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231-3240 / 4,7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르헨티나 주지사 살해범은 부인"

    ... 발견됐다. 3일(현지시간) 브라질 일간지 에스타도 데 상파울루에 따르면 소리아 주지사의 부인 수사나 프레이도스는 경찰 조사에서 자신이 남편을 살해했다고 자백했다. 앞서 경찰은 소리아 주지사와 수사나가 자택에서 새해맞이를 한 이후 ... 수행하고 있었다. 경제학자 출신의 에인 차관은 페르난데스 대통령의 아들 막시모 키르치네르가 주도하는 친(親) 정부 청년조직 '라 캄포라'(La Campora)의 지도부 가운데 한 명으로, 지난달 10일 출범한 페르난데스 대통령의 2기 ...

    연합뉴스 | 2012.01.04 00:00

  • 한나라, 총선 인재영입 국민공모 추진

    ... 충격을 받고 있는데 급한 문제중 하나가 학교폭력이나 왕따를 당할 때 신뢰하고 연락할 수 있는 곳이 없다는 것"이라면서 "경찰이나 여성부 등으로 흩어져 있어 피해 학생들이 어디에 상담할지를 모른다"고 지적했다. 그는 "119 전화하면 딱 한 가지만 한다. 불이 났을 때 말이죠"라고 지적했다. 박 비대위원장은 아울러 회의에서 청년 일자리 문제와 관련된 정책을 집중적으로 논의해 달라고 주문했으며, 앞으로 분과별로 세부정책 논의를 진행해 전체회의에 제출하게 ...

    연합뉴스 | 2012.01.02 00:00

  • 英 유학 인도 학생 `묻지마' 총격 사망

    영국에 유학 중인 인도 학생이 샐퍼드의 길을 지나던 중 `묻지마' 총격에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이 20대 초반의 백인 남성 용의자를 쫓고 있는 가운데 인종범죄 가능성이 제기돼 이민자들이 많은 지역 사회가 충격에 휩싸였다. ... 이주해온 이민자들이 많이 거주해 인종 갈등이 잠재돼 있다. 피해자가 다녔던 랭커스터대 교수들은 그가 매우 촉망받는 청년이었다면서 갑작스런 사건에 안타까워하고 있다고 스카이 뉴스 등 현지 언론들은 전했다. (런던연합뉴스) 이성한 특파원 ...

    연합뉴스 | 2011.12.29 00:00

  • 美 '영감님 강도' 알고보니 20대 청년

    미국에서 인터넷에 팬클럽까지 생길 만큼 인기를 누리는 이른바 '영감님 강도'의 정체가 20대 청년으로 드러났다. '영감님 강도'는 60대 후반에서 70대 초반으로 보이는 노인이 캘리포니아주 남부 지역 주로 한산한 시골 은행 점포에 들어와 권총으로 창구 직원을 위협해 돈을 털어간 사건의 범인이다. 2008년부터 최근까지 무려 16곳이 털렸지만 경찰이 단서조차 잡지 못하자 인터넷에서는 연예인 못지않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페이스북에는 '영감님 강도'의 팬이 1만명 넘게 ...

    연합뉴스 | 2011.12.24 00:00

  • "벨기에가 멈췄다"…노조 긴축항의 총파업

    ... 공무원이 파업, 민원창구는 문을 닫은 채 일부 업무만 이뤄졌다. 교도소 인력의 85%가 파업에 참여해 외곽 경비는 경찰이 대신했으며, 경찰서와 파출소, 소방서 마저 파행 운영됐다. 일부 소방관들은 연금부 청사 등에 소방차를 몰고 가 ... 노동계는 이미 지난 2일 8만여 명이 참여한 대규모 항의시위를 벌였다. 노동계는 정부의 긴축이 나이 든 노동자나 청년 실업자 등 약자들에게 더 큰 희생을 요구하는 등 사회적 공정성과 형평을 잃은 것이라고 비판해 왔다. 최대 쟁점은 ...

