아들에 누명" 주장 미국 보스턴 마라톤대회 폭탄테러 사건의 범인으로 지목된 2명의 용의자가 옛 소련권 출신의 청년들로 알려지면서 ... 미국으로 이주한 타메를란 차르나예프(26)와 조하르 차르나예프(19) 형제로 알려졌다. 타메를란은 19일(현지시간) 경찰과의 교전 과정에서 숨졌으며 조하르는 계속 도주 중이다. 미국 경찰은 이들 형제가 18일 밤 매사추세츠공과대(MIT) ...

    연합뉴스 | 2013.04.20 00:35

  • 한국인 피해는…40대 교포·20대 유학생, 무차별 집단 폭행 당해

    ... 발생하고 있다. 지난 3월 호주 시드니 인근의 한인타운 스트라스필드역 앞에서 한국 교포인 40대 남성이 백인 청년들에게 집단폭행을 당했다. 피해자가 식당에서 음식을 주문한 뒤 밖에서 기다리는 도중 10대 백인 청년 세 명이 다짜고짜 ... 장모씨(33)가 백인 청소년 10여명에게 집단폭행을 당해 한쪽 팔이 부러지고 흉기에 새끼손가락이 잘렸다. 당시 경찰은 “당신이 잘못된 시간에 잘못된 장소에 있었다”고 책임을 돌리듯 말해 논란이 됐다. 호주 관광청에 따르면 호주를 ...

    한국경제 | 2013.04.19 17:03 | 강영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