    연합뉴스 | 2011.12.22 00:00

  • thumbnail
    '나꼼수' 정봉주 유죄 확정…10년간 출마 못해

    ... 주진우 시사인 기자, 김용민 인터넷평론가 등과 함께 '나는 꼼수다'에 출연해 정치 풍자 방송을 하며 20~30대 청년층의 주목을 받아왔다. 고정 출연진 4명 중 '깔때기'라는 별명을 얻으며 누리꾼들 사이에서 인기를 누려온 정 전 ... 정 전 의원 등 출연진 4명은 지난 10월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 나경원 당시 한나라당 후보의 1억원 피부클리닉 의혹 등을 제기한 혐의(허위사실 유포)로 경찰에 고발된 상태다. 이고운 기자 ccat@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12.22 00:00 | 이고운

  • 남미정상회의서 아르헨 대통령 수행원 자살

    ... 에인 차관이 스스로 목을 매 자살했으며, 발견 당시 옷을 모두 벗은 상태였다고 전했다. 우루과이와 아르헨티나 경찰은 에인 차관의 자살 배경을 놓고 조사를 벌이고 있으나 호텔 방에 외부의 침입 흔적이 없고 유서도 발견되지 않아 뚜렷한 ... 것으로 전해졌다. 경제학자 출신의 에인 차관은 페르난데스 대통령의 아들 막시모 키르치네르가 주도하는 친(親) 정부 청년조직 '라 캄포라'(La Campora)의 지도부 가운데 한 명으로, 지난 10일 출범한 페르난데스 대통령의 2기 ...

    연합뉴스 | 2011.12.22 00:00

  • [2011 국제] ①격랑에 휩싸인 아랍

    ... 민주 선거까지 치렀다. 시리아 등에서 계속되는 저항의 물결은 아직도 `아랍의 봄'이 현재 진행형임을 보여준다. ◇청년 노점상의 분신‥역사의 한 획을 긋다 = 지난해 12월 17일 튀니지 중부의 한 소도시에서 26세 청년 노점상 모하메드 부아지지가 분신자살을 시도했다. 대학졸업 후 직업을 구하지 못해 무허가 청과물 노점상으로 생계를 이어가던 부아지지가 경찰 단속으로 모든 생계수단을 잃자 극단적인 항의 표시를 한 것이다. 그의 소식은 인구 4만 명의 시디부지드에 순식간에 퍼져 ...

    연합뉴스 | 2011.12.21 00:00

  • thumbnail
    영원한 권력은 없다…'혁명의 2011' 독재자 6명 아웃

    ... 올해 시민혁명이나 사망으로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졌다고 소개했다. 중동의 독재자들은 연초 촉발된 '아랍의 봄'으로 연달아 쓰러졌다. 아랍의 봄은 튀니지의 청년 노점상 분신 사건이 도화선이 됐다. 대학을 졸업하고도 직업을 구하지 못해 무허가 노점으로 생계를 이어가던 튀니지의 26세 청년경찰 단속에 항의하며 분신자살한 것. 소규모 항의 시위는 시간이 흐르면서 대규모 반정부 시위로 변했다. 결국 23년간 철권을 휘둘렀던 벤 알리 대통령은 지난 1월 ...

    한국경제 | 2011.12.20 00:00 | 장성호

  • thumbnail
    오다기리 죠

    ... 캐릭터뿐만 아니라 모든 여성 관객들을 매혹시켰다. 오다기리 죠는 당시 “게이라고 느끼게 표현하지 않고, 평범한 청년을 연기하자”고 생각했지만, 오히려 그런 평범한 듯한 모습이 그의 얼굴, 세상 모든 것과 조금은 거리를 둔 듯한 나른한 ... 바보스럽고 시시한 드라마를 만들어보자”는 생각으로 찍은 에서 연기한 캐릭터. 파마를 하고 뿔테 안경을 쓴 엉뚱한 경찰인 이 캐릭터는 를 찍을 당시만 해도 “진지한 드라마”만 좋아하던 그가 “리얼리티를 유지하면서 의외의 순간을 잡아내는 ...

    텐아시아 | 2011.12.16 11:08 | 편집국